전체뉴스 11-20 / 19,1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퍼즐 맞춰가는 프로축구 수원…타가트 '한 방'만 남았다

    시즌 초 좌충우돌하던 프로축구 수원 삼성이 서서히 '필승 퍼즐'을 맞춰가고 있다. 이제 타가트의 '한 방'만 남았다. 수원은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 리그에서 2연패 하며 암울하게 2020시즌을 시작했다. ... 느긋하게 경기를 조율하고 있다. 수원은 염기훈이 가진 '베테랑'의 가치를 더 확실하게 활용하게 됐다. 캐나다 국가대표 출신 헨리의 등장으로 고질이었던 수비까지 안정된 수원에 남은 과제는 공격의 '마침표'를 찍는 일이다. 지난 시즌 ...

    한국경제 | 2020.05.28 10:52 | YONHAP

  • thumbnail
    [황정환의 모험자본 포커스] '스포츠테크' 대표주자 허들에 투자한 베인캐피탈

    ... 성과 분석 분야에서 탄탄한 입지를 다졌습니다. 허들에 따르면 현재 139개 국가에서 35개 스포츠 종목의 16만개 , 600만명 이상의 코치 및 선수들이 허들의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허들을 비롯한 스포츠 테크 스타트업들은 ... 98%가 최소한 1개의 종목에서 허들의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직접 경기장에 가지 않더라도 미국 전역의 농구, 축구, 아이스하키, 미식축구 유망주의 생생한 영상과 기록, 분석 결과를 뽑아 볼 수 있는 셈입니다. 종목의 다양성 측면에선 ...

    마켓인사이트 | 2020.05.28 10:39

  • thumbnail
    "삿포로 골키퍼 구성윤, 병역 위해 K리그 이적 협상"

    일본 프로축구 J리그 콘사도레 삿포로에서 활약하는 국가대표 골키퍼 구성윤(26)이 병역 의무를 이행하기 위해 K리그 과 이적 협상 중이라는 현지 언론 보도가 나왔다. 일본 스포츠호치는 28일 "구성윤이 삿포로에서 탈퇴하는 것으로 ... 주전 골키퍼로 뛰면서 5년 동안 J1(1부) 100경기를 포함해 166경기에 출전했다. 23세 이하(U-23) 대표를 거쳐 파울루 벤투 국가대표 감독 부임 후 두 차례 A매치(국가대표 간 경기)에도 출전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5.28 08:44 | YONHAP

  • thumbnail
    '한일 월드컵 영웅' 김남일-최용수, K리그 사령탑으로 첫 대결

    ... K리그1 성남-서울 격돌…30일 K리그2에선 설기현-황선홍 지략싸움 2002 한일 월드컵 4강 주역들이 프로축구 K리그에서 이번 주말 사령탑 지략대결을 벌인다. 3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는 최용수 감독이 이끄는 FC서울과 김남일 ... 감독은 프로팀을 처음 지휘하는 '초보'다. 김 감독은 네덜란드, 러시아, 일본 등에서도 프로선수 생활을 했고 국가대표로 3차례 월드컵에도 출전한 스타 플레이어였다. 지도자의 길에 들어선 뒤에는 2018 러시아 월드컵 대표 코치를 ...

    한국경제 | 2020.05.28 07:30 | YONHAP

  • thumbnail
    '안병준 4경기 연속골' 수원, 경남에 3-1 완승…설기현 첫 패배(종합)

    안양, 이랜드 꺾고 3연패 뒤 시즌 첫 승리…정정용 감독도 '첫 고배' 북한 축구대표팀의 공격수로 활약한 안병준의 4경기 연속골(5골)을 앞세운 수원FC가 경남FC에 시즌 첫 패배를 안기고 3연승 행진과 함께 2위로 점프했다. ... 주고받은 아코스티가 페널티아크에서 강력한 왼발 슈팅으로 이랜드의 골그물을 흔들었다. 안양은 후반 32분 우즈베키스탄 대표 출신 공격수 기요소프의 페널티킥 추가 골로 2-0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전남 광양전용구장에서는 전남 드래곤즈와 ...

    한국경제 | 2020.05.27 21:47 | YONHAP

  • thumbnail
    안양, 이랜드 꺾고 시즌 첫 승리…정정용 감독 프로무대 첫 패배

    안양 개막 3연패 탈출…이랜드는 개막 3무 뒤 첫 패배 프로축구 K리그2 FC안양이 정정용 서울 이랜드 감독에게 프로 무대 첫 패배를 떠안기면서 이번 시즌 '마수걸이 승리'에 성공했다. 안양은 27일 서울 잠실올림픽주경기장에서 ... 좀처럼 득점에 이르지 못했다. 잠시 웅크렸던 안양은 후반 32분 페널티 지역 왼쪽 지역으로 파고든 우즈베키스탄 대표 출신 공격수 기요소프가 이랜드의 김태현에게 반칙을 당해 넘어졌다. 주심은 곧바로 페널티킥을 선언했고, 페널티킥을 ...

    한국경제 | 2020.05.27 20:24 | YONHAP

  • thumbnail
    북한 축구선수 박광룡, 대북제재에도 오스트리아에 여전히 잔류

    ... 훈련사진 공개…유엔 대북제재위 패널, '외화벌이' 노동자로 지목 유엔 대북제재에 따른 송환 대상으로 지목됐던 북한 축구선수 박광룡이 오스트리아에서 여전히 활동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27일 오스트리아 축구 장크트푈텐은 홈페이지를 ... 박광룡의 사진은 여러 훈련 사진 가운데서도 맨 앞에 배치됐으며, 홈페이지에 섬네일(대표이미지)로 노출되기도 했다. 홈페이지 선수단 목록에서도 박광룡의 모습이 확인된다. 박광룡은 북한에서 손꼽히는 해외파 축구선수로, 스위스 1부리그 ...

    한국경제 | 2020.05.27 09:54 | YONHAP

  • thumbnail
    성남 GK 김영광, 500경기 앞두고도 '초심'…"매 경기가 마지막"

    5년 만에 프로축구 1부 리그 무대에 복귀한 베테랑 골키퍼 김영광(37·성남FC)이 개인 통산 500경기 출전 기록 달성을 눈앞에 뒀다. 김영광은 올 시즌 K리그1 1~3라운드에 모두 출전하면서 통산 출전 경기 수를 498경기로 ... 이랜드와 계약이 끝나 은퇴 갈림길에 섰다. 그는 자존심을 버리고 도전을 택했다. 3주간의 입단 테스트를 거쳐 과거 대표팀에서 룸메이트였던 김남일 감독이 지휘봉을 잡은 성남에 입단했다. 신인 시절 등 번호인 41번을 선택하며 스스로 ...

    한국경제 | 2020.05.26 15:28 | YONHAP

  • thumbnail
    브라질 여자축구 남미 정상 이끈 바다오 감독 타계

    브라질 여자축구 대표팀을 두 차례 남미 정상에 올려놓은 오스왈도 알바레스(일명 바다오) 감독이 26일(한국시간) 암으로 숨을 거뒀다. 향년 64세. 바다오 감독은 2014~2016년, 2017~2019년 두 차례 브라질을 지휘하며 ... 프로팀에서 여러 차례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2005년 일본 J리그에서 도쿄 베르디를 지휘하기도 했다. 브라질 여자대표 주장 마르타는 트위터에서 "바다오 감독님은 정직하고 고결하게 사는 법을 가르쳐주신, 내가 만난 가장 훌륭한 분이었다. ...

    한국경제 | 2020.05.26 11:46 | YONHAP

  • thumbnail
    오프사이드로 미뤄진 이청용의 복귀골…"욕심 대신 헌신"

    ...용의 득점이 인정됐다면 이청용이 앞으로 경기를 하는 데 도움이 됐을 텐데 아쉽네요. " 2009년 국내 프로축구 K리그 무대를 떠났다가 11년 만에 복귀한 '블루 드래곤' 이청용(32·울산)이 '헌신의 아이콘'으로 확실히 자리매김하고 ... 교체된 것을 고려하면 사실상 3경기 연속 풀타임 출전이었다. 잉글랜드와 독일 무대에서 좋은 활약을 펼친 '국가대표급' 이청용을 품에 안은 울산은 '이청용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이청용은 부산전에서 오른쪽 날개로 출전했지만 ...

    한국경제 | 2020.05.25 09:4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