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14,0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일대, 컬링부 창단식…여자·혼성팀도 창단 계획

    ... 창단했다. 경일대는 1일 경북 경산의 본관 대회의실에서 선수들과 정현태 총장, 김용빈 대한컬링연맹 회장, 박선희 의성컬링협회장, 심훈섭 의성여고 교장이 참석한 가운데 창단식을 열었다. 경일대 컬링부는 이재범, 표정민, 김은빈, 최재혁 등 1학년 신입생 남자 선수 4명과 전문지도자 김치구 코치로 구성됐다. 축구부, 야구부, 태권도부에 이어 컬링 전문 운동부를 창단한 경일대는 경북 의성고·의성여고 졸업생을 대상으로 남자·여자컬링과 혼성(믹스더블) ...

    한국경제 | 2021.04.01 15:43 | YONHAP

  • thumbnail
    '아시아의 표범' 이회택의 축구 인생, 방송으로 만난다

    1일 오후 4시 JTBC 골프 앤 스포츠 '마이 히어로'서 조명 한국 축구의 '원조 스트라이커' 이회택(75)의 축구 인생이 방송을 통해 재조명된다. JTBC 골프 앤 스포츠는 1일 오후 4시 이회택의 이야기를 담은 '마이 ... 돌아본다. 167㎝의 작은 체구에 빠른 스피드를 앞세워 '아시아의 표범'이라 불린 이회택은 1960∼1970년대 한국 축구의 주축으로 활약했다. 국가대표와 프로팀 감독, 축구협회 임원 등을 거치며 50년이 넘도록 한국 축구계에 몸을 담은 ...

    한국경제 | 2021.04.01 09:44 | YONHAP

  • thumbnail
    '4주 부상' 레반도프스키, 뮐러 대기록 경신 '먹구름'

    ... 마쳤다. 결국 레반도프스키는 내달 1일 열릴 예정인 잉글랜드와의 월드컵 예선 경기에 나서지 못한다. 당초 폴란드축구협회는 5~10일가량의 회복기가 필요할 것으로 진단했다. 하지만 뮌헨 의무팀 검사 결과 약 한 달 정도 뛸 수 없는 것으로 ... 있다.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더구나 내달 4일 라이프치히와 분데스리가 27라운드를 치를 예정이다. 또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일정도 껴있다. 뮌헨은 지난 시즌 준우승팀인 파리 생제르맹과 4월 8일, 14일에 ...

    한국경제 | 2021.03.31 10:47 | 김희웅 기자(sergio@xportsnews.com)

  • thumbnail
    무릎 다친 레반도프스키, 4주 진단…바이에른 뮌헨 '비상'

    폴란드 축구대표팀에 합류했다가 무릎을 다친 '득점 기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3)의 부상이 예상보다 심각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에도 비상이 걸렸다. 독일 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최강 클럽 뮌헨은 31일(이하 ... 폴란드의 3-0 승리를 이끌었다. 하지만 경기 도중 무릎을 다쳐 2-0으로 앞선 후반 18분 교체됐다. 이후 폴란드축구협회는 "레반도프스키는 4월 1일 열릴 잉글랜드와의 월드컵 예선 원정경기에는 출전하지 않는다"면서 뮌헨으로 돌아가 재활할 ...

    한국경제 | 2021.03.31 08:05 | YONHAP

  • thumbnail
    김학범 감독 "올림픽 메달 가져오겠다…엔트리 60∼70% 윤곽"

    ... 설명했다. 도쿄 올림픽 본선에 진출한 16개 국가가 가려진 가운데, 조 추첨은 다음 달 21일 스위스 취리히의 국제축구연맹(FIFA) 본부에서 진행된다. 한국은 브라질, 아르헨티나, 일본과 함께 1번 포트에 배정됐다. 대진운도 무시할 ... 배려해준다면 우리도 현지 적응 훈련을 하며 평가전을 치르면 좋겠다"며 "6월에 다시 소집할 텐데 평가전과 A매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ACL) 등이 다 겹쳐있다. 협회와 잘 협의해 슬기롭게 풀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1.03.30 19:43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선수, '세 손가락' 경례…말레이 축구협회 "출전정지"

    말레이시아 프로팀에 소속된 미얀마 축구선수가 경기 중 '세 손가락 경례'를 했다는 이유로 출전정치 처분을 받았다. 30일 하리안메트로 등 현지매체와 AFP통신 등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셀랑고르FCⅡ에서 뛰는 미얀마 ... 이 같은 행동을 되풀이하면 더 무거운 처벌을 받을 것이라고 경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발짓 싱 시두 말레이시아 축구협회 징계위원장은 "축구는 인종, 종교, 정치를 초월해야 한다면서 "축구는 사람들을 단결시키고 분열되지 ...

    한국경제 | 2021.03.30 18:50 | 이보배

  • thumbnail
    말레이 진출 미얀마 축구선수, 세 손가락 경례했다 출전정지

    말레이 축구협회 "규정 위반 해당"…미얀마 시민들 "실망" 말레이시아 프로리그에서 뛰는 미얀마 축구선수가 군부를 겨냥해 골 세리머니로 '세 손가락 경례'를 했다가 출전정지 처분을 받았다. 30일 하리안메트로 등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 중 공격적인 몸짓이나 말로 누군가를 모욕하거나 반스포츠적 행동을 해서는 안 된다는 규정을 어겼다는 이유에서다. 협회 관계자는 AFP통신과 인터뷰에서 "축구는 인종, 종교, 정치를 초월해야 한다. 축구는 사람을 하나로 뭉치게 하고, ...

    한국경제 | 2021.03.30 18:09 | YONHAP

  • thumbnail
    레반도프스키 무릎 부상…잉글랜드와 월드컵 예선 결장

    폴란드축구협회 "5∼10일 치료 필요…뮌헨으로 돌아가 재활" '폴란드산 득점기계'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33·바이에른 뮌헨)가 무릎을 다쳐 잉글랜드와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예선 경기에 뛸 수 없게 됐다. 폴란드축구협회는 ... 다음 경기까지 시간이 얼마 남지 않아 우리 팀 주장(레반도프스키)을 이번 경기에서 제외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협회는 이 같은 결정이 부상 악화를 막고 올여름 개막하는 2020 유럽선수권대회도 고려한 선택이라고 설명했다. 그러고는 ...

    한국경제 | 2021.03.30 09:00 | YONHAP

  • thumbnail
    'EPL 외국인 최다골' 아궤로, 올여름 맨시티와 10년 동행 마감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역대 최고의 외국인 공격수로 꼽히는 세르히오 아궤로(33·아르헨티나)와 맨체스터 시티(맨시티)의 10년 동행이 올여름 끝난다. 맨시티는 30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에 "우리는 올해 ... 입고 올 시즌까지 10년을 뛰는 동안 공식전 384경기에 출전해 257골을 터트리며 프리미어리그 4회,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1회, 리그컵 5회 우승에 기여했다. 아궤로는 프리미어리그에서만 271경기에서 181골을 넣어 역대 개인 ...

    한국경제 | 2021.03.30 07:57 | YONHAP

  • thumbnail
    '아시안컵 우승 주역' 박경호 별세

    제1회 아시아축구선수권대회(현 아시안컵)에서 우승한 한국 대표팀 멤버 가운데 유일한 생존자였던 축구 원로 박경호 선생이 29일 별세했다. 향년 91세. 1930년 황해도 해주에서 태어난 고인은 1946년 월남한 뒤 경신중학교에서 ... 지도자 생활을 시작한 고인은 한양공고, 건국대, 육군사관학교, 서울대 등에서 감독을 맡으며 후진 양성에 힘썼다. 대한축구협회, 한국프로축구연맹 이사 등을 지내며 축구 관련 저서도 집필했다. 빈소는 중앙보훈병원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31일 ...

    한국경제 | 2021.03.29 17: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