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0,3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중국발 황사 한반도 덮쳐…코로나에 지친 시민들 '한숨'(종합)

    ... 갑갑하다", "여름 날씨처럼 기온이 높은데 황사 때문에 창문을 못 열어서 에어컨을 켰다" 등 하소연이 오갔다. 도내 동부권 10개 시·군에 미세먼지 주의보가 내려진 전남도 청정한 하늘이 그리운 하루를 보내기는 매한가지였다. 아침 출근길에 빗방울을 맞았던 자동차마다 시나브로 흙빛 얼룩이 지고, 대형마트 가전제품 매장의 공기청정기는 인기를 누렸다. 여수시민 안모(61·여)씨는 "장을 보느라 1시간 정도 외출했는데 손이 까끌까끌하고 눈은 뻑뻑한 느낌이 든다"며 "황사를 ...

    한국경제 | 2021.03.16 15:09 | YONHAP

  • thumbnail
    "출근길 예비살인마"…바위 한가득 실은 트럭 `아찔`

    대형 적재물을 안전장치 없이 싣고 달린 덤프트럭이 출근길 시민에게 포착돼 논란에 올랐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출근길 미친 예비살인마를 봤습니다`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출근길 너무하다 싶은 트럭을 봤다"는 글쓴이는 사진 3장을 올려 간담이 서늘했던 기억을 떠올렸다. 그는 "멀리서 봤을 때 뭐라도 대놨겠지 생각했다. 앞차들이 다 피해가고 제 앞에 트럭이 보이는 순간 욕이 나왔다"면서 "(바위를) 안쪽에 집어넣은 게 아닌 끝까지 ...

    한국경제TV | 2021.03.15 19:46

  • thumbnail
    "두 눈을 의심했다"…출근길 떨게 한 바위 가득 실은 트럭

    안전 장치 하나 없이 커더란 바위 여러 개를 싣고 도로를 달린 덤프트럭이 포착돼 논란이 일고 있다. 경찰은 이 사진의 진위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등에는 '출근길 미친 예비살인마를 봤습니다'라는 제하의 글과 사진이 빠르게 공유되고 있다. 글쓴이는 "출근길 너무하다 싶은 트럭을 봤다"며 "멀리서 봤을 때 뭐라도 대놨겠지 생각했다. 앞차들이 다 피해가고 제 앞에 트럭이 보이는 ...

    한국경제 | 2021.03.15 18:34 | 배성수

  • thumbnail
    10년 만에 최악의 중국 황사…내일 출근길 덮친다

    ... 경남권 남해안, 제주도에 비가 온다. 비는 새벽에 대부분 그치나 제주도는 아침까지 이어지겠다. 기압골의 이동 속도가 빨라 지역별 강수 지속시간은 3∼6시간으로 짧고 강수량도 많지 않으나 제주도는 6∼12시간으로 다른 지역보다 다소 겠다. 16일 아침 기온은 중부지방은 이날과 비슷하지만, 남부지방은 4∼6도 더 올라 10도 내외가 될 예정이다. 낮에는 햇볕에 의해 기온이 오르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이 15도 내외로 포근하겠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1도∼13도, ...

    한국경제TV | 2021.03.15 18:00

  • thumbnail
    [포토] '화훼농가 돕기' 나선 KB금융

    KB금융그룹은 15일 꽃 수요가 줄어 어려움을 겪는 화훼농가를 돕기 위해 서울 여의도 본사 앞에서 출근길 시민들에게 노란색 프리지어를 나눠주는 캠페인을 펼쳤다. 캠페인에는 양종회 KB금융 부회장(왼쪽부터)과 윤종규 회장, 김연아 전 피겨 국가대표, 허인 행장 등 KB금융 임직원이 참여했다. KB금융 제공

    한국경제 | 2021.03.15 17:44

  • thumbnail
    "수사만 이첩" 공수처 주장에 검찰 "해괴망측한 논리"(종합)

    ...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대검찰청도 검찰이 기소 여부를 판단하는 것이 적절하다는 입장을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검은 향후 수사 진행 상황을 보며 입장을 밝히는 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진욱 공수처장은 이날 오전 출근길에 '수원지검 수사 뒤 사건을 송치하라고 요청한 것에 적절성 논란이 일고 있다'는 취재진 질문에 "어제 입장문에 쓰여진 대로"라고 말했다. 이 부장검사는 법무부가 지난 12일 수사팀에 속해있던 임세진 수원지검 평택지청 형사2부장과 부산지검 ...

    한국경제 | 2021.03.15 15:52 | YONHAP

  • thumbnail
    채이배 前비서관 "한국당, '패트 충돌' 당시 출입 막아"

    ... 출석해 2019년 4월 25일 채 전 의원 집무실에서 발생한 실랑이에 관해 증언했다. A씨는 "오전에 의원실에 출근해 보니, 한국당 의원들이 채 전 의원의 집무실에 들어가 있었다"며 "한국당 측은 문을 통제하면서 들어오는 사람의 ... 방해로 출석이 지연됐다. A씨는 "점심시간 몇몇 의원이 자리를 비우자 채 전 의원은 탈출을 시도했고, 비서관들도 을 뚫기 위해 노력했다. 당시 밖에 있어서 집무실 안 상황을 보지는 못했지만, 몸싸움하는 듯한 '우당탕' 소리와 ...

    한국경제 | 2021.03.15 12:02 | YONHAP

  • thumbnail
    檢 김학의 수사팀장 "공수처, 수사만 맡기고 기소권 재이첩 요구"

    ... 등 문제점이 심각하게 발생할 수 있다”며 “재이첩한 사건에 대해 재재이첩을 요청하는 것은 그 자체로 재량권의 일탈·남용이 있는 위법한 행정행위”라고 말했다. 반면 김 처장은 이날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나, 이 지검장 사건 재재이첩 논란과 관련해 “어제 입장문에 쓰여진 대로”라고 말했다. ‘검찰에서 관련자 기소를 강행한다면 어떻게 대응할 것이냐’는 질문에는 “가정에 ...

    한국경제 | 2021.03.15 11:02 | 이인혁

  • thumbnail
    베이징 하늘 누렇게 뒤덮은 황사…올해 첫 경보 발령

    ... 베이징시 기상대는 이날 올해 들어 처음으로 황사 황색경보를 발령했다. 기상대는 이날 오전 중 대부분 지역에서는 황사로 인해 가시거리가 1㎞ 이하일 것으로 예상했다고 중국신문망 등이 전했다. 월요일인 이날 황사까지 겹쳐 베이징의 출근길에는 심한 정체가 빚어졌다. 베이징 당국은 아동과 노인, 환자 등은 외출을 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중국환경모니터센터 웹사이트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베이징의 실시간 공기질지수(AQI)는 최고치인 500에 달해 오염 수준은 최악인 ...

    한국경제 | 2021.03.15 10:15 | YONHAP

  • thumbnail
    김진욱, '김학의 사건 재이첩' 논란에 "어제 입장대로"

    ... 공수처 몫' 입장 재강조 김진욱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처장은 15일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을 검찰에 재이첩하면서 수사·기소를 분리한 것과 관련해 '문제 없다'는 뜻을 거듭 밝혔다. 김 처장은 이날 오전 정부과천청사 출근길에 '수원지검 수사 뒤 사건을 송치하라고 요청한 것에 적절성 논란이 일고 있다'는 취재진 질문에 "어제 입장문에 쓰여진 대로"라고 말했다. 앞서 공수처는 전날 입장문에서 "수사 부분만 검찰에 이첩한 것으로, 공소 부분은 여전히 공수처 ...

    한국경제 | 2021.03.15 10: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