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30,6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라디오에서 만나요'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3:03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살아있는 눈빛'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3:01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거리에서 포인트 안무'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3:00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이 순수함~대체불가'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2:58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2년만에 돌아왔어요'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2:56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심쿵 하트'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2:54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마성의 분위기남'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2:53 | 조준원

  • thumbnail
    [TEN 포토] 윤지성 '오랜만에 인사드려요'

    가수 윤지성이 20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진행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 참석차 들어서고 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

    텐아시아 | 2021.04.20 12:50 | 조준원

  • thumbnail
    안경덕 고용장관 후보자 첫 출근…"청문회 준비 만전"

    안경덕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가 20일 고용노동부 강남지청으로 첫 출근했다. 안경덕 후보자는 출근길에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국민들이 어려운 시간을 보내고 있는 중차대한 시기에 고용노동부 장관으로 지명돼 상당히 어깨가 무겁다"며 ... 관련해서는 인사청문회에서 말씀드리는 것이 옳다고 생각하는 만큼 청문회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안 후보자는 출근 첫날 재산 등 인사청문회에 제출할 자료를 고용노동부 과장급 실무자들과 함께 검토한다. 본격적인 실무 관련 국장급 ...

    한국경제TV | 2021.04.20 11:07

  • thumbnail
    잇단 발언 논란에…김진욱, '출근길 문답' 중단

    ... 내리지 않는 방식으로 취재진을 '패싱'해 출근했다. 지난해 12월 31일 공수처장 후보자로서 청문회 준비 사무실에 출근하면서 전날까지 110일 동안 이어갔던 취재진과의 '출근길 문답'을 더는 하지 않겠다는 뜻이다. 이에 공수처 관계자는 ... 차단하는 방식이 적절하지 않다는 지적도 나온다. 그는 그동안 공수처 '후문' 격인 과천청사 5동 남문을 통해 출근했는데, 현판이 걸린 북문, 즉 '정문'으로 출근하면서 문답을 멈췄다. 정문으로 향하는 은 청사 출입구뿐 아니라 ...

    한국경제 | 2021.04.20 10:2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