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2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일러스트 넣고 커버 덧대고…출판가 개성 넘치는 표지 마케팅

    소설과 시집 등 문학 책을 주로 내는 출판사들의 개성 넘치는 책 표지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눈에 쉽게 들어오면서도 소장 가치를 높일 만한 표지 디자인이 독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북레시피는 지난달 출간한 장다예 작가의 첫 장편소설 《탄금》의 표지에 애니메이션 느낌의 일러스트를 넣었다. 앞면엔 소설의 여주인공 재이를, 책 뒷날개에는 또 다른 등장인물인 홍랑과 무진의 일러스트를 실었다. 등장 인물을 직접 표지에 묘사한 데 대해 독자들은 &l...

    한국경제 | 2021.03.31 17:30 | 은정진

  • thumbnail
    [신간] 고전 VS 고전

    세상에서 가장 짧은 심리 수업 365·나는 런던의 에이전트 레이디 ▲ 고전 VS 고전 = 장인용 지음. 출판가에서 다독가로 잘 알려진 장인용 지호출판사 대표가 고전은 재미없다는 편견을 깨기 위해 쓴 책. 저자는 '더비매치' 식으로 고전들을 안내한다. 공통분모를 지녔으되 접근법에서든 결론에서든 달리 나아간 두 권의 책을 맞붙여서 연달아 읽는 것이다. 고전의 가치와 핵심도 비교를 통해서 보다 잘 파악할 수 있기 때문에 택한 방식이다. 책에서 ...

    한국경제 | 2021.02.14 09:10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관련 책판매량 10배 늘고 트럼프 비판 책도 순위권에

    바이든 자서전 출간 김영사 '1만부' 증쇄 조 바이든 민주당 대선 후보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누르고 차기 미국 대통령으로 당선되자 출판가에서도 바이든 관련 책에 대한 독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국내에 출간된 바이든 관련 서적은 4종이다. '조 바이든, 지켜야 할 약속'(김영사)과 '약속해 주세요, 아버지'(미래지식), '바이든과 오바마'(메디치미디어), '바이든 이펙트'(한스미디어) 등이다. 자서전 '조 바이든, 지켜야 할 약속'을 ...

    한국경제 | 2020.11.10 11:35 | YONHAP

  • thumbnail
    출판가, 노벨문학상 '루이즈 글릭 잡기' 분주

    출판·서점가가 미국 시인 루이즈 글릭(사진)의 올해 노벨문학상 수상 효과를 누리기 위해 분주히 움직이고 있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글릭의 시가 포함된 시선집을 출간한 출판사들은 서점들과 함께 노벨상 후광 효과를 위해 적극적인 홍보마케팅에 나서고 있다. 문학전문 출판사들은 글릭의 대표 시집 국내 번역 출간 작업을 서두르고 있다. 글릭의 시가 번역돼 실린 시선집은 지난달 중순 나란히 출간된 《마음 챙김의 시》(수오서재)와 《내가 ...

    한국경제 | 2020.10.13 17:56 | 은정진

  • thumbnail
    [천자 칼럼] 10억원이란 돈의 가치

    10여 년 전 출판가에 ‘~로 10억원 벌기’란 제목의 책들이 유행했다. 주식으로, 부동산으로, 창업으로 큰돈을 만들어보려는 사람들의 로망을 담은 것이었다. 그 이면에는 최소 10억원쯤은 있어야 이른바 ‘경제적 자유’를 누리고 노후 대비도 할 수 있다는 인식이 깔려 있었다. 지금도 로또 1등 당첨금이 10억원 이상이니 ‘10억’의 상징성은 여전한 것 같다. 크레디트스위스의 ‘2019 ...

    한국경제 | 2020.09.29 16:15 | 장규호

  • thumbnail
    [이미아의 독서공감] 책 읽기로 충분한 '있어빌리티'…어떤 주제에도 한마디 할 수 있죠

    ... 지내는 사람을 의미하는 인사이더(insider)의 합성어)’가 된다. 정신적인 있어빌리티는 풍부한 상식과 독서다. 다른 이들은 모르는 걸 아는 것에서 오는 즐거움과 보람, 두꺼운 책을 읽어냈다는 우월감 등이다. 요즘 출판가에선 정신적인 있어빌리티를 위한 책이 많이 나오고 있다. 바쁜 현대인들에게 유기농 스낵의 은총과도 같은 존재다. 마냥 가볍지 않고, 짧지만 생각해볼 거리를 주는 내용이다. 《지식 편의점: 생각하는 인간 편》은 tvN ‘책 ...

    한국경제 | 2020.07.02 18:11 | 이미아

  • thumbnail
    휴가 앞둔 서점가 대세는 경제·경영서

    ... 나로 살기로 했다》로 유명한 에세이스트 김수현의 신작이나 인기 작사가 김이나, 소설가 김영하 등 기존 유명 작가들의 작품으로만 인기가 쏠린 모습이다. 김현정 교보문고 브랜드관리팀 베스트셀러 담당은 “2~3년 전까지 출판가를 휩쓸었던 캐릭터 에세이 같은 유행 트렌드가 사라지고 엇비슷한 에세이가 많이 나오면서 에세이 인기가 떨어지고 있다”며 “이미 검증된 인기 작가들의 신작으로 관심이 편중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은정진 기자 s...

    한국경제 | 2020.06.22 17:12 | 은정진

  • thumbnail
    출판가 '여제 고이케 유리코' 돌풍…발매 2주새 15만부 돌파

    마이니치신문 "내달 5일 도쿄도 지사 선거에 영향 줄 가능성" 일본 출판가에서 고이케 유리코(小池百合子·67) 도쿄도 지사의 평전이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14일 마이니치신문에 따르면 '여제(女帝) 고이케 유리코'라는 제목으로 '분게이슌주'(文藝春秋)가 지난달 29일 발매를 시작한 이 평전은 2주 만에 15만부 넘게 팔려나갔다. 이미 5쇄까지 찍었지만 인터넷 서점인 '아마존'에서는 품절 상태가 이어지고 있다. 출판시장이 비교적 활황세를 유지하는 ...

    한국경제 | 2020.06.14 13:21 | YONHAP

  • thumbnail
    황석영·은희경·한강·김영하…유명 작가 명작 재출간 '붐'

    출판가에 유명 작가들의 옛 작품을 표지 디자인과 구성을 달리해 내놓는 재출간 붐이 일고 있다. 국내 작가들의 굵직한 신작이 나오지 않는 상황에서 이름 자체만으로도 판매 효과가 있는 작가들의 작품을 다시 선보여 불황을 타개하려는 출판업계의 전략이란 분석이다. 최근 주요 서점가 베스트셀러 순위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책들이 《페스트》 《데미안》 《멋진 신세계》 《걸리버 여행기》 등 고전인 점도 구간의 재출간 전략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문학동네는 황석영 ...

    한국경제 | 2020.05.19 17:49 | 은정진

  • thumbnail
    Premium [한국경제신문 오늘의 뉴스] 유통왕국 롯데, 온라인 대반격 시작

    ... 경쾌한 리듬으로 전개한 ‘김과장&이대리’에 보다 다양한 이야기를 입히기 위한 것입니다. 4050이 주역인 ‘김상무&이부장’은 2030 밀레니얼의 부모세대입니다. “왜 출판가에 ‘밀레니얼과 함께 일하는 법’만 있고 ‘꼰대와 일하는 법’은 없느냐”고 호소하는 세대기이도 합니다. 2030이 무심코 보아넘긴 4050의 세계를 2030 기자들이 직접 취재해 &lsq...

    모바일한경 | 2020.04.27 17:54 | 조일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