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콘텐츠 공룡' 디즈니도 나섰다…넷플릭스와 'OTT 전쟁' 개시

    ... 진출로 넷플릭스와 아마존 등이 선점한 세계 OTT 시장에 지각 변동이 일어날 전망이다. 디즈니플러스는 디즈니, 마블, 픽사, 21세기폭스, 내셔널지오그래픽 등이 보유한 콘텐츠 8000여 편을 온라인에서 무제한 골라 볼 수 있게 해준다. ... 예정이다. 이들은 모두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라는 동일한 세계관에 속해 있기 때문에 마블 영화들과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다. 가령 영화 ‘캡틴 아메리카’에서 보조 캐릭터로 등장한 ...

    한국경제 | 2019.11.12 17:33 | 유재혁/김희경

  • thumbnail
    연예 마켓+ㅣ페미코인? '김지영'부터 '터미네이터'까지…여성들이 주름잡은 극장가

    ... 기준 '82년생 김지영' 예매자 중 76.3%는 여자였다. 여성들의 열렬한 지지가 '82년생 김지영'의 흥행을 이끌었다는 분석이 나오는 이유다. '82년생 김지영' 뿐 아니라 '캡틴마블'부터 '걸캅스', '말레피센트2', '터미네이터:다크 페이트'까지 여성 캐릭터를 내세운 작품들이 연이어 극장가를 강타했다. 몇몇 작품들은 개봉 전후 악플, 별점테러 등에 시달렸지만, ...

    HEI | 2019.11.10 08:38 | 김소연

  • thumbnail
    남녀 性대결 대리 전쟁터 된 '82년생 김지영'

    ... 실제 명대사가 아니라 “하루종일 TV 보다 애 데리러 가는 게 얼마나 힘든 줄 알아요?” 등 조롱하는 문구가 올라와 있다. 이 영화만 겪은 일은 아니다. 올 들어 ‘걸캅스’ ‘캡틴 마블’ 등 여성 배우가 주연을 맡은 영화들이 일부 남성 네티즌에게 평점 테러를 당하는 일이 반복됐다. 이에 대항해 여성들을 중심으로 영화를 직접 보지 않더라도 표를 구매하는 방식으로 영화를 지지하는 ‘영혼 ...

    한국경제 | 2019.10.28 17:26 | 노유정/남정민

  • thumbnail
    "잘 키운 캐릭터, 연예인 모델 안부럽다"…은행들 '제2 라이언' 도전장

    ... 타고 있다. 우리은행은 11일 핑크퐁과 아기상어로 디자인한 현금자동입출금기(ATM)를 서울·경기 일부 지역에 설치한다. SC제일은행은 ‘마블 통장’으로 마니아층을 형성했다. 2017년 4월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와 제휴를 맺은 뒤 마블 및 디즈니 캐릭터 디자인의 통장과 체크카드를 꾸준히 출시하고 있다. 올 3월엔 마블 캐릭터 ‘캡틴 마블’과 ‘닥터 스트레인지’를 내세웠다. ...

    한국경제 | 2019.09.10 17:31 | 정지은

  • thumbnail
    디즈니, 상반기 영화시장 점령…관객 점유율 30% 넘었다

    ... ‘2019년 상반기 한국 영화산업 결산’ 보고서에 따르면 배급사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는 ‘마블 영화’와 ‘디즈니 실사판 영화’의 흥행에 힘입어 이 기간 배급사별 전체 순위 1위에 ... E&M을 2위로 밀어냈다. ‘어벤져스:엔드게임’과 ‘알라딘’ ‘캡틴 마블’(580만 명) ‘토이스토리4’(320만 명) 등 9편을 배급한 디즈니는 마블의 ...

    한국경제 | 2019.07.18 17:57 | 유재혁

  • thumbnail
    '도라에몽:진구의 달 탐사기' 진구의 우주여행 어떨까

    ... 집어삼키려는 악당 고더트의 모습과 함께 그에게 대항하는 도라에몽의 용기있는 모습은 과연 어떤 놀라운 일이 도라에몽과 친구들 앞에 펼쳐질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도라에몽:진구의 달 탐사기'는 일본 개봉 당시 '캡틴 마블', '덤보' 등 쟁쟁한 할리우드 대작들을 제치고 박스오피스 6주 연속 1위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2004년 개봉한 역대 극장판 '도라에몽' 시리즈 중 최장기간 흥행 성적을 기록하기도 ...

    HEI | 2019.07.16 12:57 | 김소연

  • thumbnail
    톰 홀랜드-제이크 질렌할 "어벤져스? 함께하고 싶지만…"

    ... 종로구 한 호텔에서 진행된 영화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 내한 간담회에서 "엔드게임 이후 마블에서 큰 변화가 있을 거 같다"며 "지금은 정말 재밌는 시기"라고 소개했다. '스파이더맨:파 ...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올 상반기 '캡틴마블'을 시작으로 '어벤져스:엔드게임'까지 ...

    HEI | 2019.07.01 14:09 | 김소연

  • thumbnail
    '스파이더맨' 제이크 질렌할 "봉준호 감독, 너무 바빠…전화 안받아"

    ... 무비다.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 분)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올 상반기 '캡틴마블'을 시작으로 '어벤져스:엔드게임'까지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 작품들이 연달아 흥행에 성공한 가운데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이 MCU ...

    HEI | 2019.07.01 11:53 | 김소연

  • thumbnail
    '스파이더맨' 톰 홀랜드 "로다주 부재, 빈자리 컸다"

    ... 무비다. 엔드게임 이후 변화된 일상에서 벗어나 학교 친구들과 유럽 여행을 떠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 분)가 정체불명의 조력자 미스테리오(제이크 질렌할)와 세상을 위협하는 새로운 빌런들을 만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다. 올 상반기 '캡틴마블'을 시작으로 '어벤져스:엔드게임'까지 마블시네마틱유니버스(MCU) 작품들이 연달아 흥행에 성공한 가운데 '스파이더맨:파 프롬 홈'이 MCU ...

    HEI | 2019.07.01 11:36 | 김소연

  • thumbnail
    '알라딘' 수익 1600억 달성…'어벤져스'·캡틴마블' 이어 흥행 3위

    영화 '알라단'이 북미 지역에서 올해 개봉 영화 중 흥행 3위에 등극했다. 3일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알라딘'은 '어벤져스:엔드게임', '캡틴마블'에 이어 올해 북미 흥행 3위에 이름을 올렸다. 약 1억8500만 달러(한화 약 1600억 원)의 수익을 얻으며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것. 이 같은 기세라면 북미 지역 역대 최고 흥행 뮤지컬 영화인 '미녀와 야수'(2017년) ...

    HEI | 2019.06.03 18:18 | 김소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