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4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곳엔 두려워하는 군중이 없다"…대구 취재한 美 ABC도 감동

    4일 오후 2시 대구 대신동에 있는 서문시장. 500년 역사를 자랑하는 이 시장은 지난달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사상 처음으로 엿새간 휴장했었다. 재개장 사흘째지만 4000여 개 점포는 대부분 문을 ... 임종·火葬 지켜봐…유족들, 눈물로 작별 코로나 직격탄에도 의료진에 도시락·커피 기부…배려와 연대 취업난 속에 지난해 11월 문을 연 칠성시장의 야시장 청년들은 개장한 지 4개월도 ...

    한국경제 | 2020.03.04 17:36 | 오경묵

  • thumbnail
    동서식품, '누가 타도 맛있는 커피'…1년간 61억개 팔린 맥심 모카골드

    ... 맥심 모카골드의 최근 1년간 누적 판매량은 스틱 기준 61억 개로 초당 판매량은 200여 개. 맥심 모카골드가 커피믹스시장에서 부동의 1위 자리를 지킬 수 있었던 비결은 ‘세상 어디에도 없는 맛’을 만드는 황금 ... 팝업 카페를 운영할 계획이다. 동서식품 관계자는 “남녀노소 누구에게나 친근하게 다가가면서도 브랜드의 역사와 전문성을 알릴 수 있는 색다른 방안으로 팝업 카페를 열고 있다”며 “전국 곳곳에서 직접 모카골드를 ...

    한국경제 | 2020.03.04 15:06 | 안효주

  • thumbnail
    알바니아 40년 독재자 엔베르 호자 아내 사망

    ... 국제사회에서 고립되고 반체제 인사들이 핍박에 시달렸으며, 공산정권 붕괴 후에도 대규모 탈출이 이어지는 등 당시를 어두운 역사로 보는 시각이 일반적이다. 당시 활동한 반체제 인사들에 따르면 호자 통치기에 6천명 넘는 정치범이 처형당했고, ... 네즈미예의 죽음에 대해 "사형 집행인이 알바니아를 떠났다"고 말했다. 응드레조니는 "그가 비난을 받은 건 (중략) 커피에 지출한 돈이었다"며, "공산정권 이후 들어선 정부는 흉내만 냈을 뿐 그의 (진짜) 범죄를 처벌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

    한국경제 | 2020.02.27 17:00 | YONHAP

  • thumbnail
    몰디브? 하와이? 베트남 퀴논!…때묻지 않은 히든 파라다이스

    ... 다양한 타입이 있다. 이 리조트는 2014년 오픈했는데 이젠 현지인뿐만 아니라 한국인도 많이 방문한다. 참파왕조의 역사 간직한 빈딘 박물관 참파는 192년부터 1832년까지 1600여 년 동 안 지금의 베트남 중남부 지역에 존재하던 ... 작은 규모라 방문하기 전 휴무일이나 공사 일정 등을 알아보고 가는 것이 좋다. ‘힙’한 커피와 다양한 먹거리가 매력 리조트 지역을 벗어나 시내에서 현지 시장 과 카페를 순회해 보는 것도 낯선 도시에서 느끼는 ...

    한국경제 | 2020.02.23 15:59

  • thumbnail
    '배틀트립' 윙크-김나희-박서진, 트로트 유랑단 결성...'흥 폭발' 전남 목포 여행

    ... 있는 오래된 상점들 앞에서 사진을 찍으며 폭풍 인생샷을 만들었다. 또한 네 사람은 일제 강점기부터 현재까지 목포의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목포 근대 역사관을 방문해 뜻 깊은 시간을 가지도 했다. 네 사람은 목포 바로 옆 영암에 ... 노래방에서는 점심내기 노래방 대결을 펼쳤다. 김나희-박서진은 남진의 ‘당신이 좋아'을, 윙크는 펄씨스터의 '커피한잔'을 열창해 시청자들의 어깨를 들썩이게 했다. 항구의 도시 목포답게 침샘을 폭발시키는 해산물 먹방도 펼쳐졌다. ...

    텐아시아 | 2020.02.22 10:05 | 김지원

  • thumbnail
    [책마을] '세계상품' 인삼, 18세기 동서양 교역 휩쓸었다

    ... 한국과 중국, 일본 등의 자료는 물론 각종 서양 문헌 속 인삼 관련 자료를 찾아내 세계사적 시각으로 복원한 인삼의 역사다. 저자인 설혜심 연세대 사학과 교수는 의학 논고부터 약전, 동인도회사 보고서, 식물학 책, 지리지, 여행기, 박물지, ... 라피토가 캐나다에서 북미 최초로 인삼을 발견한 이후 동양에서 유럽으로 향했던 인삼의 무역항로는 반전됐다. 차와 커피 수입이 크게 늘어났지만 중국에 팔 상품이 없었던 영국 프랑스 등 유럽 국가들은 북미삼을 인삼 수요가 많은 중국으로 ...

    한국경제 | 2020.02.20 17:44 | 서화동

  • thumbnail
    서구 의학이 인삼을 무시한 이유는?

    ... 그러나 근대에 들어 한때 세계 상품 교역에서 인삼이 꽤 큰 비중을 차지했음에도 서구에서 인삼에 관한 의학적, 역사적 기록은 거의 남아 있지 않다. 또 미국에서도 인삼이 재배·채취됐고 건국 초기 가장 중요한 수출품이었다는 것은 ... 제조법, 순도, 성질 따위를 기재해 약제의 처방 기준을 정한 '약전'에서 인삼을 퇴출하려는 움직임이 일어난다. 커피의 카페인이나 아편의 모르핀과는 달리 인삼의 경우 유효성분을 추출하기가 매우 까다로운 것이 가장 큰 이유다. 문화적인 ...

    한국경제 | 2020.02.20 08:00 | YONHAP

  • thumbnail
    伊처럼 서서 홀짝…'진한 맛' 에스프레소 뜬다

    서울 신당동의 카페 리사르커피로스터스. 카페와 어울리지 않는 약수시장에 자리잡고 있다. 처음 간 이들은 여러 번 놀란다. ‘국민 커피’인 아메리카노와 라테가 없다. 9종의 에스프레소 메뉴가 각 1500~2500원. ... 모든 매장에서 쓰는 원두를 이탈리아 오리지널 에스프레소 블렌드 ‘골든색’으로 바꿨다. 일리커피는 전국에 26곳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다. 70년 역사의 이탈리아 커피 브랜드 타짜도로는 지난해 서울 서초동과 수원 ...

    한국경제 | 2020.02.19 17:29 | 김보라

  • thumbnail
    비엔나커피하우스, 전통 방식 그대로 살린 비엔나식 '아인슈페너' 선보여

    유러피언 카페 브랜드 비엔나커피하우스가 오는 3월 일부 매장부터 순차적으로 비엔나 전통 방식으로 ‘아인슈페너’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비엔나커피하우스는 오스트리아 현지에서 전통 방식 그대로의 아인슈페너를 ... 전통을 이어가면서 현대에 걸맞도록 다양한 변화를 시도하고 있다. 현지 맛을 그대로 국내로 가져오기 위해 비엔나커피하우스(제이엠케이·율리어스 마이늘 코리아)에서는 강하고 진한 원두커피 본연의 맛과 비엔나커피의 문화와 역사적 전통을 ...

    스타엔 | 2020.02.18 11:14

  • thumbnail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 모모스커피, 나눔도 솔선수범

    부산 금정구, 모범구민상 시상 지난해 월드 바리스타 챔피언십 대회에서 우승한 모모스커피가 평소 나눔을 실천해 모범구민상을 받았다. 부산 금정구는 지난달 31일 모모스커피를 찾아 모범구민상을 전달했다고 5일 밝혔다. 모모스커피는 2013년부터 어려운 이웃을 도왔다고 구는 전했다.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참여하고 행정복지센터에 수년간 2천500만원 상당 성금과 물품을 후원했다. 이현기 모모스커피 대표는 어린 시절 생활보호대상자였다고 구는 설명했다. ...

    한국경제 | 2020.02.05 10:1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