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91-100 / 1,5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3분기 실적전망 개선·금리인하…훈풍 부는 코스피

    ... 2044.61에 거래를 마쳤다. 삼성전자 등 주요 기업이 기대 이상의 3분기 실적을 발표하면서 한 주 동안 1.18% 올랐다. 삼성전자는 지난 3분기 영업이익이 7조7000억원을 나타내 올 들어 처음으로 분기 이익 7조원을 넘어섰다. LG전자도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보다 29% 많은 7811억원의 영업이익을 올려 시장을 놀라게 했다. 김예은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올 들어 지속적으로 감소했던 유가증권시장 상장사들의 12개월 선행 주당순이익(EPS:순이익/주식 수)이 ...

    한국경제 | 2019.10.13 17:56 | 김기만

  • thumbnail
    삼성전자의 '공급사슬'을 주목하자

    삼성전자가 일본의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와 미·중 무역분쟁이라는 악조건 속에서도 3분기 잠정실적 매출 62조원과 영업이익 7조7000억원을 나타냈다. 2분기보다 매출은 10.4%, 영업이익은 16.6% 증가했다.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를 웃도는 ‘깜짝 실적’이다. 삼성전자 3분기 실적 중 가장 관심을 끄는 분야는 스마트폰(IM)사업이었다. IM 사업부는 반도체(DS)사업부와 삼성전자 전체 매출의 약 40%씩을 차지한다. ...

    한국경제 | 2019.10.13 15:14

  • thumbnail
    '지주사 전환' 휠라코리아, 주가 주춤한 이유

    ... 것으로 예상된다”며 “분할 후 업무 효율성이 오르면서 국내 사업 부문의 영업이익률도 소폭 오를 것”이라고 말했다. 실적 전망도 밝은 편이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올해 휠라코리아의 예상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4691억원으로, 작년에 비해 31.4%가량 늘 것으로 예상된다. KB자산운용뿐 아니라 최근 국민연금도 휠라코리아 지분율을 12.67%까지 늘렸다. 하지만 계속되는 외국인 매도세에 대해선 해석이 분분하다. ...

    한국경제 | 2019.10.10 17:26 | 김동현

  • thumbnail
    10대그룹 3분기 영업이익 추정치 보니…현대자동차만 빼고 모두 '뒷걸음'

    삼성전자, LG전자를 시작으로 10대 그룹 계열사들이 본격적인 3분기 실적시즌에 들어갔다. 현대자동차그룹을 제외한 9개 그룹의 영업이익 및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 합은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3~84.1%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글로벌 경기 둔화 등의 요인으로 반도체 및 정유·화학업종에 속한 계열사들이 부진한 성적을 낸 SK그룹의 영업이익 감소폭이 가장 큰 것으로 추산됐다. 부진의 늪 빠진 SK 9일 금융정보업체 ...

    한국경제 | 2019.10.09 18:15 | 고윤상

  • 아모레퍼시픽 턴어라운드는 언제쯤?

    ... 23만5500원까지 올랐지만, 2분기 실적이 부진했던 충격으로 8월 말에는 12만500원까지 밀리며 4개월 만에 주가가 ‘반토막’ 났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의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평균)는 826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7.9% 늘어날 것으로 추정된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실적 턴어라운드를 논하기엔 아직 이르다”고 선을 그었다.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면세점 매출이 ...

    한국경제 | 2019.10.09 18:11 | 최만수

  • thumbnail
    스마트폰·디스플레이 '쌍끌이 반등'…"삼성전자, 4분기 더 기대된다"

    ... 7조7000억원으로 올 들어 처음으로 분기 이익 7조원을 넘어섰다. 사상 최대 이익을 낸 지난해 3분기(17조5700억원)보다 56.2% 감소했지만 지난 2분기(6조6000억원)에 비해서는 16.7% 증가했다. 증권사 추정치 평균(컨센서스)인 7조1085억원보다 8.3% 많다. 삼성전자 영업이익은 지난 1분기(6조2300억원) 이후 계속 증가하고 있다. 도현우 NH투자증권 연구원은 “3분기에 갤럭시노트10을 중심으로 스마트폰 판매량이 늘어나 모바일 부문과 ...

    한국경제 | 2019.10.08 17:23 | 정인설/황정수/전설리/홍윤정

  • thumbnail
    D램값 하락에도 반도체 '선방'…"영업익 3.3兆, 2분기 수준"

    ... 반도체 업황이 올 연말까지 바닥을 다진 뒤 내년부터 회복될 것이란 전망이 우세하다. 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이달 들어 증권사들이 제시한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의 3분기 영업이익 추정치는 3조2250억~3조5880억원이다. 평균(컨센서스)은 3조3730억원으로, 지난 2분기 영업이익에 약간 못 미친다. 증권사 관계자는 “삼성전자가 3분기에 전 분기와 비슷한 3조3000억~3조4000억원 수준의 영업이익을 냈을 것”이라고 말했다. D램익스체인지에 ...

    한국경제 | 2019.10.08 17:17 | 황정수/고재연

  • thumbnail
    그룹 형님 주춤하자…동생社 '시총 추격戰'

    ... 줄어든 3738억원으로 추정된다. 주요 증권사는 LG화학 목표주가를 잇따라 낮췄다. LG생활건강 시총을 불린 핵심 요인은 꾸준한 실적이다. 중국 화장품 시장에서 선전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면세점 실적도 개선됐다.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작년 3분기보다 12.2% 많은 3113억원이다. 조미진 NH투자증권 연구원은 “LG생활건강의 ‘후’ 브랜드가 중국 내 럭셔리 브랜드로 입지를 굳히고 있다”며 “국내 ...

    한국경제 | 2019.10.08 17:05 | 김기만

  • thumbnail
    대한항공 등 국제선 39개 신설…'3重苦' 넘는다

    ... 여행객 급감, 환율과 유가 상승이라는 3대 악재가 겹친 탓에 고전을 면치 못했다. 증권정보업체인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상장사인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 제주항공, 진에어, 티웨이항공, 에어부산 등 6개 항공사의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추정치 평균) 합계는 3571억원으로 집계됐다. 작년 3분기(5900억원) 대비 39.5% 급감한 규모다. 4분기가 비수기임에도 국제선 노선을 대폭 조정하면서 실적 개선을 시도하고 나선 이유다. 하지만 일본 비중이 높은 저비용항공사(LCC) ...

    한국경제 | 2019.10.08 17:00 | 강현우

  • thumbnail
    [분석+] 위기 때마다 반전 스토리…시장 놀래킨 삼성·LG전자

    ... 개선, 일회성 비용 부재, 효율화 작업, 마케팅비 감소 등을 감안해도 설명에 한계를 느낀다"고 말했다. LG전자는 전날 매출 15조6990억원, 영업익 7811억원의 3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특히 영업익은 증권사들 컨센서스(평균전망치)를 무려 28%나 초과 달성한 '어닝 서프라이즈'를 기록했다. 이번 영업익은 LG전자가 2009년 3분기에 기록한 8150억원에 이어 역대 두 번째 높은 수치다. 미·중 무역분쟁 등 대외환경이 ...

    한국경제 | 2019.10.08 10:31 | 노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