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221-2230 / 5,2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5G 상용화 가속 기대…장비주 '쑥'

    ... 케이엠더블유, RFHIC 등이 화웨이에 부품을 공급해 관련주로 꼽힌다. 5G 장비주의 실적 개선 기대가 따른다. 대장주인 케이엠더블유는 3분기 사상 최대 실적을 낼 전망이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케이엠더블유의 올 3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작년 동기보다 33.2% 늘어난 770억원이다. 3개월전 전망치(738억원)보다 4.3% 많아졌다. RFHIC는 올해 지난해보다 99.6% 늘어난 357억원의 영업이익을 낼 전망이다. 김홍식 하나금융투자 ...

    한국경제 | 2020.06.17 15:44 | 고윤상

  • thumbnail
    2등株의 반란…대장株보다 더 올랐다

    ... 67.20%에 달한다. 방산 대장주(시총 1위 종목)인 한국항공우주의 같은 기간 상승률(53.05%)보다 10%포인트 이상 높다. 밸류에이션(실적 대비 주가 수준) 매력이 부각됐기 때문이다. 올해 한화에어로스페이스의 연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는 1974억원으로 전년 대비 19.5% 증가할 전망이다. 한국항공우주는 5.3% 하락이 예상된다. ‘2등주’가 두각을 나타내는 사례가 늘고 있다. 일반적으로 주가 반등기에는 시장의 관심이 대장주에 ...

    한국경제 | 2020.06.16 17:36 | 양병훈

  • thumbnail
    2분기 실적 전망치 하향 멈췄다…조정장에서 '버팀목' 되나

    ... 일각에서는 하반기 회복이 빨라질 수 있다는 낙관적인 전망도 나온다. 하지만 이는 코로나19가 세계적으로 진정됐을 때 가능할 것이란 반론도 있다. 2분기 실적 전망치 소폭 반등 15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증권사 컨센서스(실적 전망치 3개 이상 평균)가 있는 유가증권시장·코스닥시장 종목 207개의 2분기 영업이익(증권·금융·보험업은 순이익)은 12일 기준 22조9685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달 말 22조9283억원에서 ...

    한국경제 | 2020.06.15 17:40 | 양병훈/고재연

  • thumbnail
    삼바 지분만 23조…삼성물산의 재발견

    ... 삼성전자 지분 가치(14조9110억원)도 있다. 삼성바이오로직스 실적이 본격적으로 개선되기 시작하면 삼성물산의 주가수익비율(PER)에도 긍정적인 영향이 기대된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바이오로직스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작년보다 64.6% 늘어난 917억원이다. 코로나19 치료제의 바이오 의약품 위탁생산(CMO) 수주 기대도 커지는 만큼 내년 실적 개선 기대도 높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삼성물산의 본업인 건설업도 재건축 기대 ...

    한국경제 | 2020.06.15 17:35 | 한경제/고윤상

  • thumbnail
    SK하이닉스·테스·한미약품…'빛 못본' 실적 유망株

    ... 이 같은 모습을 보인 것은 아니다. 실적 전망치가 개선됐는데 투자자의 주목을 받지 못해 주가 상승폭이 미미하거나 반대로 실적 악화 가능성이 높은데 기대가 커져 주가가 큰 폭으로 상승한 경우도 있었다. SK하이닉스는 2분기 실적 컨센서스(증권사 3곳 이상 추정치 평균)가 크게 개선됐지만 주가는 오르지 않은 대표적인 종목이다. 이 종목의 2분기 영업이익 컨센서스는 3월 말 1조2403억원에서 최근 1조5850억원으로 27.8% 개선됐다. 그러나 주가는 3월 말부터 이달 ...

    한국경제 | 2020.06.15 17:33 | 양병훈

  • thumbnail
    전기차 배터리 성능 높이는 'F전해질'이 효자…영업익 54%↑ 예상

    ... 급락장에서 3만6500원까지 떨어졌다가 급반등했다. 지난달 29일에는 사상 최고가인 9만7900원을 기록하기도 했다. 2차전지 소재주 가운데 높은 성장성으로 주목받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천보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작년보다 31.3% 늘어난 357억원이다. 내년에는 올해 전망치보다 54.3% 많은 551억원의 영업이익을 낼 것으로 전망된다. 천보는 배터리 소재 연간 생산 능력을 지난해 말 660t에서 올해 말 2420t까지 ...

    한국경제 | 2020.06.14 18:02 | 고윤상

  • thumbnail
    하이트진로, 10년5개월만에 주가 4만원 돌파

    ... ‘맛집’을 장악하고 있어 하이트진로의 2분기 영업이익 증가율은 경쟁사보다 높을 것”이라 내다봤다. 2분기 하이트진로의 영업이익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47.2% 증가한 368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된다. 연간 영업이익도 작년(882억)의 두 배 이상인 1809억원으로 예상된다. 하이트진로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한 달 전보다 12.3% 높아졌다. 한경제 기자 hankyu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0.06.14 15:36 | 한경제

  • 조정장에서도 꿋꿋한 식품주

    ... 것이란 전망 외에 실적 개선 기대도 깔려 있는 것으로 보인다. 농심이 대표적이다. 증권업계는 농심의 올해 영업이익이 1432억원에 이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는 한 달 전 전망치보다 31.9% 늘어난 수준이다. 삼양식품도 연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가 10.5% 증가했다. 식품 대장주인 CJ제일제당도 실적 개선이 기대되고 있다. 메리츠증권은 4, 5월 국내 가공식품 시장의 성장이 지속되고, 미국 등에서 식품 판매가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한경제 기자 ...

    한국경제 | 2020.06.12 17:21 | 한경제

  • thumbnail
    이주열 "경제 위기 회복 때까지는 통화정책 완화적 운용"

    ... 있다"고 언급했다. 이와 관련해선 "중앙은행의 준재정적 역할에 대한 요구를 어디까지 수용해야 하며, 그 정당성은 어떻게 확보할 것인지, 시장개입 원칙을 어떻게 정립할 것인지 치열하게 고민하면서 사회적 공감대(컨센서스)를 도출해 내야 한다"고 말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위해선 생산성 주도의 성장체계를 구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총재는 "물적자본에 의존하는 과거의 성장 패러다임을 넘어서지 않고서는 위기 ...

    한국경제 | 2020.06.12 08:13 | 고은빛

  • thumbnail
    [오춘호의 글로벌 Edge] 바닥 드러낸 북유럽식 국가모델

    ... 실제로는 그러지 않았던 것이다. 21C엔 새로운 모델 접근 필요 북유럽 국가들이 궁여지책으로 이런 제도들을 내세웠던 배경에는 글로벌 금융위기와 뒤이은 경제침체, 바이러스의 확산 등 위기와 재난이 있었다. 인구도 그리 많지 않고 사회적 컨센서스가 탄탄하게 뿌리내린 나라들의 시도이기도 했다. 퍼주기식 복지제도와 과도한 경제 개입, 고율의 세금 등이 바로 이런 모델의 부산물이다. 일부에서 얘기하는 ‘재난 사회주의’의 연장이며 북구식 사회 민주주의의 핵심적 ...

    한국경제 | 2020.06.11 18:05 | 오춘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