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2261-2270 / 3,1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靑 "공직사회 감찰 방안 심각하게 고민"

    ... 대한 대대적 감찰활동에 들어가기로 한 것과 관련,청와대와 총리실 감사원 등이 구체적 방안 마련에 착수했다. 김두우 청와대 홍보수석은 16일 "구체적인 것도 생각하고 있는데 어떤 것인지 밝히는 것은 적절하지 않은 수준이고,내부의 컨센서스를 모으고 있다"며 "심각하게 고민하는 단계"라고 말했다. 그는 다만 "대대적인 사정을 하느냐는 질문을 하는데 사정이란 것은 집권 4년차,이런 때 한번씩 역대 정권이 했기 때문에 잘못하면 정치적으로 해석될 수 있어 조심스럽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11.06.16 00:00 | 홍영식

  • thumbnail
    [한경 Better life] (코스닥 전망) IT株 주도 '서머랠리' 가능성 높아

    ... 통해 빠르게 회복될 것으로 보인다. 이 경우 지난 4월 이후 지속된 IT주의 부진 현상은 극복 가능하다. 결국 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 간 괴리는 점진적으로 줄어들 것이다. 하반기 코스닥시장에서는 ISM지수의 패턴과 함께 컨센서스에 역행하는 투자전략도 고려할 필요가 있다. 아직 지나친 비관론이 등장한 것은 아니지만 삼성전자 이익전망의 하향 조정 또한 IT 매수시점을 앞당기는 신호라고 판단한다. 최근 낸드플래시 가격의 빠른 하락 역시 역투자전략적 관점에서 보면 ...

    한국경제 | 2011.06.14 00:00 | 김유미

  • thumbnail
    [한경 Better life] (주도 업종 - 소재) 화학ㆍ정유ㆍ철강 실적전망 '맑음'

    ... 뚜렷한 회복세를 보일 가능성이 높다는 판단이다. 기업 이익 개선도 상반기보다 뚜렷해질 것으로 기대한다. 신흥국의 고성장세가 이어지는 가운데 선진국 경기도 회복세를 보이기 때문에 글로벌 수요는 견조하게 성장할 전망이다. 현재 시장 컨센서스는 상장 기업들의 이익이 상반기에 비해 14.5% 증가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소재株 투자 매력 여전 하반기 시장을 주도할 업종 중 하나로 화학 · 정유 · 철강 등 소재업을 꼽을 수 있다. 실적 전망이 여전히 양호한 가운데 ...

    한국경제 | 2011.06.14 00:00 | 안상미

  • thumbnail
    구본무 LG회장 '중장기 전략' 점검

    ... LG생활건강을 시작으로 이달 한 달간 구본무 그룹 회장(사진)과 주요 계열사 최고경영자(CEO)들이 만나 사업전략을 논의하는 '중장기 전략보고회'를 연다. LG는 1989년부터 매년 상반기와 하반기 한 차례씩 구 회장이 주재하는 전략회의인 '컨센서스 미팅(CM)'을 열어왔다. 2009년부터는 이를 상반기에는 전략보고회,하반기엔 업적보고회로 바꿔 운영하고 있다. 전략보고회에선 중장기 사업전략을 검토하고 11월 업적보고회 땐 이듬해 사업계획 등을 논의한다. 구 회장은 이번 보고회에서 ...

    한국경제 | 2011.06.06 00:00 | 김현예

  • thumbnail
    LG, 8일부터 계열사별 중장기 전략보고회 실시

    ... 논의도 진행된다. 이 같은 LG의 전략 보고회는 매년 6월, 11월 연 2회 실시한다. 6월 보고회에서는 중장기 사업전략을, 11월 보고회에서는 당해년도 실적점검과 차기년도 사업계획을 논의한다. LG는 그동안 이를 '상반기 컨센서스미팅', '하반기 컨센서스미팅'으로 불러오다 상·하반기별 전략회의의 의미를 명확히 하기 위해서 2009년부터 각각 중장기 전략보고회, 업적 보고회로 이름을 바꿨다. 한경닷컴 김동훈 기자 dhk@hankyung.com [관련슬라이드 ...

    한국경제 | 2011.06.06 00:00 | dhk

  • thumbnail
    예고된 해외악재에 '내성'…2100 지지 확인

    ... 시장은 투자자들에게 '지수 2100'이 지지선이라는 강한 확신을 심어줬다. 한때 60일 이동평균선(2101.46)이 붕괴된 후 강한 반발 매수세가 유입되며 지수는 낙폭을 줄여나가는 모습이었다. 심 팀장은 "지수 바닥에 대한 컨센서스가 강해지고 있다"며 "지수 2100선을 전후로 매수하는 전략이 유효하다"고 말했다. 신한금융투자는 차(자동차) · 화(화학) · 정(정유) 등 주도주의 비중을 유지하는 한편 다음주 쿼드러플 위칭데이(지수 선물 · 옵션,개별주식 ...

    한국경제 | 2011.06.02 00:00 | 손성태

  • 국내 증시, 반등 추세 이어갈 듯

    ... 전망했다. 그동안 증시 조정을 이끈 외국인의 매도 기조는 완화될 가능성이 높다는 분석이다.동부증권 투자전략본부는 “조정으로 한국 증시의 12개월 이후 PER(주가수익비율)이 10.6배에서 9.8배로 하락했다”며 “연말 원·달러 환율 컨센서스(전망치 평균)는 1050.0원에서 1047.5원으로 떨어졌는데 이런 상황은 자금흐름이 정상화될 경우 외국인 입장에서 글로벌 증시에서 한국 비중을 높일 수 밖에 없는 요소”라고 진단했다. 또한 이날부터 국민은행을 필두로 은행권이 '자문형 ...

    한국경제 | 2011.06.01 00:00 | mincho

  • 하이닉스, CFO 말 한마디에…

    ... "시장에서 하이닉스의 2분기 영업이익을 5000억~6000억원으로 보고 있는데 다소 부담스러운 수준"이라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시장에서는 이를 하이닉스의 2분기 실적이 시장 기대치를 밑돌 것으로 해석했다. 증권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 컨센서스에 따르면 6명의 애널리스트들은 하이닉스의 2분기 영업이익을 5802억원으로 전망하고 있다. 하이닉스 관계자는 "CFO로서 보수적인 시각에서 의견을 말한것"이라며 "시장에서 민감하게 반응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승훈 한국투자증권 연구위원은 ...

    한국경제 | 2011.06.01 00:00 | 유병연

  • thumbnail
    외국인 쇼핑백엔 '하나금융·현대車·삼성SDI'

    ... 회의적인 반응을 나타냈다. 송상훈 교보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대외 변수가 해소되지 않은 상황에서 하반기 실적 개선 등 가능성만으로 주도주에 편입되기는 힘들다"고 설명했다. 송 센터장은 "앞으로 2분기 실적을 눈으로 확인시켜주면서 시장의 컨센서스를 얻는 종목이 차기 주도주로 부상할 것"이라며 "주도주 후보군으로 분류된 정보기술(IT)주와 금융주들은 틈새주로 관심을 받을 가능성이 있다"고 덧붙였다. 금융주는 최근 외국인의 지속적인 '러브콜'을 받고 있다. 하나금융 KB금융 ...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손성태

  • thumbnail
    [지경부發 '공기업 낙하산' 전쟁] 최중경 "지경부 1급 중 1~2명은 산하기관장으로 갈 것"

    ... 잘되는 길을 내놓을 수 있고,그것이 순혈주의를 깨는 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1급 자리에 오르려면 통상 25년 이상 공무원 생활을 한 것이기 때문에 해당 조직 내에 그 사람들(1급)에 대한 평가가 있다"며 "평가의 컨센서스를 반영해 인사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현재 사장 공모가 진행 중인 공공기관은 KOTRA,한국가스기술공사,한국석유관리원,한국무역보험공사,한국전기안전공사,한국광해관리공단,산업기술연구회 등 9곳이다. 최 장관은 임기 만료를 ...

    한국경제 | 2011.05.26 00:00 | 박신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