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3931-3940 / 4,0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99 메가트렌드] (대담) '21세기 한국의 국가전략'

    ... 민주주의와 복지에 대한 목소리를 높여갈 것입니다. 권력의 균등한 배분도 요구할 것입니다. 21세기에 닥칠 "통치의 위기"를 예고하는 대목입니다. 말하자면 리더십의 실종이죠. 국가 통치력이 지금처럼 현명한 한명의 지도자나 중산층의 컨센서스에 의지 하긴 어렵게 됩니다. 김 원장 =통치위기는 이미 "발등의 불"입니다. 미국은 내부 정치문제로, 일본은 경제문제로 각각 리더십을 상실했습니다. 러시아는 무정부 상태로 치닫고 있죠. 지난 수십년간 미국정책을 따라온 유럽은 ...

    한국경제 | 1998.12.31 00:00

  • [비즈니스 인 코리아] '한국존슨' .. 김진수 사장

    ... 사장은 "신제품을 내기 전에도 철저하게 준비하지만 시판한 뒤에도 끊임없이 소비자 반응을 점검한다"고 말했다. 그는 간부들에게 자사 제품이 진열된 매장을 매주 한군데씩 둘러본뒤 보고서를 써내게 하고 있다. "현장상황을 알아야 부서간 컨센서스가 형성되고 올바른 결정을 내릴 수 있게 된다"는 얘기다. 김 사장은 "에프킬라"인수에 대해 "브랜드 가치가 크다고 판단했기 때문 이었다"고 설명했다. 그는 "에프킬라"를 매각한다는 얘기를 듣고 즉각 휴일도 반납한채 치밀하게 ...

    한국경제 | 1998.12.21 00:00

  • [사설] (10일자) 걱정스런 노동계의 저항

    ... 대량실업이라는 엄청난 고통이 따른다는 것은 노동계를 포함해 우리 모두가 충분히 예견할 수 있었던 일이다. 대량실업의 대가를 감수하더라도 대그룹경영체제를 해체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보아 경제 를 살리는 길이라는데 어느정도 국민적 컨센서스가 형성돼 있었기에 해체 결정이 가능했을 것이다. 특히 대그룹해체를 앞장서 요구해온 노동계로서는 이제 해체과정에서 절대적으로 요구되는 노사협력에 앞장서야할 때라고 본다. 지금으로선 실업자 구제를 위해 기업이 할 수 있는 일이 거의 ...

    한국경제 | 1998.12.09 00:00

  • 최악상황서 벗어나 회복세 .. '외국인이 보는 한국경제'

    ... 돌아설 것으로 전망했다. 지난 24일 JP모건에서는 "월간 단위로 볼때 한국은 이제 바닥에서 벗어나기 시작했다"며 경제회복에 대한 기대감으로 원화가치도 오름세를 보일 것으로 진단했다. 지난 10월 골드만삭스나 영국의 경제예측기관인 컨센서스이코노믹스 등이 내년도에도 한국경제가 마이너스 성장을 보일 것으로 전망한데 비해 11월 들어선 내년부터 플러스 성장을 보일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해지고 있는 형국이다. 그러나 외국인들은 기업구조조정 시장개방 외자유치 등이 ...

    한국경제 | 1998.11.25 00:00

  • [APEC 정상회의] 세계속의 위상 : 민간참여 활발..출범 10년

    ... 고려하는 성장 안전한 자본시장 육성 중소기업 육성 등 6개 분야에 우선 순위를 두고 민.관 협조체제를 구축키로 합의했다. 협력을 추진하는 데 있어서 각국의 경제발전 단계 차이를 상호 존중하고 자발적인 참여와 공감대 형성에 의한 컨센서스 등 기본 원칙을 채택했다. 민간 부문의 활발한 참여 =APEC은 다른 협력기구들과 달리 기업인 등 민간부문의 참여를 적극 유도하고 있다. 이는 96년부터 APEC이 표방해온 "APEC은 비즈니스를 의미한다"는 구호가 시사하는 ...

    한국경제 | 1998.11.16 00:00

  • [고용창출 캠페인] (20) 'OMJ 보고서 정책토론' : 요지

    ... 필요가 있다. 보고서는 "모든 규제는 악"이라는 전제에서 출발하고 있다. 특히 한국부동산시장및 건설시장의 규제를 가치파괴적 규제의 대표적 사례로 들고 있다. 그러나 땅에 대한 규제는 망국적인 부동산투기를 잡기위해 국민적 컨센서스 하에 도입된 것이다. 오히려 규제가 좀 더 빨리 시행됐더라면 오늘날과 같은 건설업체의 부실은 막을수 있었을지도 모른다. 시장경제에 충실한 홍콩 대만 등도 땅에 대한 규제만큼은 엄격하다. 시장경제에선 창의성과 유연성이 필요하지만 ...

    한국경제 | 1998.11.10 00:00

  • [사설] (16일자) 진통겪는 그린벨트 조정안

    ... 51%가 그린벨트에 묶여 도시발전의 밑그림조차 그릴 수 없게 하는 등 그 부작용이 컸던 것도 사실이다. 따라서 김대중 대통령의 대선공약사항이 아니라 하더라도 그린벨트를 현실 에 맞게 재조정해야 한다는데는 어느정도 국민적 컨센서스가 이루어져 있다 고 본다. 문제는 어떻게 환경보전과 주민불편해소를 동시에 해결할 수 있는 솔로몬의 지혜를 발휘하느냐 하는 것이다. 이처럼 첨예한 이해가 걸린 문제일수록 원칙과 잣대가 뚜렷해야 한다. 무 엇보다도 그린벨트제도를 개선하는 ...

    한국경제 | 1998.10.15 00:00

  • "일, 유엔안보리 상임이사국 자격있다"...홍순영외교부장관

    ... 외신기자클럽 초청 간담회에서 "그동안 일본의 유엔 등 국제기구에 대한 분담금 및 평화유지활동(PKO) 기여를 평가하며 유엔에서 일본의 역할은 더 커 져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홍 장관은 그러나 "아직 안보리 개편논의에 대한 컨센서스가 없고 이 문제를 전반적인 맥락에서 봐야 하기 때문에 특정국가를 거론해서 논 의하는 것은 이른 감이 있다"고 지적했다. 이성구 기자 sklee@ ( 한 국 경 제 신 문 1998년 10월 14일자 ).

    한국경제 | 1998.10.13 00:00

  • [한경초대석] 민병균 <경제평론가 모임 초대회장>

    ... 그는 토론을 할 때 자신의 주장만 강변하는 비건설적 토론문화도 바꿔 나가고 싶다고 한다. "우리 모임도 철학적 기반이나 관점이 다른 회원들이 많습니다. 그러나 상대를 존중하고 경청하는 토론문화를 만들어 가면 결국 최소한의 컨센서스(합의)는 도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회원수도 50여명으로 제한했다. 회원들간 의견교환이 가장 중요하게 여기기 때문이다. "어떤 고려"에 의해 쉽게 회원을 확대하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와이대에서 경제학 박사학위를 ...

    한국경제 | 1998.10.02 00:00

  • [Creative Korea 21] 좌담회 : '한-일 경협전략'..주제발표

    ... 2002년 월드컵의 성공적 개최 등 세가지 목표에 맞도록 재편할 필요가 있다. 또 위기발생 후에 뒤처리하는 식의 대응에서 벗어나 양자간.다자간 중장기 과제를 발굴하고 정책을 제안하며,그 결과를 점검함으로써 양국민간의 컨센서스를 형성하는 등 사전 위기관리시스템을 구축해야 한다. 셋째, 일본이 글로벌 아시아전략 수행에 필요한 요충지로서 한국시장의 중요성을 재인식하도록 일본기업과의 제휴능력을 키우는 한편, 고비용.저효율 구조 시정을 위한 하드.소프트 인프라 ...

    한국경제 | 1998.10.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