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031-4040 / 4,27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템플턴 '가치투자' 진가 발휘 .. 자산배분형 수익률 3.7% 업계1위

    ... 삼성전자 등을 꼽았다. 오 상무는 "올 1·4분기 중 시장점유율 1위 업체와 2∼3위간 실적이 크게 벌어졌다"면서 "최근 업종 내 주가 차별화도 실적에 따른 결과"라고 설명했다. 오 상무는 또 "하반기 경기 회복에 대한 시장의 컨센서스가 형성되지 않고 있다"면서 "미국경기와 환율 유가 등 외부 요인이 변수로 작용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템플턴투신은 지난 2000∼2001년 종합주가지수가 박스권 조정을 지속할 당시에도 롯데칠성 태평양 신세계 등에 집중 투자해 큰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시론] 북한 경제적 압박필요..韓庸燮 <국방대 교수·군사정책학>

    ... 국제경제담당 선임국장으로 임명해서 소련의 달러보유고 변동을 매일 체크,늘어나지 못하게 했다. 소련이 군비경쟁에서 졌음은 물론 체제가 무너지는 원인이 되었다. 앞으로 미·일정상회담,미·러정상회담 이후 북핵문제를 다루는 국제적 컨센서스가 이루어질 것이다. 한·미정상회담에서 합의한 북핵문제와 경협문제의 연계성을 지지하고 강화하는 방향으로 결론날 것이다. 대북 경협은 북한의 시장경제 전환을 유도하고,통일비용을 줄인다는 측면에서 권장돼 왔다. 그러나 북한이 핵을 보유하고,핵으로 ...

    한국경제 | 2003.05.22 00:00

  • 한은ㆍKDI 자료 참고해 수정..정부, 성장전망치 조정 어떻게

    정부가 최근 들어 경기가 나쁘다는 신호를 계속 보내고 있다. 추경편성, 금리 인하 등 경기부양을 위한 국민들의 컨센서스를 유도하려는 의도가 깔려 있다. 지난달 초 한국은행과 한국개발연구원(KDI)이 올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4%대 초반으로 낮췄을 때만 해도 '아직은 괜찮다'고 주장했던 정부도 성장률 수정이 불가피하게 됐다. 정부가 올해 성장률을 얼마로 보느냐는 다음달 임시국회에 제출할 추경예산안 규모와도 직접 연관된다. 정부의 성장률 전망은 ...

    한국경제 | 2003.05.09 00:00

  • [시론] IMF가 한국에 해야 할 일..金仁哲 <성균관대 교수·경제학>

    ... 형제같은 국제통화기금(IMF)의 무용론을 부르짖고 나왔다. IMF의 잘못된 위기처방과 초고금리가 문제를 악화시켜 개도국 국민들을 불행하게 한다고 비판해 왔던 것이다. 이들은 재정긴축·민영화·시장개방화를 추구하는 소위 워싱턴 컨센서스 주도자들로부터 견제와 공격을 받아왔다. 그러나 IMF도 나름대로 애로사항이 많을 것이다. 제한된 금융재원으로 국제유동성의 만성적 부족을 겪고 있는 나라를 충분히 도와주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위기 발생 때 처음부터 금리가 ...

    한국경제 | 2003.04.15 00:00

  • [시론] IMF가 한국에 해야 할 일..金仁哲 <성균관대 교수·경제학>

    ... 형제같은 IMF(국제통화기금)의 무용론을 부르짖고 나왔다. IMF의 잘못된 위기처방과 초고금리가 문제를 악화시켜 개도국 국민들을 불행하게 한다고 비판해 왔던 것이다. 이들은 재정긴축·민영화·시장개방화를 추구하는 소위 워싱턴컨센서스 주도자들로부터 견제와 공격을 받아왔다. 그러나 IMF도 나름대로 애로사항이 많을 것이다. 제한된 금융재원으로 국제유동성의 만성적 부족을 겪고 있는 나라를 충분히 도와주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위기 발생 때 처음부터 금리가 ...

    한국경제 | 2003.04.10 00:00

  • 생산직 임금상승률 관리직 3배 .. 주5일제 전면 실시 '오티스LG'

    ... 부분.해고 전환배치 등 인력운영의 탄력성이 떨어지기 때문에 불황기에 효율적으로 대처하기가 쉽지 않기 때문이다. 생산성도 작업물량이 밀려있는 상황에서 극대화 되기 마련인 만큼 직원들의 작업 집중도를 높이기 위한 관리시스템의 정비도 필요하다. 회사 고위관계자는 "주5일 근무는 결국 현장에서 생산성 향상-매출증가-회사이익 증대-임금상승이라는 컨센서스가 이뤄져야 성공할 수 있는 제도"라고 말했다. 창원=이심기 기자 sglee@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4.01 00:00

  • "외국인 北核 풀려야 매수 재개" .. 임춘수 삼성증권 상무

    ... 문제가 해결되더라도 북핵 문제가 평화적으로 해소될 기미가 보이기 전까지 외국인이 한국 증시에서 매수세로 전환하기는 힘들어 보인다는 것. 삼성증권 임춘수 상무는 4일 "현재 아시아지역 기관투자가 사이에서는 한국시장 전망에 대한 컨센서스가 없이 '투자할 생각이 전혀 없다'는 비관론부터 '적극적으로 사겠다'는 낙관론까지 뒤섞여 있다"며 "매수쪽에 관심있는 기관들도 북핵문제가 해소되기를 기다리고 있다"고 말했다. 임 상무는 최근 홍콩 싱가포르 등에서 한국증시에 투자하는 ...

    한국경제 | 2003.03.04 00:00

  • "해외투자가 삼성전자 매수 채비" .. 대우증권 정창원 팀장

    ... 준비하고 있다는 말이다. 정 팀장은 해외투자자들이 삼성전자의 매수타이밍을 두가지 관점에서 접근하고 있다고 설명한다. 하나는 주가가 27만원 이하로 떨어질 때다. 정 팀장은 "삼성전자의 바닥권을 26만원이나 27만원으로 보는 컨센서스가 형성돼 있다"고 전했다. 또 하나는 4월초.고속 D램인 DDR400이 선을 보이는 때다. 기존 제품을 대체할 것이 분명하다는 점에서 신제품이 나올 때를 주가상승의 모멘텀으로 생각하는 투자자가 많다는 것. 정 팀장은 "일부 ...

    한국경제 | 2003.02.23 00:00

  • [취재여록] '답답한' 노 당선자

    ... 풀리는 일이 별로 없는 모습이다. 오는 25일 노 당선자는 일체의 '정책'에 대해 최종 책임을 져야 할 이 나라 최고 지도자의 자리에 오른다. 다양한 정책 현안에 관한 자신의 해법을 이해 당사자들에게 설득하고 컨센서스를 이끌어내는 일은 그의 몫이다. 두달 남짓한 당선자 시절 동안,자신의 '생각'대로 세상이 맞춰주지는 않는다는 사실을 절감했다면 그나름대로 큰 수확이 아닐까 싶다. 김용준 경제부 정책팀 기자 juny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2.20 00:00

  • [서울 청계천 복원사업] 경찰청과 협의 안돼 '혼선'

    ... 복원 교통대책을 세우는 과정에서 경찰청 등 관계기관과 사전 협의를 제대로 안해 혼선이 빚어졌다. 이 바람에 당초 종로 을지로 등 강북의 핵심 간선도로들을 공사 착공과 함께 일방통행로로 변경하려고 한 서울시의 구상이 경찰과의 '컨센서스(공감대)' 부족으로 불발로 끝난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경찰청 관계자는 "서울시의 청계천 일대 교통계획을 최근에야 통보받았다"며 "교통영향평가와 시민공청회를 거쳐야 하는데 일정을 제대로 맞출 수 있을지 의문"이라고 지적했다. 음성직 ...

    한국경제 | 2003.02.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