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31-5140 / 6,0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기고] 개발협력의 새 場을 열자

    ... 함께 국제사회에서 우리나라의 위상과 영향력도 계속 높아지고 있다. 개도국 개발을 위해 지원하는 공적개발원조(ODA) 규모는 지난해 12억달러에 달했다. 작년 주요 20개국(G20) 서울 정상회의에서 우리 주도로 '서울 개발 컨센서스'와 '다년간 행동계획'이 채택된 것은 우리의 변화된 위상을 잘 보여주는 사례다. 우리나라의 국제적 위상을 한 단계 더 높일 수 있는 대규모 국제행사가 오는 11월 말 부산에서 개최된다. '개발원조 분야의 올림픽'이라고 할 수 있는 ...

    한국경제 | 2011.07.29 00:00 | 김정은

  • thumbnail
    '블랙스완' 경계령…투자자, 채권ㆍ고배당株로 '피난'

    ... 6년간 코스피지수보다 평균 0.1%포인트 높은 수익을 연말에 거둘 수 있었다는 분석이다. 김수영 KB투자증권 연구원은 "배당주에 대한 관심은 통상 9월부터 시작되는데 한 달 일찍 매수하면 수익 측면에서 유리하다"고 설명했다. 증권사 컨센서스에 따르면 KT가 지난해 2410원을 배당한 데 이어 올해도 2570원의 높은 배당 성향을 보일 것으로 예측됐다. 증권사들은 KT&G 모토닉 한샘 등도 3% 이상의 배당수익률을 나타낼 것으로 전망했다. 이태호/노경목 기자 ...

    한국경제 | 2011.07.27 00:00 | 이태호

  • thumbnail
    [박준동의 '월요전망대'] 2분기 GDP, 4% 안팎 증가할 듯

    ... 2분기 GDP 속보치가 27일 발표된다. 국내 주요 연구기관 및 금융회사의 대표 이코노미스트 20인으로 구성된 한경이코노미스트클럽은 2분기 GDP 증가율을 1.1%(전기 대비)로 지난 4월 전망했다. 전년 동기 대비로는 3.9%가 컨센서스다. 건설경기가 여전히 부진한데다 수출 증가율도 주춤해 1분기에 비해 성장률이 소폭 둔화될 것으로 내다봤다. 한은 관계자들도 대체로 1% 안팎(전년 동기 대비론 4% 안팎)을 예상하고 있는데 이 정도라면 견조한 상승세를 이어가는 ...

    한국경제 | 2011.07.24 00:00 | 박준동

  • thumbnail
    실적 업고 뛰는 은행株에 '정책리스크 그늘'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으로 '은행과 은행이 주도하는 금융지주사'(은행주)가 대거 상승세를 타고 있다. 하나금융이 최근 증권가 컨센서스를 뛰어넘는 실적을 올렸다고 발표한 것을 비롯해 다른 은행주들의 2분기 실적도 전 분기보다 개선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추세는 3분기에도 이어질 것이라는 게 증권가의 분석이다. ◆실적 기대감으로 은행주 동반 상승 22일 은행주로 분류되는 KB금융(0.37%) 신한지주(0.38%) 우리금융(1.42%) 하나금융(2.82%) ...

    한국경제 | 2011.07.22 00:00 | 송종현

  • thumbnail
    IT株 '애플 효과'로 웃었지만…길게 보면 '양날의 칼'

    ... 예상돼 반도체 수요가 7~8월 크게 늘어날 조짐"이라며 "삼성전자가 공급하는 모바일 D램의 수익성이 특히 개선될 것"으로 전망했다. 이순학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아이패드의 올해 판매량은 부품 공급 차질에서 벗어나면서 시장 컨센서스인 3200만~3300만대를 넘어설 것"이라며 "애플과 삼성전자에 둘 다 납품하는 삼성전기와 삼성SDI가 수혜주"라고 내다봤다. ◆2분기 실적 전망은 아직 암울 하지만 '애플 효과'가 얼마나 유지될지에 대해선 견해가 엇갈린다. 유럽 ...

    한국경제 | 2011.07.20 00:00 | 김유미

  • '지구 살리기' 지금 행동에 나설 때

    ... 기상 변화는 과학적 근거 없이 과장된 정치적 문제라는 주장(리처드 린젠 MIT대 교수)에 대해선 이렇게 반박한다. '98%의 과학자가 동의하고 2%가 반대해도 매스컴에선 둘의 신빙성이 같은 것으로 보도된다. 그러나 2%와 일반적 컨센서스가 대등하게 다뤄지는 건 곤란하다. 무지보다 잘못 아는 건 더 위험하기 때문이다. ' 그는 지구를 지키는 일은 더 이상 어물어물할 수 있는 일이 아니라며 원칙은 찬성하되 행동은 뒷걸음질치는 데서 벗어나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가 인용한 ...

    The pen | 2011.07.12 09:00

  • thumbnail
    [강남부자는 지금] 삼성동 B씨, 사모펀드 1억 투자 8개월 만에 2000만원 벌어

    ... 달러 대비 위안화의 절상이 점쳐지면서 '위안화 연동 구조화 정기예금' 등도 눈여겨 볼 만하다는 게 은행 PB들의 조언이다. ◆사모펀드에 몰린다 공성율 국민은행 목동PB센터 팀장은 "최근 국내 주식은 꽤 오른 것이 아니냐는 컨센서스가 형성되고 있다"며 "직접 투자보다는 사모펀드 등에 관심을 기울이는 자산가들이 많다"고 전했다. 삼성동에 사는 B씨는 공 팀장의 추천으로 지난해 10월 한 사모펀드에 1억원을 넣었다가 지난달까지 8개월 만에 20%의 수익을 냈다. ...

    한국경제 | 2011.07.10 00:00 | 김일규

  • thumbnail
    [Cover Story] 국가의 간섭보다는 개인의 자유가 발전 이끈다

    ... 잘 사는 길이다. 유승호 한국경제신문 기자 usho@hankyung.com ------------------------------------------------------------ 세계질서의 양대 모델 '워싱턴 컨센서스 vs 베이징 컨센서스' 워싱턴 컨센서스(Washington Consensus)는 세계를 이끌어온 미국의 이념을 뜻한다. 신자유주의(neo-liberalism)가 그 근간이다. 미국 경제학자 존 윌리엄슨이 1989년 자신의 저서에서 ...

    한국경제 | 2011.07.08 17:13 | 유승호

  • 외교부, 재정부 등 韓ㆍ中 FTA 협상 재촉에 불만

    ... 협상을 시작하기 전에 반드시 풀어야 할 문제가 많다"며 "정부 내에서 다른 목소리가 나오면 '밀고 당기기'가 기본인 협상력에 타격을 줄 수 있다"고 우려했다. 통상교섭본부는 한 · 중 FTA 정부 간 협상을 준비하고 있으나 부처 간 컨센서스조차 제대로 형성되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명박 대통령 임기 내 협상 타결을 목표로 삼고 있는 청와대와 재정부는 협상 개시를 서둘러야 한다고 주장하지만 중국산 농수산물의 수입 급증을 예상하는 농림수산식품부는 한 · 중 FTA의 ...

    한국경제 | 2011.07.08 00:00 | 이정호

  • 홍승용 대학구조개혁위원장 "재정건전성도 따져볼 것"

    ... 홍 위원장은 이날 세종로 정부중앙청사 교육과학기술부 대회의실에서 첫 회의를 열고 “대학의 가치와 존재,미래상에 대한 답을 위원회가 내야 한다”며 이같이 강조했다.그는 “대학 구조개혁과 관련된 의견을 가능한한 많이 모은 뒤 컨센서스 방식으로 의사 결정을 내릴 계획”이라며 “이달 안으로 의제 설정을 마친 뒤 연말까지는 구조조정 방안을 확정하겠다”고 말했다. 홍 위원장은 부실대학 선정 기준에 대해 “교과부가 부실대학과 대출제한 대학을 선정하기 위해 만들어 놓은 ...

    한국경제 | 2011.07.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