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51-60 / 2,0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증시 대장주 삼성전자, 사상 최고가 '눈앞'

    ... 업황 반등이 가팔라질 가능성이 높다”며 “관련 시장을 주도하는 삼성전자의 실적 개선을 반영해 목표주가를 7만원으로 상향한다”고 밝혔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올해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지난해보다 39.1% 늘어난 37조8042억원이다. 매출은 10.1% 늘어난 255조538억원을 올릴 것으로 추정된다. 실적 개선을 이끄는 것은 반도체와 IT·모바일(IM) 부문이다. 박원재 미래에셋대우 ...

    한국경제 | 2020.01.01 16:22 | 김기만

  • thumbnail
    2020년 국내 유명 주식종목은? 유료

    ... 증권사 리서치센터장들은 2020년 유망 종목으로 삼성전자와 카카오를 꼽았다. 8명 중 6명이 추천한 종목이다. 삼성전기와 스튜디오드래곤도 블루칩으로 꼽혔다. 금융 정보 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삼성전자의 올해 연결 기준 매출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는 전년 대비 5.06% 감소한 231조4444억원이다. 영업이익은 27조1818억원으로 53.84% 줄어들 것으로 전망된다. 메모리 반도체 업황의 약세 등이 실적 하락에 영향을 줬다. 다만 내년부터 업황 전반이 개선되면서 ...

    모바일한경 | 2020.01.01 11:36 | 한경 매거진

  • thumbnail
    4분기는 잊어라…새해 실적 '해뜰 株'

    ... 전년 동기 대비 18~20% 줄어들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4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가장 많이 줄었을 것으로 추정된 종목은 SK하이닉스다. 90.2% 감소했을 것으로 추정된다. 다만 최근 한 달 동안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가 5.1% 증가했고, 올해 영업이익이 140.5% 증가할 것으로 전망돼 주가는 오르는 중이다. 김광현 유안타증권 연구원은 “투자자들이 반도체주 실적 개선에 집중하고 있어 4분기 실적은 주가에 별 영향을 ...

    한국경제 | 2019.12.31 15:56 | 임근호

  • thumbnail
    [새 출발 2020 한국 경제] 원·달러 환율 1160~1180원 예상

    ... 합의에 이른 것을 계기로 환율은 1150원 안팎으로 하락했다. 올해는 원·달러 환율이 하향 곡선을 그릴 것이란 분석이 많다. 현대차증권에 따르면 해외 투자은행(IB) 13곳의 올 1분기 평균 원·달러 환율 컨센서스(추정치 평균)는 1177원이다. 2분기 평균 컨센서스는 1178원, 3분기 1169원, 4분기 1165원이다. 하반기까지 완만하게 하락할 것이란 전망이다. 올해 세계 경기가 반등하면서 달러화를 비롯한 안전자산 강세 흐름이 꺾일 것이라는 ...

    한국경제 | 2019.12.31 15:29 | 김익환

  • thumbnail
    [새 출발 2020 글로벌 경제] 美 1%대 후반 성장 예상…고용·소비가 '버팀목'

    15개 월가 투자은행(IB)의 2020년 미국 국내총생산(GDP) 증가율 컨센서스는 연 1.8%로 작년(연 2.3%)에 비해 약간 낮다. 하지만 지난해 12월 미국과 중국이 1단계 무역합의에 도달한 뒤 불확실성이 대폭 줄었다. 이에 따라 경기가 예상보다 더 개선될 것이란 기대가 커지고 있다. 거셌던 침체 우려는 수그러들었다. 미 경제를 떠받치는 요인은 무엇보다 고용과 소비다. 완전고용을 상회하는 고용(실업률 3.5%)이 이어지면서 민간 소비가 계속 ...

    한국경제 | 2019.12.31 15:29 | 김현석

  • thumbnail
    [새 출발 2020 주식시장] "코스피 2500 갈 수 있다…반도체·화장품·인터넷이 주도株 될 것"

    ... 시각을 전환한다며 코스피는 지난 2년간 이어온 약세장을 탈피할 것이고 20% 정도 상승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낙관적 전망은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에서 나온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가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중 증권사 세 곳 이상의 컨센서스가 있는 종목 202개의 실적전망치를 분석한 결과, 이들의 올해 영업이익은 총 163조4792억원으로 지난해(128조2754억원)보다 27.4% 증가할 전망이다. 순이익도 118조9472억원으로, 작년(89조1639억원)보다 ...

    한국경제 | 2019.12.31 15:23 | 설지연

  • 현대모비스 '현대車그룹 대장주' 넘본다

    ... 신영증권 연구원은 “올해는 모비스의 이익 증가가 자동차 보수용 부품(AS) 사업부에서 전동화, 핵심 부품으로 넘어가는 원년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현대모비스의 2020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2조6446억원으로, 작년보다 11.7%가량 늘 것으로 전망된다. 임은영 삼성증권 연구원은 “1분기 내 현대모비스의 분할과 신규 상장 후 모비스 사업회사를 현대글로비스와 합병할 가능성이 있다”며 ...

    한국경제 | 2019.12.31 15:11 | 김동현

  • thumbnail
    의류株, 美 소비회복 기대에 '두근'

    ... 재고 증가율도 10% 미만으로 둔화하고 있다. “의류 소비가 바닥을 다지고 있다”는 분석이 증권업계에서 나오는 이유다. 실적 전망도 밝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영원무역의 2020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2019년보다 13.5% 늘어난 2606억원이다. 3개월 전(2463억원)보다 5.8% 많아졌다. 한세실업과 화승엔터프라이즈의 2020년 영업이익 컨센서스도 2019년보다 각각 22.6%, 38.8% 늘어난 1016억원, ...

    한국경제 | 2019.12.31 14:31 | 고윤상

  • thumbnail
    삼바·신한지주 '대장주 탈환'…네이버 시총 3위 도약, 한전은 추락

    ... 전통의 라이벌인 한세실업과 한섬이 오랫동안 겨뤘던 의류주 왕좌를 차지했다. F&F는 자체 브랜드 MLB가 중국 시장에서 큰 인기를 끌며 매수세가 몰렸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F&F의 내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전망치 평균)는 올해보다 22.28% 증가한 1657억원이다. 유정현 대신증권 연구원은 “F&F는 중국 내 매장 수를 안정적으로 늘리고 있어 내년에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내다봤다. 전범진/한경제 ...

    한국경제 | 2019.12.30 17:22 | 전범진/한경제

  • thumbnail
    고공행진 LG이노텍…"추가 상승" vs "기대 이미 반영"

    ... “현재 주가 수준은 내년 실적 전망을 반영한 만큼 추가 상승 여력은 크지 않다”고 설명했다. 우려에도 불구하고 투자자의 기대는 부풀어 오르고 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LG이노텍의 내년 영업이익 컨센서스(증권사 추정치 평균)는 올해 전망치보다 27.4% 늘어난 4525억원이다. 3개월 전(3763억원)보다 20.2% 많아졌다. 같은 기간 목표주가 평균도 13만9000원에서 15만9000원으로 올랐다. 지난해 매출의 63.8%를 ...

    한국경제 | 2019.12.30 15:48 | 고윤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