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1-90 / 2,8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국타이어 '비상경영'…신사업·M&A 올스톱, 타이어에 집중

    ... 꼽힌다. 평소 조 부회장은 타이어에 집중해야 한다고 강조했고, 조 사장은 기존에 하지 않던 사업 분야에 적극 진출해야 한다는 의견을 제시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회사 내부에서는 ‘우리의 미래가 미쉐린(타이어 전문기업)이냐, 콘티넨탈(종합 부품기업)이냐’를 놓고 다양한 논의가 이뤄졌다는 후문이다. 업계 관계자는 “조 사장이 당분간 경영에 적극 관여하기 힘든 상황이 되면서 그룹 내 신사업을 추진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힘을 잃었다”고 ...

    한국경제 | 2020.01.19 18:19 | 도병욱

  • thumbnail
    [뉴스의 맥] 영역없는 전쟁 '자율주행' 생태계…절박함이 승부 가른다

    ... 일이었다고 치부하기도 한다. 엄청난 일이라고 의미를 부여하는 이들은 파괴적 혁신에 무게를 둔다. 소니는 설계와 디자인을 제외하고는 외주를 주는 형식을 택했다. 차체는 캐나다의 마그나인터내셔널에 위탁했고 차 부품은 독일 보쉬와 콘티넨탈의 제품을 썼다. 핵심 반도체는 엔비디아와 퀄컴 제품이었다. 이들을 조립하는 특별한 공장 라인도 필요하지 않았다. 일본 기업들이 오랜 전통으로 여겨왔던, 현장에서 부품을 맞추는 현장 맞춤형 제조 형태(아키텍처형)를 과감하게 버리고 ...

    한국경제 | 2020.01.15 18:27 | 오춘호

  • thumbnail
    CES 2020, 세상 바꿀 혁신 선보이다

    ... 솔루션과 서비스를 지원한다. 시스템온칩(SoC)부터 클라우드까지 다양한 기술기업이 생태계에 참여하고 있다. 이 기술을 적용한 커넥티드카는 좌석에서 인터넷 라디오와 비디오 스트리밍 등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인다. 소니는 엔비디아, 콘티넨탈, 보쉬, ZF, 퀄컴과 공동 개발한 비전-S 컨셉트를 발표했다. 마그나의 전기차 플랫폼을 적용한 비전-S는 소니의 이미징 및 센싱 기술을 적용한 33개의 센서를 적용해 부분 자율주행이 가능하다. 4인승 실내는 가로형 대형 스크린으로 ...

    오토타임즈 | 2020.01.14 21:36

  • thumbnail
    [CES 결산] 자율주행·친환경차에서 비행기·도시까지…영역 파괴

    ... 자율주행 택배차가 목적지에 도착하면 디지트가 차에서 물품을 가지고 내려 배달한다. '평범한 모터쇼' 같은 전시들도 있었다. 닛산은 새로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 기반으로 만든 아리야 콘셉트를 공개했다. 콘티넨탈은 오디오 전문기업 젠하이저와 함께 스피커 없는 차량 오디오 시스템을 선보였다. 차 자체가 오디오가 되는 셈이다. 기존에 비해 무게와 공간을 최대 90% 줄여서 전기차에 적합하다고 콘티넨탈은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1.12 09:02 | YONHAP

  • thumbnail
    CES에서 본 자동차의 미래…비행기와 도시구축으로 영역 확장

    ... S는 공유(Sharing) 가능한 모빌리티를 의미한다. 카메라, 레이더, 라이다 등 자율주행 센서, 커뮤니케이션 라이팅, 가상공간 터치, 3D 리어 램프, 고급 사운드 시스템 KRELL 등이 담겼다. 세계적인 자동차 기술업체인 콘티넨털은 후드 아래의 지형과 장애물을 볼 수 있도록 하는 '투명 후드' 기능으로 CES 혁신상을 받았다. 투명 후드는 4개의 위성 카메라와 전자제어장치(ECU)로 구성된 콘티넨털의 서라운드 뷰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다. 보쉬는 인공지능(AI) ...

    한국경제 | 2020.01.10 07:11 | YONHAP

  • thumbnail
    벤틀리, 지난해 7년 연속 1만대 판매 돌파

    -2019년 1만1,006대 판매...7년 연속 1만대 돌파 -영국 포함한 유럽 및 미국 시장에서 강세 -신형 컨티넨탈 GT 및 벤테이가 호조 벤틀리모터스가 설립 100주년인 지난해 2018년 대비 5% 증가한 1만1,006대를 판매하며 7년 연속 글로벌 판매 1만대를 돌파했다고 9일 밝혔다. 회사에 따르면 지난해 판매는 영국을 비롯한 유럽시장과 미국 시장에서 강세를 보였다. 특히 컨티넨탈 GT는 전년 대비 54% 증가한 판매를 기록하며 브랜드 ...

    오토타임즈 | 2020.01.09 12:01

  • thumbnail
    [CES]소니, 달리는 워크맨 '비전-S 컨셉트' 내놔

    -33개 자율주행 센서 탑재, 360 리얼리티 오디오 적용 소니가 비전-S 컨셉트를 공개했다. 비전-S 컨셉트는 엔비디아, 콘티넨탈, 보쉬, ZF, 퀄컴과 공동 개발한 준중형 전기 컨셉트카다. 플랫폼은 마그나가 공급했다. 4인승 세단 차체는 소니의 이미징 및 센싱 기술을 적용한 33개의 센서를 탑재해 부분 자율주행이 가능하다. 라이다 등의 센서는 장식용 부품과 곁들여 자연스러운 외관은 연출했다. 실내는 독립식 좌석 4개로 구성했다. 대시보드는 ...

    오토타임즈 | 2020.01.08 17:30

  • thumbnail
    [CES]현대차 사장 "토요타 실증 도시, 현실 반영 어려워"

    ... 행사에서 UAM(Urban Air Mobility: 도심 항공 모빌리티), PBV(Purpose Built Vehicle: 목적 기반 모빌리티), Hub(모빌리티 환승 거점) 등 3대 미래 핵심 프로젝트를 발표했다. 라스베이거스=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CES]아우디, 탑승자와 교감하는'AI:ME' 전시 ▶ [CES]콘티넨탈, '투명후드'로 혁신상 받아 ▶ [CES]보쉬, 눈부신 부분만 가리는 투명 선바이저 내놔

    오토타임즈 | 2020.01.08 09:34

  • thumbnail
    [CES]닛산, 아리야 컨셉트 등 전동화 제품 대거 뽐내

    ... 기술이다. 회사는 구현과 인식에서 한 단계 진화한 2.0 버전을 공개해 사람들의 호응을 이끌었다. 이와 함께 경량 방음 신소재인 음향 메타 물질을 전시해 기술력을 드러냈으며 트윈 모터 사륜 제어 기술인 e-포스 등을 선보였다. 라스베이거스=오아름 기자 or@autotimes.co.kr ▶ [CES]아우디, 탑승자와 교감하는'AI:ME' 전시 ▶ [CES]콘티넨탈, '투명후드'로 혁신상 받아 ▶ [CES]현대차, 인간 중심 모빌리티 비전 선봬

    오토타임즈 | 2020.01.08 08:25

  • thumbnail
    [CES 2020] 도요타, 로봇·자율차 누비는 스마트시티…보쉬는 2025년까지 모든 제품에 AI 탑재

    ... 생동감 있는 시각 정보를 전달해준다. 차량 내 탑승자의 눈꺼풀 움직임, 시선, 머리 위치 등을 세밀하게 감지하는 실내 모니터링 시스템도 있다. 운전자가 졸거나 주행 중 스마트폰을 보면 경고음을 울린다. 독일 자동차 부품업체인 콘티넨탈도 혁신적 제품을 쏟아냈다. 세계 최초 투명 후드가 대표적이다. 차량 후드 아래 모습을 투사해 운전자가 지형과 장애물을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콘티넨탈은 자동차 키가 필요 없는 시대에도 대비하고 있다. 스마트폰으로 자유롭게 자동차를 ...

    한국경제 | 2020.01.07 17:26 | 도병욱/박상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