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7,5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스피, 美 코로나19 사망자 급증에 하락…1800선 턱걸이

    코스피지수가 하락하고 있다. 미국과 유럽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망자가 급증했다는 소식이 나오면서다. 국제 유가가 이틀째 급락한 것도 영향을 미쳤다. 8일 오전 9시10분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7.24포인트(0.95%) 내린 1806.36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코스피는 7.85포인트(0.43%) 하락한 1815.75로 출발했다. 간밤 미국 증시는 코로나19 확산 진정 기대로 장 초반 급등했지만 이후 하락 반전했다. ...

    한국경제 | 2020.04.08 09:22 | 윤진우

  • thumbnail
    '후성' 5% 이상 상승, 주가 상승 흐름, 단기 이평선 정배열, 중기 이평선 역배열

    ... 있고, PBR은 화학업종의 평균 PBR 0.9배 대비 +1.6배 높은 수준으로 업종 내에서 상위 5%에 위치한다. 보통 높은 PER는 기업의 높은 이익증가율에 대한 시장의 기대가 반영된 것으로 해석될 수도 있다. 이 종목은 코스피 전체에서도 PER와 PBR이 각각 상위 1%, 7%에 랭킹되어 시장에서 기업가치를 높게 평가하고 있음을 알 수 있다. [표]후성 Valuation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

    한국경제 | 2020.04.08 09:16 | 한경로보뉴스

  • 코스피 하락 출발…장중 1810대로 밀려나

    코스피가 8일 하락세로 출발했다. 이날 오전 9시 2분 현재 코스피는 전 거래일보다 9.52포인트(0.52%) 내린 1,814.08을 가리켰다. 지수는 전장보다 7.85포인트(0.43%) 내린 1,815.75에서 출발해 약세 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같은 시각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4.22포인트(0.70%) 내린 602.68을 나타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09:04 | YONHAP

  • [코스피] 7.85p(0.43%) 내린 1,815.75(개장)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09:01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폭락장세에 '투기성' 선물·옵션 거래 급증

    ... 1,341,658 │ 662,058 │ 679,600 │ └──────┴──────────┴────────┴────────┘ 증시 변동성이 커지면 파생상품 특성상 위험을 줄이는 '헤지' 기능으로 거래가 늘게 된다. 실제로 올해 2월에도 코스피는 급등락이 연출됐다. 지난 1월 말 2,110선이던 코스피는 2월 중순 2,240선을 웃돌다가 월말에는 1,980선까지 폭락했다. 그러나 선물·옵션 등 파생상품은 현물 투자보다 투기적 성격이 강한 편이어서 투자 시 주의가 필요하다. ...

    한국경제 | 2020.04.08 06:09 | YONHAP

  • [코스피·코스닥 전 거래일(7일) 주요공시]

    ▲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 당좌차월 한도 5천억원 증액 결정 ▲ 한샘, 300억원 규모 자사주 매입…"주주가치 제고" ▲ LG전자 1분기 영업이익 1조904억원…작년 동기 대비 21.1%↑ ▲ 아시아나항공, 3천억원 단기차입금 증액 결정 ▲ 삼성전자 1분기 영업이익 6조4천억원…작년 동기 대비 2.7%↑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08 06:05 | YONHAP

  • thumbnail
    "군중심리에 뛰어들면 큰 손실 볼 수도"…'동학개미'에 경고장 날린 금감원

    금융당국이 주식시장에 대거 뛰어들고 있는 개인투자자(일명 동학개미)에게 재차 투자주의보를 내렸다. 코스닥시장을 중심으로 빚을 내 투자에 뛰어드는 사례가 늘어나는 등 과열 조짐이 나타나고 있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금융감독원은 7일 ‘주식시장 변동성 확대에 따른 개인투자자 유의사항’이란 제목의 자료에서 “코로나19로 촉발된 주식시장 변동성 확대는 과거 금융위기와 다른 양상으로, 향후 주식시장 예측이 매우 어려운 ...

    한국경제 | 2020.04.07 17:54 | 오형주

  • thumbnail
    코로나 기세 꺾였나…섣부른 기대감인가

    ... “우리는 터널 끝에서 빛을 보기 시작했다”고 했다. 이 같은 소식이 호재로 작용해 뉴욕증시 다우지수는 1627.46포인트(7.73%) 오른 22,697.99에 마감했다. 연중 최저점 대비 24% 올랐다. 7일 한국 코스피지수도 1.77% 오르며 1800선을 회복했다. 저점 대비 26% 반등해 1월 말 이후 하락분의 절반가량을 회복했다. 하지만 섣부른 낙관은 금물이라는 지적도 나온다. 코로나19가 정점을 찍었다고 단정하긴 이르기 때문이다. 월도미터에 ...

    한국경제 | 2020.04.07 17:35 | 주용석/강동균

  • thumbnail
    주식형펀드 자금 '썰물'…'실탄' 떨어진 운용사 속수무책

    ... 먹기로 매도해야만 한다”고 설명했다.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1000억원 이상 액티브 주식형펀드 50개의 올해 평균 수익률은 -17.63%다. 운용보수와 판매수수료 등을 고려하면 대형 펀드가 흔히 벤치마크로 채용하는 코스피지수(올 들어 -18.46%)와 큰 차이가 나지 않는다. 올 들어 1조원 팔아치운 운용사 이어지는 자금 유출에 액티브 주식형펀드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후 변동성 장세에서도 적극적인 대응을 하지 못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0.04.07 17:34 | 전범진

  • thumbnail
    기업 실적·실물쇼크 반영 안돼…증시 '2차 충격' 올 수도

    ... 삼성전자를 싸게 사려고 주식 계좌에 돈을 넣어놓고 시기를 재고 있다. 곳곳에서 ‘추세 반등인가, 일시적 반등인가’ ‘지금이라도 사야 하나, 기다려야 하나’ 등 질문이 쏟아진다. 전문가들은 코스피지수 1800선을 변곡점으로 보고 있다. 코로나19 장세에서 투자자 궁금증을 정리했다. 단숨에 낙폭 절반 회복 코스피지수는 7일 1.77% 오른 1823.60에 거래를 마쳤다. 저점 대비 26.68%(384.17) 뛰었다. 낙폭의 ...

    한국경제 | 2020.04.07 17:28 | 조진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