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축구협회 기술위 8일 개최..코엘류 진퇴 촉각

    ... 결과 보고와 경기력 보완 논의, 협회 지원 방안 등을 중점적으로 논의하지만 이날 회의는 코엘류 감독의 책임과 거취 문제가 집중적으로 부각될 것으로 예상돼 자유토론을 거쳐 각 위원들의 견해를 취합하는 수순을 밟을 것으로 보인다. 코엘류호가 지난 해 10월 아시안컵 2차예선 오만 원정에서 베트남과 오만에 충격의 연패를 당한 뒤 열린 기술위에서는 4시간30분에 걸친 마라톤 회의 끝에 `거취문제를 면밀하게 논의한 결과 한번 더 힘을 실어주자고 만장일치로 의견을 모았다'는 결론을 ...

    연합뉴스 | 2004.04.07 00:00

  • [월드컵예선] 코엘류호, '종이호랑이' 전락

    ... 2차예선 7조리그 2차전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42위의 약체 몰디브와 0-0 무승부를 기록하는 치욕을 맛봤다. 30℃를 웃돈 날씨에 더위를 먹은 듯 '태극전사'들의 플레이는 근래 보기드문 졸전 그 자체였다. '코엘류호'는 지난해 오만에서 열린 2004아시안컵 예선에서 몇 수 아래로 여겼던 오만과 베트남에 연패, 축구팬들에게 견디기 힘든 충격을 던져준 데 이어 동아시아축구선수권에서도 부진의 터널을 빠져나오지 못했었다. 새해 들어 오만과의 평가전에서 ...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홍수환, "코엘류호 방심은 금물"

    "한일월드컵 4강 신화의 정신을 절대 잊어버리면 안됩니다." 한국과 몰디브의 독일 월드컵 아시아 예선전이 펼쳐진 지난달 31일 저녁 한국올림픽여자축구대표팀을 상대로 '1일 강사'에 나섰던 복싱 챔피언 출신 홍수환씨는 한국 축구의 몰락에 아쉬움을 피력하면서 정신력 재무장을 주문했다. 홍씨는 1일 "어차피 스포츠는 결과가 말해준다"며 "몰디브를 상대로 골을 못 뽑은 것은 움베르투 코엘류 대표팀 감독의 잘못도 있지만 선수들 체력 또한 월드컵 당시...

    연합뉴스 | 2004.04.01 00:00

  • [월드컵예선] 코엘류호, 약팀 징크스 날린다

    '원정경기 약팀 징크스를 날린다.' 2006 독일월드컵 본선 진출을 노리는 코엘류호가 해외파를 대거 동원, 몰디브를 상대로 약팀 징크스 떨치기에 나섰다.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국가대표팀은 홈에서 아르헨티나 등 강팀들과 붙어 근소한 점수차로 패하거나 비겼지만 원정경기에서는 약팀에도 발목을 잡히는 등 약한 면을 드러내 '안방의 호랑이'라는 비난에 시달려왔다. 실제로 코엘류 감독은 지난해 12월 인접국인 일본에서 열린 동아시아선수권에서 ...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월드컵예선] '몰디브 쇼크' 예고된 재앙

    ... 지적이다.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지난 해 10월 아시안컵 예선 오만 원정에서 베트남과 오만에 충격의 연패를 당한 기억이 아직도 생생한 상황에서 똑같은 실수를 되풀이함으로써 팬들에게 더 심한 충격을 안겼다. 코엘류호 태극전사들이 90분 내내 실망스러운 플레이를 반복할 수밖에 없었던 원인은 정신 무장에도 문제가 있었지만 대표팀 소집과 훈련 등 준비과정에서 나타난 일련의 사태가 발단이 된 것으로 보인다. 코엘류 감독은 지난 19일 몰디브 원정을 떠날 ...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한국축구, '졸전' 약사

    ... 히로시마아시안게임 준결승에서는 한수 아래로 평가되던 우즈베키스탄을 맞아 소나기 슈팅을 쏘아대면서도 한골도 뽑아내지 못한 채 결국 기습골을 먹어 0-1로 지는 수모를 당했다. 지난 해 10월 오만 원정 경기로 치러졌던 아시안컵 2차예선에서 코엘류호가 베트남과 오만에 0-1, 1-3로 연패를 당한 것은 지금도 축구 팬들의 뇌리에 생생히 남아있는 최악의 졸전 기록 중 하나다. 한국 축구가 유난히 원정 경기에서 졸전을 벌인 사례가 많았다는 사실은 여러모로 홈 경기보다 불리한 측면이 ...

    연합뉴스 | 2004.03.31 00:00

  • [월드컵 예선] 안정환ㆍ김대의 '골 폭죽 보라'

    ... 8시(한국시간) 인도양 섬나라 몰디브의 말레 내셔널경기장에서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42위의 약체 몰디브와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 2차예선(7조) 2차전을 벌인다. 지난 2월18일 레바논을 2-0으로 꺾고 첫 단추를 무난히 꿴 코엘류호는 몰디브를대파해 조 선두로 올라선 뒤 오는 6월9일 베트남을 홈으로 불러 작년 아시안컵 예선에서 당한 치욕의 패배를 깨끗이 설욕할 생각이다. 현재 7조 선두는 몰디브를 4-0으로 이긴 베트남이지만 한국이 몰디브를 크게 이길 경우 ...

    연합뉴스 | 2004.03.30 00:00

  • [월드컵예선] 몰디브전 대승카드는 '고공폭격'

    ... 멤버의 컨디션 점검 등을 겸해 안정환(요코하마), 설기현(안더레흐트), 차두리(프랑크푸르트), 이영표(에인트호벤), 송종국(페예노르트) 등 박지성(에인트호벤)과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를 제외한 해외파를 죄다 불러들였다. '코엘류호'는 28일 현지에 도착, 적응훈련에 돌입한 가운데 경미한 발등 부상을 입은 차두리와 감기 몸살을 앓았던 설기현도 29일 예정대로 대표팀에 합류했다. 코엘류 감독은 몰디브가 11명 모두 자기 진영에 진을 치고 있다가 간간이 역습을 ...

    연합뉴스 | 2004.03.29 00:00

  • 코엘류호, 몰디브행 장도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이오는 31일 원정경기로 열리는 몰디브와의 2006독일월드컵 2차예선 두번째 경기를 위해 27일 오전 장도에 올랐다. 다리 부상으로 중도 하차한 최철우(부천 SK), 전재호(인천 유나이티드)와 현지에 곧장 합류하는 유럽파를 제외한 태극전사 12명은 이날 오전 9시5분 싱가포르항공편으로 인천공항을 통해 몰디브로 출국했다. 코엘류 감독은 "몰디브가 약체이기는 하지만 방심은 금물"이라고 전제한 뒤 "앞으...

    연합뉴스 | 2004.03.27 00:00

  • 최철우.전재호, 부상으로 코엘류호 하차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에 깜짝 발탁됐던 최철우(부천 SK)와 전재호(인천 유나이티드)가 다리 부상으로 '코엘류호'에서 하차했다. 오는 31일 열리는 몰디브와의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을 앞두고 파주 NFC에서 소집 훈련을 지휘하고 있는 코엘류 감독은 26일 이들을 빼고 18명으로 몰디브전에 나서기로 했다. 광대뼈 수술로 얼굴보호대를 착용한 설기현의 경우 몰디브전 출전은 어렵지만 예정대로 오는 29일 현지에서 대표팀에 ...

    연합뉴스 | 2004.03.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