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2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코엘류호 18일 레바논과 격돌 .. 독일월드컵 아시아예선

    2006 독일월드컵 아시아예선이 시작된다.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은 18일 오후 7시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레바논과 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예선 7조리그 첫 경기를 벌인다. 월드컵 6회 연속 본선행에 도전하는 한국은 레바논 베트남 몰디브와 같은 조에 편성됐으며 홈 앤드 어웨이 경기를 통해 1위를 차지해야 8개팀이 2개조로 나눠 격전을 치르는 최종예선에 진출하게 된다. 아시아에는 모두 4.5장의 본선 티켓이 걸린 가운데...

    한국경제 | 2004.02.17 00:00

  • [월드컵예선] 송종국.이영표, 좌우 미드필더 낙점

    ... 모두 4.5장의 본선 티켓이 걸린 가운데 최종예선 각 조 1, 2위가 본선에 직행하고 3위팀끼리 한판 승부를 벌여 승자가 북중미카리브해팀과 플레이오프를 갖는다. 오만과의 평가전을 통해 조직력을 점검하고 중동팀 내성도 기른 '코엘류호'는 레바논과의 서전을 승리로 이끌어 월드컵 6회 연속 본선행에 청신호를 켜겠다는 각오다. 코엘류 감독은 레바논이 국제축구연맹(FIFA) 118위의 약체이고 한국과의 역대 A매치에서도 4전 전패의 절대 열세에 놓여였으나 경기의 중요성을 ...

    연합뉴스 | 2004.02.17 00:00

  • thumbnail
    이영표도 코엘류호 합류

    15일 네덜란드리그 경기 참가 때문에 오만과의 경기에 참가하지 못했던 PSV 에인트호벤 이영표 선수가 레바논과의 독일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에 대비, 16일 낮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영종도=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4.02.16 14:29

  • 코엘류호, `이제는 레바논이다'

    '이제는 레바논이다.' 복병 오만과의 평가전을 통해 화끈한 화력을 선보인 코엘류호가 오는 18일 수원에서 열리는 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레바논전에 출사표를 던졌다. 한국축구대표팀의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은 오만전 대승의 기세를 몰아 전력이 베일에 싸인 피파랭킹 113위 레바논을 꺾고 순조롭게 월드컵 예선의 첫 단추를 잠그겠다는 의욕에 불타있다. 코엘류 감독의 이같은 자신감 뒤에는 한일월드컵 4강을 일군 해외파들과 기량이 급성장한 신예선수들이 ...

    연합뉴스 | 2004.02.16 00:00

  • 코엘류호 '해외파', 레바논 격파 자신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의 한국축구대표팀 주축 멤버인 해외파들이 레바논과의 2006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전을 앞두고 강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설기현(안더레흐트) 등 해외파 '태극전사'들은 오만과의 평가전에서 큰물에서 익힌 기량을 유감없이 과시, '오만쇼크'를 단번에 털어낸 장본인들. 이들은 6회 연속 월드컵 본선 무대를 향한 첫 단추를 잘 꿰자며 입을 모으고 있다. 설기현은 16일 울산월드컵경기장 보조경기장에서 열린 대표팀 훈련에 앞서 "...

    연합뉴스 | 2004.02.16 00:00

  • 김호곤호, 올림픽축구 한일전 담금질 돌입

    ... 손발을 맞춰온 만큼 조직력은 단기간에 다질 수 있을 걸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림픽대표팀 소속 선수 중 골키퍼 김영광(전남)과 수비수 조병국(수원), 김동진(안양), 미드필더 최원권(안양), 김두현(수원), 포워드 최성국(울산) 등 코엘류호에도 탑승한 주축 선수 6명은 18일 성인대표팀이 레바논과 독일월드컵 2차 예선전을 치른 뒤 출국해 오사카 현지에서 팀과 합류한다. 올림픽대표팀 멤버들은 `형님 태극전사'들이 지난 14일 오만을 상대로 통쾌한 복수전을 펼친 기세를 ...

    연합뉴스 | 2004.02.16 00:00

  • 코엘류호 "오늘만 같아라" .. 오만 5-0 완파

    복병 오만을 5-0으로 완파한 코엘류호가 오는 18일 레바논과의 독일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에 대비해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했다. 한국축구국가대표팀은 15일 오후 울산 월드컵경기장에 모여 가벼운 스트레칭과 러닝 등으로 전날 오만전의 피로를 털어내고 훈련을 시작했다. 오만전에서 절정의 기량을 선보였던 안정환(요코하마)과 설기현(안더레흐트)은 오만전에서 쌓인 피로를 회복하는 훈련에 열중했고 시차적응중인 송종국(페예노르트)도 가벼운 몸놀림을 보여줬다. ...

    한국경제 | 2004.02.15 00:00

  • 코엘류호, 회복 훈련 돌입

    복병 오만을 가볍게 완파한 코엘류호가 오는 18일레바논과의 독일 월드컵 아시아지역 예선을 대비해 본격적인 회복 훈련에 돌입했다.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국가대표팀은 15일 오후 울산 월드컵경기장에 모여 가벼운 스트레칭과 러닝 등으로 전날 오만전의 피로를 떨치는데 힘썼다. 아시안컵 예선에서 참패를 당했던 오만에 완승을 거둔 탓인지 선수들 사이에는 시종 미소가 넘쳐 흘렀고 코엘류 감독의 표정 또한 밝았다. 오만전에서 절정의 기량을 ...

    연합뉴스 | 2004.02.15 00:00

  • `코엘류호' 본궤도 진입 선언

    추락을 거듭하던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의 한국축구가 변신에 성공했다. '코엘류호'는 지난해 열린 15번의 A매치에서 7승2무6패의 성적을 거뒀지만 약체인 네팔, 베트남 등을 상대로 건진 승리를 제외하면 낙제점에 가까웠던 게 사실이다. 특히 콤롬비아, 우루과이, 아르헨티나, 불가리아 등 전통적 강호와의 경기에서는 1골도 뽑지 못해 월드컵 4강국으로서의 체면이 손상되기도 했다. 무엇보다 이 과정에서 골 결정력 빈곤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고 오만과 베트남등 ...

    연합뉴스 | 2004.02.15 00:00

  • 해외파 "잘만났다! 오만"‥코엘류號, 14일 울산서 첫 A매치

    움베르투 코엘류 감독이 이끄는 한국축구대표팀이 14일 오후 7시 울산월드컵경기장에서 오만을 상대로 올해 첫 A매치를 벌인다. 오만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이 65위에 불과하지만 지난해 아시안컵 예선에서 월드컵 4강고지를 밟았던 한국을 꺾으면서 주목을 받았던 팀이다. 역대 전적에서는 한국이 2승1패로 우위를 점하고 있지만 오만은 수비라인이 강한데다 최근들어 전력이 급상승, 만만치 않은 상대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해 오만에 이어 베트남에...

    한국경제 | 2004.02.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