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5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슬람 시아·수니파 지도자 모두 만난 첫 교황…화합 행보 주목

    ... 종교 간 화해를 추진한 선구자로 보는 평가가 많다. 프란치스코 교황도 교황 선출 직후 교황명으로 프란치스코를 선택한 이유를 설명하며 이를 간접적으로 언급한 바 있다. 교황은 당시 "가난한 사람. 이들을 생각하니 곧바로 아시시의 프란치스코가 떠올랐다. 그리고 (콘클라베의) 개표가 끝날 때까지 숱한 전쟁을 생각했다. 프란치스코는 '평화의 성인'이기도 하다. 그렇게 '아시시의 프란치스코'라는 이름이 내 마음으로 들어왔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09 07:00 | YONHAP

  • thumbnail
    ''바키리크스''로 드러난 고위 성직자들의 비리…''주인-대리인''의 문제를 해결할 방법은 없을까

    ... 교황직에서 스스로 물러난 베네딕토 16세(요제프 알로이스 라칭거 추기경, 앤서니 홉킨스 분)와 그 뒤를 이은 현재의 교황 프란치스코(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조너선 프라이스 분)의 실화를 다룬 영화 '두 교황'. 2005년 콘클라베를 통해 교황직에 오른 베네딕토 16세는 '바키리크스' 등으로 바티칸이 추문에 휩싸이자 개혁파인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을 불러 자신을 이을 교황이 돼달라고 제안한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1970년대 아르헨티나의 집권 군부세력이 3만여 ...

    생글생글 | 2021.02.22 09:55

  • thumbnail
    '바키리크스'로 드러난 고위 성직자들의 비리…'주인-대리인'의 문제를 해결할 방법은 없을까

    ... 베네딕토 16세(요제프 알로이스 라칭거 추기경, 앤서니 홉킨스 분)와 그 뒤를 이은 현재의 교황 프란치스코(호르헤 마리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조너선 프라이스 분)의 실화를 다룬 영화 ‘두 교황’. 2005년 콘클라베를 통해 교황직에 오른 베네딕토 16세는 ‘바키리크스’ 등으로 바티칸이 추문에 휩싸이자 개혁파인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을 불러 자신을 이을 교황이 돼달라고 제안한다. 베르고글리오 추기경은 1970년대 아르헨티나의 집권 ...

    한국경제 | 2021.02.22 09:01 | 강영연

  • thumbnail
    교황의 아픈 과거 아르헨티나 ''포퓰리즘의 비극''…이민자 몰리던 부자국가는 왜 ''상습 부도국가'' 됐나

    ... 대화하는 모습이 토론과 타협은 사라진 채 극단으로 흐르는 우리 현실에서 깊은 울림을 줬다. 영화는 2005년 요한 바오로 2세가 세상을 떠나는 시점에서 시작된다. 교황이 서거하면 전 세계 추기경들은 바티칸 시스티나 성당에 모여 '콘클라베'를 연다. 외부와 단절된 채 새로운 교황을 뽑는 의식이다. 참석한 전원이 후보이자 투표자다. 외부에서는 굴뚝 연기의 색으로 투표 결과를 알 수 있다. 당시 선거는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등 개혁파와 요제프 알로이스 라칭거 추기경(베네딕토 ...

    생글생글 | 2021.02.08 09:59

  • thumbnail
    교황의 아픈 과거 아르헨티나 '포퓰리즘의 비극'…이민자 몰리던 부자국가는 왜 '상습 부도국가' 됐나

    ... 토론과 타협은 사라진 채 극단으로 흐르는 우리 현실에서 깊은 울림을 줬다. 영화는 2005년 요한 바오로 2세가 세상을 떠나는 시점에서 시작된다. 교황이 서거하면 전 세계 추기경들은 바티칸 시스티나 성당에 모여 ‘콘클라베’를 연다. 외부와 단절된 채 새로운 교황을 뽑는 의식이다. 참석한 전원이 후보이자 투표자다. 외부에서는 굴뚝 연기의 색으로 투표 결과를 알 수 있다. 당시 선거는 베르고글리오 추기경 등 개혁파와 요제프 알로이스 라칭거 ...

    한국경제 | 2021.02.08 09:00 | 강영연

  • thumbnail
    교황, 새 추기경 13명 공식 임명…"부패 경계하라" 당부

    ... 예방했다. 추기경은 가톨릭교회의 교계제도에서 교황 다음으로 높은 성직자 지위다. 프란치스코 교황이 2013년 즉위한 이래 신임 추기경 서임을 위한 추기경 회의가 열린 것은 이번이 일곱 번째다. 차기 교황을 선출할 수 있는 콘클라베 투표권을 가진 80세 미만 추기경 128명 가운데 57%인 73명이 프란치스코 교황에 의해 서임 됐다. 거의 대다수가 개혁 성향의 포용적인 인물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베네딕토 16세와 요한 바오로 2세가 임명한 추기경 수는 각각 39명, ...

    한국경제 | 2020.11.29 04:54 | YONHAP

  • thumbnail
    이슬람국가 말레이시아 첫 가톨릭 추기경 앤서니 선종

    ... 마치고 2003년 5월 물러났다. 이후 프란치스코 교황이 그를 2016년 11월 추기경으로 임명했다. 추기경은 가톨릭교회의 교계제도에서 교황 다음으로 높은 성직자 지위다. 현재 전체 추기경 규모는 220명 안팎이며 이 가운데 콘클라베 투표권을 가진 추기경 수는 120명 남짓으로 알려졌다. 앤서니 추기경은 80세 이상이라서 콘클라베 투표권이 없었다. 앤서니 추기경의 빈소는 쿠알라룸푸르 부킷 나나스의 세인트존 성당 커뮤니티센터에 차려졌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한국경제 | 2020.10.29 10:53 | YONHAP

  • thumbnail
    교황, 새 추기경 13명 임명…르완다·브루나이서 첫 배출

    프란치스코 교황이 추기경 13명을 새로 임명했다. 교황은 25일(현지시간) 주례한 일요 삼종기도에서 새 추기경 임명 사실을 깜짝 발표했다. 13명 가운데 9명은 80세 미만으로 차기 교황을 선출하는 콘클라베에서 투표권을 행사할 수 있다. 투표권이 있는 신임 추기경 9명의 출신국은 이탈리아가 3명으로 가장 많고 미국·필리핀·몰타·칠레·르완다·브루나이가 1명씩이다. 이 가운데 아프리카 르완다와 동남아시아의 브루나이에서는 역대 최초의 추기경이 배출돼 ...

    한국경제 | 2020.10.25 23:28 | YONHAP

  • thumbnail
    교황청 최고위 추기경 사임…베드로 성금 부당 사용 의혹(종합2보)

    ... 사임했다. 교황청은 24일(현지시간) 밤 죠반니 안젤로 베추(72·이탈리아) 추기경이 시성성 장관직에서 물러났다고 밝혔다. 베추 추기경은 교황 선출 투표권 등 추기경 권한도 포기했다. 교황청 규정상 만 80세 미만의 추기경은 콘클라베를 통한 교황 선출 과정에서 투표권을 행사한다. 그는 교황청의 심장부로 불리는 국무원에서도 요직인 국무부장을 지낸 뒤 2018년 5월부터 순교·증거자의 시복·시성을 담당하는 시성성 장관으로 일해왔다. 교황청은 베추 추기경의 사임 ...

    한국경제 | 2020.09.26 02:35 | YONHAP

  • thumbnail
    바티칸 최고위 추기경 돌연 사임…자선기금 부당 사용 의혹(종합)

    ... 사임했다. 교황청은 24일(현지시간) 밤 죠반니 안젤로 베추(72·이탈리아) 추기경이 시성성 장관직에서 물러났다고 밝혔다. 베추 추기경은 교황 선출 투표권 등 추기경 권한도 포기했다. 교황청 규정상 만 80세 미만의 추기경은 콘클라베를 통한 교황 선출 과정에서 투표권을 행사한다. 그는 교황청의 심장부로 불리는 국무원에서도 요직인 국무부장을 지낸 뒤 2018년 5월부터 순교·증거자의 시복·시성을 담당하는 시성성 장관으로 일해왔다. 그의 갑작스러운 사임에는 프란치스코 ...

    한국경제 | 2020.09.25 19:4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