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0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혁명 후 태어나 비틀스 듣던 디아스카넬, 쿠바에 변화 가져올까

    라울 카스트로가 낙점한 후계자로 쿠바 1인자 자리 올라 기존 체제 급격한 변화는 없을듯…개혁·개방속도 빨라질지 주목 라울 카스트로의 뒤를 이어 19일(현지시간) 쿠바 공산당 새 총서기(제1서기)로 선출된 미겔 디아스카넬(60) 대통령은 비틀스의 팬으로 알려졌다. 단순한 음악 취향이 주목을 받은 이유는 비틀스가 한때 쿠바에서 '금기'였기 때문이다. 공산국가 쿠바는 피델 카스트로 정권 시절인 1960∼1970년대 쿠바 젊은이들에게 이념적으로 악영향을 ...

    한국경제 | 2021.04.20 05:56 | YONHAP

  • thumbnail
    쿠바 '포스트 카스트로' 시대 활짝…디아스카넬 당 총서기 선출(종합)

    디아스카넬 대통령, 라울 카스트로 이어 쿠바 공산당 이끌어 '포스트 카스트로' 시대 쿠바 공산당을 이끌 새 지도자로 미겔 디아스카넬(60) 대통령이 선출됐다. 쿠바 공산당은 제8차 전당대회 마지막 날인 19일(현지시간) 당 중앙위원회가 디아스카넬 대통령을 라울 카스트로(89)를 이을 총서기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쿠바 공산당은 1959년 쿠바 혁명이 이후 62년 만에 처음으로 '카스트로'가 아닌 다른 지도자를 맞게 됐다. 형 피델 ...

    한국경제 | 2021.04.20 02:58 | YONHAP

  • thumbnail
    노벨상 페루 소설가의 변심?…"이번 대선엔 후지모리가 차악"

    ... 경고했다. 바르가스 요사는 또 "카스티요가 당선되면 페루는 다시는 깨끗한 선거를 치를 수 없을 것"이라며 니콜라스 마두로 정권 아래 베네수엘라 상황을 언급하기도 했다. 2010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바르가스 요사는 젊은 시절엔 쿠바 공산혁명을 지지하기도 했지만 이후 자유주의와 시장경제를 옹호하는 목소리를 적극적으로 냈다. 좌우를 막론하고 권위주의 정부에 반대한다는 입장이었으며, 줄곧 '독재자' 후지모리 전 대통령과 그의 장녀이자 보수정당 대표인 게이코 후지모리의 ...

    한국경제 | 2021.04.20 02:04 | YONHAP

  • thumbnail
    카스트로 잇는 쿠바 공산당 총서기에 디아스카넬 대통령 선출

    라울 카스트로(89)가 물러나는 쿠바 공산당 총서기(제1서기) 자리에 미겔 디아스카넬(60) 대통령이 선출됐다. 쿠바 공산당은 제8차 전당대회 마지막 날인 19일(현지시간) 당 중앙위원회가 디아스카넬 대통령을 총서기로 선출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디아스카넬 대통령은 쿠바의 최고 권력자로 '포스트 카스트로' 시대를 열게 됐다. 형 피델 카스트로(1926∼2016)에 이어 2011년부터 쿠바 공산당을 이끌던 라울 카스트로는 전당대회 첫날인 16일 ...

    한국경제 | 2021.04.19 23:41 | YONHAP

  • thumbnail
    "임동혁은 강심장, 요스바니는 NO 하는 법이 없다"

    ...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얘기했다. 산틸리 감독은 요스바니에게도 경의를 표했다. 산틸리 감독은 `지금은 괜찮지만 이틀 전 복통이 있었다. 3차전을 아픈 상태에서 뛰었다`며 `요스바니는 절대 안 뛰겠다는 말은 하지 않는다. 그게 쿠바 사람인 것 같다`고 웃으며 `뛰어야 하는 순간에는 '노(No)'라고 얘기하지 않는다. 아마 다리가 하나만 있어도 뛰겠다고 할 선수`라고 농담했다. 산틸리 감독은 `오전 선수들과 미팅 때 요스바니가 어느 포지션이든 ...

    한국경제 | 2021.04.18 02:47 | 조은혜 기자(eunhwe@xportsnews.com)

  • thumbnail
    쿠바 최고권력 내려놓는 라울 카스트로…혁명 주역들 무대 뒤로

    형 피델 그늘에서 벗어나 쿠바 지휘…10년 만에 총서기직서 물러나 라울 카스트로(89) 쿠바 공산당 총서기(제1서기)가 16일(현지시간) 총서기직 사임 의사를 공식화하며, 62년간 이어진 카스트로 형제 통치시대의 마감을 알렸다. 형 피델 카스트로(1926∼2016)에게 총서기직을 물려받은 지 10년 만이다. 라울 카스트로는 사실 오랫동안 다섯 살 위 형 피델의 그늘에 가려져 있었다. 쿠바혁명 과정에서도, 이후 혁명정권에서도 2인자였다. 그는 ...

    한국경제 | 2021.04.17 08:23 | YONHAP

  • thumbnail
    평범하지만 담대한 어느 사업가의 첩보활동…영화 '더 스파이'

    ... 스파이' 지난 8일 재개봉 "우리 겨우 두 사람이지만, 세상은 이렇게 변하는 거야." 오는 28일 개봉하는 영화 '더 스파이'는 액션신 하나 없이 전운이 감돌던 냉전 시대의 긴장감을 전한다. 1960년대 핵전쟁 발발 직전인 쿠바 미사일 사태 전후의 실화를 바탕으로 한 작품이다. 핵전쟁을 막기 위해 위험천만한 첩보활동을 펼친 올레크 펜콥스키 군사정보국 대령과 그가 전달하는 정보들을 서방에 넘기는 영국 사업가 그레빌 와인. 위대한 업적을 이뤄낸 두 실존 인물의 ...

    한국경제 | 2021.04.17 08:03 | YONHAP

  • thumbnail
    쿠바 '카스트로 시대' 62년만에 종언…라울 "총서기직 사임"(종합2보)

    라울 카스트로, 공산당 전당대회 개회사서 사임 의사 공식화 피델·라울 형제 통치 끝…디아스카넬 대통령이 총서기 오를 예정 쿠바의 '카스트로 시대'가 60여 년 만에 막을 내리게 됐다. 라울 카스트로(89) 쿠바 공산당 총서기(제1서기)는 16일(현지시간) 수도 아바나에서 개막한 제8차 공산당 전당대회 첫날 쿠바 최고권력인 공산당 총서기 자리에서 물러날 것임을 공식적으로 밝혔다. 로이터·AFP통신 등에 따르면 카스트로 총서기는 이날 개회사에서 ...

    한국경제 | 2021.04.17 07:24 | YONHAP

  • thumbnail
    쿠바 '카스트로 시대' 막내린다…라울, 당 총서기직 사임 공식화(종합)

    라울 카스트로, 공산당 전당대회 개회사서 사임 의사 확인 피델·라울 카스트로 형제 통치 끝…디아스카넬 대통령이 총서기 오를 예정 쿠바의 '카스트로 시대'가 60여 년 만에 막을 내리게 됐다. 라울 카스트로(89) 쿠바 공산당 총서기(제1서기)는 16일(현지시간) 수도 아바나에서 개막한 제8차 공산당 전당대회 첫날 총서기직 사임 의사를 공식적으로 밝혔다. AP·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카스트로 총서기는 이날 개회사에서 경험 많은 당 충성파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4.17 04:44 | YONHAP

  • thumbnail
    세대교체 앞둔 쿠바…'카스트로 시대' 마지막 전당대회 개막

    16∼19일 나흘간…라울 카스트로, 디아스카넬에 총서기직 넘길 예정 쿠바 '카스트로 시대'의 폐막을 알릴 공산당 전당대회가 16일(현지시간) 시작됐다. 쿠바 공산당은 이날 수도 아바나에서 제8차 전당대회를 개막하고 나흘의 일정을 시작했다. 공산당은 트위터에 라울 카스트로(89) 쿠바 공산당 총서기(제1서기)를 중심으로 한 지도부가 기립박수를 받으며 대회장에 입장하는 영상을 올렸다. 5년 만에 열리는 이번 전당대회는 '카스트로'가 이끄는 마지막 ...

    한국경제 | 2021.04.17 02:01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