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3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독일 바덴-뷔르템베르크주, 학교서 니캅·부르카 착용금지

    ... 전날 "니캅과 부르카와 같이 얼굴을 가리는 복장은 자유민주주의 사회에서 맞지 않는다"며 이같이 결정했다. 니캅과 부르카는 이슬람의 여성 전통복장 중 하나다. 니캅은 눈만 가리지 않고, 부르카는 눈까지 그물로 가린다. 빈프리드 크레취만 바덴-뷔르템베르크주 총리는 학교에서 얼굴을 가리는 복장을 한 학생들이 적지만, 법적으로 이를 규제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다만, 대학생에 대해서는 금지 조치를 적용하지 않기로 했다. 독일 사회에서는 "일부 이슬람권 가정의 미성년자 ...

    한국경제 | 2020.07.23 02:04 | YONHAP

  • thumbnail
    '김군'X'택시운전사', 오늘(18일) 5.18 40주년 특집 영화 편성

    ... '제40주년 5·18민주화운동 특선영화 택시운전사'가 방송된다. '택시운전사'는 1980년 광주 민주화운동이 일어났던 그 날을 모티브로,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가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와 함께 광주의 실상을 사회에 알리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모습을 그린 작품이다. 특히 '택시운전사'는 12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대중적으로도 큰 사랑을 받았고, 다수의 시상식에서 수상의 영광을 안기도 했다. 한편, ...

    텐아시아 | 2020.05.18 17:36 | 신소원

  • thumbnail
    독일 소도시서 '마스크 의무'…WHO 권고와 달리 유럽 곳곳 착용

    ... 착용에 찬성했다. 독일에서 마스크 착용의 효과성을 인정하는 정치인들도 늘어나고 있다. 마르쿠스 죄더 바이에른주 총리는 마스크 착용 의무화를 긍정적으로 고려하고 있지만, 구체적인 계획을 마련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빈프리트 크레취만 바덴-뷔르템베르크주 총리는 마트에서의 마스크 착용에 대해 의미가 있다고 평가하면서 의무화는 생각하고 있지 않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극우성향 정당인 '독일의 위한 대안'(AfD)도 공공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해야 ...

    한국경제 | 2020.04.01 05:55 | YONHAP

  • thumbnail
    독일 바이에른주서 '통행제한령'…전국 확대되나

    ... 상황을 보고 판단하겠다고 시사했다. 코로나19가 가장 많이 퍼진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주(州)의 아르민 라셰트 총리도 "사람들이 직접 이동을 제한하지 않는다면 제한 조치를 내릴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바덴-뷔르템베르크주의 빈프리트 크레취만 총리도 "모든 사람이 행동을 바꾸지 않으면 더 가혹한 조치와 제한을 피할 수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미카엘 뮐러 베를린 시장도 "사람들이 일정한 거리를 두는 것을 지키지 않는다면 참을 수 없다"면서 "8천 만명을 완벽하게 ...

    한국경제 | 2020.03.20 22:28 | YONHAP

  • thumbnail
    한국에 SOS 보낸 백악관…"드라이브 스루 노하우 알려달라"

    ... 헤센주 마부르크 지역에서는 4명의 의사가 최근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를 설치했다. 독일 헤센주 그로스-게라우 지역의 한 병원도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를 운영하기 시작했다. 드라이브 스루 선별진료소 도입을 주도한 의사 울리케 크레취만은 언론 인터뷰에서 "드라이브 스루는 복잡하지 않고 속도가 빨라 모두에게 모두에게 안전하다"며 "이 아이디어를 최근 한국 진료 방식에서 얻었다"고 설명했다. ▶ 한국경제 '코로나19 현황' ...

    한국경제 | 2020.03.09 11:03 | 강경주

  • thumbnail
    [당신의 5·18] "저는 '택시운전사'의 부인입니다"

    ... 부회장의 부인이다. 장씨는 영화 '택시운전사' 속 광주의 토박이 기사들처럼 불의에 맞섰고 5·18이 끝난 후에도 전두환 처벌을 요구하며 시민운동을 했다. 영화에서 다친 시민들을 병원에 옮기고 김만섭(송강호)과 피터(토마스 크레취만)에게 선뜻 숙식을 제공하고 탈출을 도운 황태술(유해진)이 장씨를 연상하게 한다. 부산 출신인 송씨는 타향에서 남편밖에 의지할 곳 없는 어린 임산부였을 때부터 지금까지 한결같이 남편의 활동을 지지하고 뒷받침해왔다. 송씨가 기억하는 1980년 ...

    한국경제 | 2020.03.08 07:00 | YONHAP

  • thumbnail
    독일에 한국식 '드라이브 스루' 코로나19 검진 등장

    ... 출입구에서 차량에 탑승한 채 진료받을 수 있도록 했다. 독일 의료진은 감염 의심자와 다른 환자의 접촉을 차단하고 방호복도 절약할 수 있다는 판단에서 '드라이브 스루' 검진을 도입했다. '드라이브 스루' 도입을 주도한 의사 울리케 크레취만은 언론 인터뷰에서 "진단은 빠르고 복잡하지 않고 모두에게 안전할 필요가 있다"면서 '드라이브 스루' 검진을 도입한 이유를 설명했다. 크레취만은 '드라이브 스루' 진료소의 아이디어를 최근 한국에서의 관련 진료 방식에서 얻었다고 현지 ...

    한국경제 | 2020.03.07 06:20 | YONHAP

  • thumbnail
    송강호 주연 '택시운전사' 25일 OCN에서 방영 '1980년 5월 광주를 그린 영화'

    ... 운전사’가 화제다. 25일 영화채널 OCN에서는 영화 ‘택시 운전사’를 방영한다. 지난 2017년 개봉한 영화 ‘택시 운전사’는 장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고, 송강호, 토마스 크레취만, 유해진 등이 출연했다. 영화의 줄거리는 다음과 같다. 1980년 5월, 서울에서 택시 운전을 하는 만섭(송강호 분)은 외국손님을 태우게 된다. 외국손님은 독일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 분)로 만섭에게 광주로 가면 거금 10만원을 ...

    스타엔 | 2019.09.25 21:54

  • thumbnail
    영화 '택시운전사' 실제모델 김사복, 생전 사진 한 온라인커뮤니티에 공개

    ... 사진 속 김사복은 야외에서 깔끔한 정장 차림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어 ‘택시운전사’ 관객들의 눈길을 끌었다. 한편, 지난 2017년 개봉한 영화 ‘택시운전사’는 독일 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 분)를 태운 택시운전사 만섭(송강호 분)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영화는 소시민 만식이 1980년 광주의 참상을 마주하는 모습을 그리며 큰 인기를 모아 국내 누적 관객수 1200만을 돌파했다. 영화의 주인공 만식의 실존인물인 故 김사복 ...

    스타엔 | 2018.10.21 21:33

  • thumbnail
    '택시운전사' 식지 않은 열기…오늘 1200만 넘을까

    ... ‘택시운전사’ 누적 관객수는 11,982,121명을 기록하며 박스 오피스 4위를 차지했다. 택시운전사는 1980년 5월 서울의 택시 운전사 만섭(송강호)이 광주의 현실을 취재하기 위해 떠나는 독일 기자 피터(토마스 크레취만)를 태우고 광주로 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당시 아픈 역사를 광주 시민이 아닌 서울 시민과 독일 기자의 외부 시각으로 담아낸 해당 영화는 송강호의 연기력과 실화 영화가 가지는 공감에 힘입어 올 해 첫 천만 영화에 등극했다. 제작비로 ...

    스타엔 | 2017.09.09 1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