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8,0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경기지역 산발적 집단감염 지속…리치웨이발 확진자만 총 48명

    ... 찾아 검사받은 후 확진됐고, 장안구 보건소에서 확진된 70대 여성은 서울 도봉구 노인 주간요양시설 성심데이케어센터와 관련한 감염 사례로 추정됐다. 도내 집단감염 확진자 현황을 보면 리치웨이발 감염자는 48명, 양천구 목동 운동시설(탁구클럽) 관련 25명, 안양·군포 목회자모임 관련 21명, 수도권 개척교회 관련 21명 등이다. 이희영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책단 공동단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지난달 5일 시작된 생활 속 거리 두기 이후 수도권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급증하고 ...

    한국경제 | 2020.06.15 16:46 | YONHAP

  • thumbnail
    서울시, 룸살롱 등 집합금지 해제…집합 '제한'으로 완화(종합)

    ... 최소화하고 영업주의 책임을 더 강화하는 것"이라고 취지를 밝혔다. 이날부로 룸살롱 등의 집합금지는 해제되지만, 현재 서울시는 코인노래방, 방문판매업체 상품 설명회 등 홍보관 형태의 집회에 내린 집합금지명령을 유지하고 있다. 탁구, GX, 줌바, 에어로빅, 태보, 스피닝 등이 이뤄지는 실내체육시설에는 '운영자제' 권고를 내린 상황이다. 세종문화회관, 서울시립미술관, 서울역사박물관 등은 지난달 초 일부 운영 재개에 들어갔다가 다시 기한 없는 휴관에 들어갔다. ...

    한국경제 | 2020.06.15 16:01 | YONHAP

  • thumbnail
    "확진자 수도권집중 경향 뚜렷…최근 2주간 일평균 36.5명 확진"

    ... 나왔다"면서 "지난달 29일 이후 시행 중인 방역조치 강화에도 불구하고 최근 수도권의 환자 집중 경향은 뚜렷하고, 이 지역의 위험도도 상승했다"고 밝혔다. 중대본에 따르면 수도권 교회 소모임과 방문판매업체, 탁구장 등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최근 2주간(5.31∼6.13) 서울·인천·경기의 지역사회내 신규 확진자 수는 일평균 36.5명을 기록해 이전 2주간(5.17∼5.30)의 20.4명에 비해 ...

    한국경제 | 2020.06.15 11:31 | YONHAP

  • thumbnail
    방역당국 "사회적 거리두기 전환은 신중"…"공적마스크 축소 검토 중" [종합]

    ... 위험도도 계속 상승하고 있다"면서 "(방역당국의) 추적 속도가 코로나19 확산 추이를 충분히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수도권 교회 소모임과 방문판매업체, 탁구장 등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최근 2주간(5월 31일∼6월 13일) 하루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43.6명을 기록했다. 이는 이전 2주간(5월 17일∼5월 30일)의 28.9명에 비해 크게 증가한 수치다. 감염 경로를 ...

    한국경제 | 2020.06.14 18:42 | 이미경

  • thumbnail
    "수도권 위험도 계속 상승…추적속도가 확산세 못 따라잡아"

    ... 생활방역 노력과 방역 당국의 추적 노력으로 대규모 확산으로 진행하는 것은 막고 있지만, 추적 속도가 확산 추이를 충분히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수도권 교회 소모임과 방문판매업체, 탁구장 등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최근 2주간(5.31∼6.13) 일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43.6명을 기록해 이전 2주간(5.17∼5.30)의 28.9명에 비해 크게 증가했다. 또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이른바 ...

    한국경제 | 2020.06.14 18:16 | YONHAP

  • thumbnail
    "수도권 위험도 계속 상승…일평균 신규 확진자 28.9→43.6명"

    ... 생활방역 노력과 방역 당국의 추적 노력으로 대규모 확산으로 진행하는 것은 막고 있지만, 추적 속도가 확산 추이를 충분히 따라잡지 못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수도권 교회 소모임과 방문판매업체, 탁구장 등을 중심으로 집단감염이 이어지면서 최근 2주간(5.31∼6.13) 일평균 신규 확진자 수는 43.6명을 기록해 이전 2주간(5.17∼5.30)의 28.9명에 비해 크게 증가했다. 또 감염 경로를 알 수 없는 이른바 '깜깜이' ...

    한국경제 | 2020.06.14 17:43 | YONHAP

  • thumbnail
    [고침] 사회(신규확진 34명중 수도권 30명…리치웨이발 집…)

    ... 13일에는 5천624건에 그쳤다. 신규 확진자의 극소수를 제외한 대부분 또는 전원이 연일 수도권에서 발생하면서 서울(1천113명)과 경기(1천35명)의 누적 확진자는 이미 1천명을 훌쩍 넘어섰다. 이는 리치웨이와 양천구 탁구장을 비롯한 동시다발적 집단감염 확산이 영향을 미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리치웨이발 집단감염은 구로구 중국동포교회 쉼터와 강서구 SJ투자회사 콜센터, 강남구 역삼동 명성하우징, 성남 방판업체 '엔비에스(NBS) 파트너스' 등 최소 ...

    한국경제 | 2020.06.14 10:5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신규 확진 34명…닷새 만에 30명대지만 '불안'[종합]

    ... 30명이 수도권이었다. 이달 들어 신규 확진자의 대부분은 수도권에서 발생하고 있다. 서울과 경기의 누적 확진자는 각각 1113명과 1035명으로 1000명을 넘어섰다. 생활속 거리두기 방역체제에 들어간 이후 리치웨이와 양천구 탁구장, 강남 어학원 등 동시다발적인 집단감염이 확산되고 있다. 전날 정오 기준 리치웨이 관련 확진자는 153명, 탁구장발은 62명으로 증가했다. 수도권 개척교회 확진자도 100명, 서울 도봉구 성심데이케어센터에서도 16명이 확진됐다. 한민수 ...

    한국경제 | 2020.06.14 10:45 | 한민수

  • thumbnail
    신규확진 34명중 수도권 30명…리치웨이발 집단감염 지속(종합)

    ... 13일에는 5천624건에 그쳤다. 신규 확진자의 극소수를 제외한 대부분 또는 전원이 연일 수도권에서 발생하면서 서울(1천113명)과 경기(1천35명)의 누적 확진자는 이미 1천명을 훌쩍 넘어섰다. 이는 리치웨이와 양천구 탁구장을 비롯한 동시다발적 집단감염 확산이 영향을 미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리치웨이발 집단감염은 구로구 중국동포교회 쉼터와 강서구 SJ투자회사 콜센터, 강남구 역삼동 명성하우징, 성남 방판업체 '엔비에스(NBS) 파트너스' 등 최소 ...

    한국경제 | 2020.06.14 10:37 | YONHAP

  • thumbnail
    [2보] 신규확진 34명중 수도권 30명…리치웨이발 집단감염 지속

    ... 30∼50명대에서 등락을 거듭하고 있다. 이들 신규 확진자의 극소수를 제외한 대부분 또는 전원이 연일 수도권에서 발생하고 있어 서울(1천113명)과 경기(1천35명)의 누적 확진자는 이미 1천명을 훌쩍 넘어섰다. 이는 리치웨이와 양천구 탁구장을 비롯한 동시다발적 집단감염 확산이 영향을 미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리치웨이 집단감염은 구로구 중국동포교회 쉼터와 강서구 SJ투자회사 콜센터, 강남구 역삼동 명성하우징, 성남 방판업체 '엔비에스(NBS) 파트너스' 등 최소 ...

    한국경제 | 2020.06.14 10:2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