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81-8090 / 9,3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산재 근로자 문화제 개최

    제2회 한국 산업재해 근로자 문화제가 오는 19∼20일 인천대공원에서 열린다. (사)한국산재노동자협회와 근로복지공단이 공동으로 마련한 이번 문화제는 산재근로자와 가족 등 5천여명이 참가해 공예품, 서화 등 산재 근로자 작품전시회와 팔씨름.고리던지기 등 어울마당 행사를 갖는다. 또 휠체어 이어달리기, 론볼링, 테니스, 사격, 탁구 등 체육행사와 함께 축하공연도마련됐다. (인천=연합뉴스) 이복한기자 bhlee@yna.co.kr

    연합뉴스 | 2002.10.16 00:00

  • '삼성 아시안게임 성적은 4위'

    ... 국가순위 4위권에 해당하는 성적이다. 이번 아시안 게임에서4위를 차지한 카자흐스탄보다 금메달 수에서 4개가 앞서고 3위인 일본에는 20개가뒤진다. 삼성소속 선수들은 레슬링에서 4개의 금메달을 획득한 것을 비롯, 육상, 승마,탁구, 태권도, 배드민턴 등 다양한 종목에서 골고루 메달을 얻었다. 특히 우승을 일궈낸 남자배구팀은 삼성 선수들이 주축이 됐고 야구, 남자농구, 여자 농구에서도 삼성소속 선수들이 적지않은 역할을 했다. 삼성 소속이거나 삼성이 지원한 단체 ...

    연합뉴스 | 2002.10.16 00:00

  • 아시안게임 북대표단, 평양도착

    ... 그들을 열렬히 환영했다"고 이 TV는 전했다. 조선중앙TV는 "이번 경기에서 우리나라(북한)선수들은 리성희 선수가 여자 역기(역도)경기에서 세계신기록을 세우고, 함봉실 선수가 여자 마라톤 경기에서 우승했으며, 여자 축구경기와 탁구 여자단체 경기에서 제 1위를 한 것을 비롯, 여러 종목의 경기들에서 성과를 이룩해서 금메달 9개, 은메달 11개, 동메달 13개를 쟁취했다"고 소개했다. (서울=연합뉴스) 최척호 기자 chchoi01@yna.co.kr

    연합뉴스 | 2002.10.15 00:00

  • [부산 아시안게임] (인터뷰) 하마드 알 타니 <도하AG 조직위원장>

    ... 타니 조직위원장은 대회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벌써부터 보안과 운송 홍보 의료 등 10개 위원회로 구성된 4백명선의 조직위를 가동하고 있다고 말했다. "카타르는 지난 95년 세계청소년축구선수권대회를 치렀고 오는 2004년에는 세계탁구선수권대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아시안게임을 여는 데 아무 문제 없을 것입니다." 부산대회까지 14차례 아시안게임이 치러지는 동안 중동지역에서 개최된 것은 지난 74년 테헤란대회가 유일하다. 하마드 알 타니 조직위원장은 "아라비아반도 ...

    한국경제 | 2002.10.14 00:00

  • [아시안게임] 軍미필자 메달 색깔에 `웃고 울고'

    ... 행운의 주인공이 됐다. 또 올 해 프로에 첫 발을 딛은 선발투수 김진우(11승)와 마무리 조용준(34세이브포인트)은 병역 혜택을 받은 데다 신인왕 타이틀의 강력한 후보여서 프로야구 최고의 행운아가 될 가능성이 커졌다. 탁구 남자복식에서 금메달을 딴 유승민(삼성카드)과 남자 수영에서 금빛 물살을가른 김민석(한진중공업)도 금메달과 병역 면제라는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았다. 남자단체전과 혼합복식에서 다 잡은 금메달을 아깝게 놓쳤던 유승민은 팀 선배이철승과 ...

    연합뉴스 | 2002.10.12 00:00

  • [아시안게임] 떠나는 한국스포츠 별들

    ... 욕심도생겨 다시 스틱을 집어든 이은영은 내달 월드컵을 마지막으로 10년간 정든 태릉을떠날 예정이다. 이은영처럼 조국을 위해 은퇴를 미뤘다가 아시안게임을 끝으로 태극마크를 반납한 선수들도 많다. '포스트 현정화'로서 한국여자탁구의 명맥을 유지해온 류지혜(삼성카드)가 라켓을 놓았고 90년대 3차례나 미스터유니버스에 뽑혀 한국남성의 육체미를 세계에 뽐냈던 44세의 한동기(경북도청)도 후배들을 위해 국가대표 은퇴를 선언했다. 여자창던지기 2연패를 이룬 이영선(정선군청)의 ...

    연합뉴스 | 2002.10.11 00:00

  • [아시안게임] 대한항공 김해공장 직원가족 단체응원

    ... 중심으로 열띤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대한항공 부산공항지점은 김해공장을 중심으로 아시안게임 개막 보름전부터 각경기별 입장권을 구입해 직원가족들과 함께 특별응원단을 구성해 지난 1일 남자체조단체전을 비롯 지금까지 체조와 레슬링, 탁구, 육상, 야구결승전 등에서 각국 선수단을 위한 응원전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이들은 특히 체조와 레슬링 등 비인기 종목 위주로 응원전을 펼쳐 각국 선수단들로부터 호응을 얻었다. (부산=연합뉴스)김상현기자 joseph@...

    연합뉴스 | 2002.10.11 00:00

  • [부산 아시안게임] (현장에서) 北선수들 "떠나려니 아쉽네요"

    ... 했다"고 밝혔다. '떠나는 아쉬움'은 11일 오후 김해공항에서 만난 북한선수들의 입에서도 흘러나왔다. 한 북한 여자선수는 "돌아가게 돼 아쉽다"며 "통일이 되면 부산에 다시 오고 싶다"고 말했다. 폐회식 때까지 부산에 남게 된 탁구 금메달리스트 김향미 선수는 "짧은 기간이지만 남녘의 많은 모습을 보고 싶다"고 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북한선수단이 올때와 마찬가지로 갈때도 환영식을 열 예정이었으나 귀환일정과 명단 등을 몰라 무산됐다"며 아쉬워했다. 부산=김태현 ...

    한국경제 | 2002.10.11 00:00

  • [아시안게임] 한국, 금메달 목표 초과 달성할 듯

    ... 펼쳐지는 수영에서 금메달 1개 밖에 거두지 못했지만 정구가 7개 전 종목을 석권하는 등 예상치못했던 종목에서 맹활약을 펼쳤다. 한국에 첫 금 소식을 알렸던 펜싱과 사격은 당초 목표를 2개나 넘어섰고 요트, 레슬링, 세팍타크로, 체조, 탁구, 보디빌딩, 역도 등도 계획보다 금메달이 1개씩 많았다. 이같은 한국의 상승세는 10일부터 금메달을 쏟아내는 종주국 스포츠인 태권도를 비롯해 테니스, 핸드볼, 하키, 배드민턴, 축구 등의 구기종목으로 이어질 것으로 보여 한국 선수단은 ...

    연합뉴스 | 2002.10.10 00:00

  • [아시안게임] `노골드' 수모당한 `탁구여왕' 왕난

    98년 방콕 아시안게임에 이어 이번 대회 4관왕을노렸던 `탁구여왕' 왕난(24)이 `노골드'의 수모에 눈물을 삼켰다. 97년 `탁구마녀' 덩야핑으로부터 여왕자리를 물려 받은 후 5년 넘게 정상을 지켜왔던 왕난이 단식 결승에서 세계 2위 장이닝(중국)에게 무너져 단 1개의 금메달도 따지 못한 채 은메달 2개(단식.단체전)와 동메달 2개(복식.혼합복식)에 그치는 부진을 보인 것. 98년 방콕대회 전관왕과 99년 세계선수권 2관왕(단식.복식), 지난해 ...

    연합뉴스 | 2002.10.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