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41-50 / 1,0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성·남태희 연속골로 코스타리카 격파…벤투 감독, 데뷔전 '승리'

    태극전사들이 한국 축구의 새로운 사령탑을 맡은 파울루 벤투 감독에게 데뷔전 승리를 선물했다. 이재성(홀슈타인 킬)과 남태희(알두하일)가 박진감 넘치는 경기로 짜릿한 승리를 이끌었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7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32위인 북중미 강호 코스타리카를 상대로 전반 35분 이재성의 결승골과 남태희의 추가골을 앞세워 2-0으로 이겼다. 지난달 16일 대표팀 사령탑으로 선임된 벤투 감독은 지난 ...

    한국경제 | 2018.09.07 22:06

  • thumbnail
    김학범 감독 "일장기가 태극기 위에 있는 건 눈뜨고 볼 수 없어"

    "태극기는 일장기 위에 있어야 한다" 김학범 축구 대표팀 감독이 일본과의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연장전을 앞두고 선수들에게 의미심장한 말로 정신력을 일깨웠다고 공개했다. 2회 ... 우즈베키스탄과의 8강에서 연장 혈투 끝에 4-3으로 승리해 금메달 획득의 발판을 마련했다. 김 감독은 일본과 결승을 앞두고 태극전사들에게 전했던 강한 승리 메시지도 소개했다. 그는 "우리 선수들에게 '일장기가 우리 태극기 위에 ...

    연예 | 2018.09.03 13:22 | 강경주

  • thumbnail
    토트넘 손흥민 '총 대신 금메달 안는다' 110억원 맞먹는 군대 면제 획득

    ... 금메달 사냥의 선봉대 역할을 제대로 해냈다. 한국 축구에 아시안게임 첫 2연패와 역대 최다 우승(5회)까지 선물한 태극전사들은 '병역 혜택'의 달콤한 열매까지 차지했다. 매 시즌 두자릿수 득점에 성공하며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의 ...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은 한국 일본 축구 결승 경기가 끝나자 마자 "축하한다 손흥민"이라는 글과 함께 태극기를 게재하며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9.01 23:49 | 이미나

  • thumbnail
    손흥민·황의조·조현우 '슈퍼 와일드카드' 등극 …이승우 세레머니도 눈길

    ...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3 축구대표팀은 1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치비농의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일본 U-21 대표팀을 2-1로 꺾고 금메달을 따냈다. 한국 축구에 아시안게임 첫 2연패와 역대 최다 우승(5회)까지 선물한 태극전사들은 '병역 혜택'의 달콤한 열매까지 차지했다. 김학범호의 우승에서 와일드카드의 역할은 절대적이었다. 발탁 때부터 '인맥 축구 논란'의 부정적인 여론에 마음고생 했던 황의조는 7경기 동안 9골을 꽂아 ...

    한국경제 | 2018.09.01 23:38 | 이미나

  • thumbnail
    '한일전+병역면제 부담 심했나' 한국 일본 축구, 손흥민 황의조 황희찬 활약 불구 0:0

    ... 선수들의 부담감이 지나치면 문제"라고 전망했다. 한일전 만은 꼭 이겨야 한다는 부담감과 와일드카드 3명의 병역 문제가 걸린 이번경기에서 선수들은 실력차가 상당한 일본팀을 상대로 중요한 한방을 끌어내지 못했다. 김학범호 태극전사들이 한일전으로 치러진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결승전에서 전후반을 0-0으로 마치고 연장전에 들어갔다. 연장전은 전후반 각각 15분씩 30분간 진행된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18.09.01 22:24 | 이미나

  • thumbnail
    한국 축구, '항서 매직' 뚫고 결승 진출…손흥민 병역 혜택도 '성큼'

    ... 아시안게임 2연패 꿈에 바짝 다가섰다. 한국은 29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파칸사리 스타디움에서 치른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준결승에서 베트남을 3 대 1로 승리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이번 준결승은 태극전사를 이끄는 김학범 감독(58)과 베트남 대표팀을 지휘하는 박항서 감독(59)의 한국인 감독 맞대결로 눈길을 끌었다. 멀티골을 작성한 이승우와 '와일드카드' 듀오 손흥민·황의조의 콤비 플레이가 돋보이는 승부였다. ...

    한국경제 | 2018.08.29 20:07

  • thumbnail
    연장혈투 이겨낸 한국·베트남 AG 4강 길목서 '정면충돌'

    ... 시작으로 전남 드래곤즈, 상주 상무를 맡았다. 이후엔 실업축구 내셔널리그 창원시청을 거쳐 지난해 10월 베트남 대표팀 감독으로 부임했다. 김 감독은 연령별 대표팀 지휘 경험이 이번이 처음이며 박 감독은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 땐 태극전사를 이끌고 준결승에서 이란에 져 동메달로 대회를 마친 바 있다. 이번 대회 들어선 두 사령탑이 확연히 다른 길을 걸었다. 김 감독은 대표팀 명단을 발표했을 때부터 '인맥 축구' 논란 등을 겪으며 바람 잘 날이 없었다. ...

    연예 | 2018.08.28 09:16 | 강경주

  • thumbnail
    [모닝브리핑]나스닥 '8000 고지' 최초 점령…미·멕시코, 나프타 재협상 타결

    ... 구속영장을 기각했다. ◆ 베트남, 시리아 꺾고 4강…한국과 맞대결 '박항서 매직'을 앞세운 베트남이 역대 처음으로 아시안게임 남자 축구 4강 진출에 성공, 오는 29일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태극전사'와 결승진출을 다투게 됐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U-23 대표팀은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8강전에서 연장 후반 3분 응우옌 반 또안의 결승골을 앞세워 시리아에 1-0으로 이겼다. ◆ 전국 흐리고 ...

    한국경제 | 2018.08.28 06:22 | 정현영

  • thumbnail
    '캡틴의 품격'…한국, 손흥민 결승골로 키르기스스탄전 1-0 승리

    ...'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남자축구 조별리그에서 한국 축구 대표팀을 살렸다. 손흥민은 20일 인도네시아 자와바랏주 반둥의 시 잘락 하루팟 스타디움에서 열린 키르기스스탄과 E조 3차전에 태극전사 주장으로 선발 출전해 후반 18분 기막힌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결승골을 꽂아 한국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지난 17일 말레이시아에게 2-0으로 패배하면서 한국 축구사에 오명으로 남을 '반둥 쇼크'를 경험한 ...

    연예 | 2018.08.21 10:19 | 강경주

  • thumbnail
    손흥민 '결승골' 한국, 키르기스 꺾고 16강행…이란과 맞대결

    ... 초반까지 이어졌던 골침묵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거' 손흥민의 발끝에서 깨졌다. 손흥민은 후반 18분 장윤호의 왼쪽 코너킥을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오른발 논스톱 슈팅으로 키르기스스탄의 골그물을 힘차게 흔들었다. 태극전사들의 아쉬운 결정력을 한 방에 해결하는 시원한 대포였다. 손흥민의 득점 이후 곧바로 김진야의 왼쪽 측면 패스를 받은 황희찬이 골대 정면에서 결정적 슈팅 기회를 맞았지만 크로스바를 훌쩍 넘어 추가골로 이어지지 않았다. 한국은 후반 ...

    한국경제 | 2018.08.20 23: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