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5,18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코로나19 세계무역 회복세 금융위기 때보다 훨씬 빨라"

    ... 세계무역이 빠르게 회복 중이라고 이 매체는 전했다. 예컨대 중국의 경우 지난달 해외 운송량이 작년 동기보다 9.5%나 증가했다. 이 매체는 중국과 함께 수출 회복세가 빠른 나라로 한국과 독일 등을 꼽기도 했다. 독일의 비영리 싱크탱크인 키엘세계경제연구소 가브리엘 펠버메어 소장에 따르면 2008년 금융위기 때 13개월이 걸린 세계 무역량 회복 수준을 이번 코로나19 위기 때는 두달여만에 달성했다. 시장조사 업체 IHS마킷 집계를 보면 지난달 주요 38개국 중 14개국에서는 ...

    한국경제 | 2020.09.21 11:21 | YONHAP

  • thumbnail
    호주 앵커 구금으로 본 중국의 '인질 외교' 전술

    ... 출신 호주 시민권자에 대한 호주 정부의 영사 서비스 접근권을 제한할 수 있다는 경고문을 발표했다. 2016년 호주 인구조사에 따르면 호주에 거주하는 중국계 시민은 120만 명이며, 그중 41%가 중국에서 태어났다. 캐나다 싱크탱크인 맥도널드-로리에의 찰스 버튼 선임 연구원은 중국이 외국인에 대한 구금을 외교 전술로 활용한다고 지적했다. 중국은 법을 준수하는 서방 국가에서는 무고한 중국 시민을 자의적으로 구금하는 '맞대응 보복'을 할 수 없다는 것을 잘 알고 ...

    한국경제 | 2020.09.21 11:04 | YONHAP

  • thumbnail
    '남중국해 갈등' 미국과 중국, 필리핀 우군 만들려 '매력 공세'

    ... 합의했다. 웨이 부장은 또 필리핀군에 2천만달러 상당의 비전투장비를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전문가들은 미국과 중국의 필리핀에 대한 매력 공세가 남중국해 경쟁에서 필리핀이 차지하는 전략적 중요성과 관련이 있다고 지적한다. 미국 싱크탱크인 랜드연구소의 데릭 그로스먼 선임연구원은 필리핀은 미국에 있어서 전략적으로 매우 중요한 나라라면서 그 이유로 미국의 해군기지가 필리핀에 있고 필리핀이 남중국해 분쟁국 중 미국과 유일하게 동맹조약을 맺고 있는 나라라는 점을 들었다. ...

    한국경제 | 2020.09.21 10:56 | YONHAP

  • thumbnail
    대림산업, 사우디아라비아 높이 50m 이산화탄소 제거 설비 성공적으로 설치

    ... 생산 공장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원료인 천연가스를 분해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가 암모니아 합성을 방해하기 때문에 반드시 제거돼야 한다. 대림 현장에 설치된 설비는 제작 기간만 1년2개월이 걸렸다. 2개의 대형 탱크형 구조물로 강철과 부식에 강한 스테인리스 스틸로 제작되었다. 높이 50m에 무게는 각각 490톤과 584톤이다. 국내에서 제작해 배로 사우디까지 운송했다. 대림은 1250t급 대형 크레인을 동원해 약 11시간 만에 성공적으로 설치를 ...

    한국경제 | 2020.09.21 10:37 | 김진수

  • thumbnail
    대림산업, 사우디 암모니아 공장에 CO₂제거 설비 설치

    ... 이산화탄소 제거 설비는 암모니아 생산 공장에서 핵심적인 역할을 담당한다. 이산화탄소는 원료인 천연가스를 분해하는 과정에서 발생하며 암모니아 합성을 방해한다. 대림 현장에 설치된 설비는 제작 기간만 1년 2개월이 걸렸다. 2개의 대형 탱크형 구조물로 강철과 부식에 강한 스테인리스 스틸로 제작됐다. 높이는 약 50m로 무게는 각각 490톤(t)과 584톤이다. 국내에서 제작해 배로 사우디까지 운송했다. 대림은 1250톤급 대형 크레인을 동원해 약 11시간 만에 성공적으로 설치를 ...

    한국경제 | 2020.09.21 10:12 | 김하나

  • thumbnail
    철도연, 철도안전연구센터 신설…"4차 산업혁명 기술 선도"

    한국철도기술연구원은 국가 철도안전 싱크탱크의 역할 강화를 위해 전담 연구조직인 '철도안전연구센터'를 신설했다고 21일 밝혔다. 철도안전연구센터는 철도안전혁신연구팀, 중대사고대응기술연구팀, 안전표준연구팀 등 총 3개 팀으로 구성되며, 정부의 철도안전정책 기획 및 시행 지원, 중대 사고 방지를 위한 연구 등을 수행한다. 특히 국토교통부가 추진하는 '제3차 철도안전종합계획 수정계획'의 이행을 위해 각종 정책 및 제도 개선을 지원하고, 빅데이터·인공지능 ...

    한국경제 | 2020.09.21 09:53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2중대' 논란까지…정의당 당권 화두 된 이재명

    ... 김종민 후보는 20일 연합뉴스에 "정의당이 선명하게 색깔 있는 정책을 내놓지 못하는 사이에 이 지사가 언급되고 있다"며 "정의당이 이 지사를 넘어 다시 정책으로 주목받으려면 당을 '진보 싱크탱크'로 완전히 전환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종철 후보는 "더 과감하지 않으면 도태된다는 생각이 민주당에는 없지만, 이 지사는 있는 것 같다"며 "결과적으로 이 지사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진보 ...

    한국경제 | 2020.09.20 17:36 | YONHAP

  • thumbnail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70% 방출기준 넘는 방사성 물질 함유"

    ... 후쿠시마 제1원전 1~4호기에서는 2011년 동일본대지진 당시 폭발사고를 일으킨 원자로 내의 용융된 핵연료를 식히는 순환냉각수에 빗물과 지하수가 유입돼 섞이면서 오염수가 계속 발생하고 있다. 8월 20일 기준으로는 1천41개의 탱크에 122만t으로 불어나 있다. 원전 운영사인 도쿄전력은 ALPS를 이용해 하루 160~170t씩 생기는 이 오염수에서 물 분자와 일체화한 구조여서 기술적으로 제거하기 어려운 트리튬을 제외한 나머지 방사성 물질(62종)의 대부분을 흡착 ...

    한국경제 | 2020.09.20 14:42 | YONHAP

  • thumbnail
    정부, 화관법 단속 3개월 미뤘지만…中企 "1년이상 유예해야"

    ...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단조업체의 경우 전체의 50%, 염료안료업체의 경우 30%가 1억원 이상이 소요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취급시설 정기검사 기준 중 가장 지키기 어려운 부분으로 △제조시설 건축물의 내진설계(18.0%) △벽과 저장탱크, 저장탱크 간 0.5m 유지(14.0%), △배관 재료와 두께 준수(9.4%) △급기구의 설치(7.0%) 등으로 조사됐다. 중소기업의 원활한 화관법 이행을 위해 가장 필요한 정부 대책으로는 ‘기준완화 등 현장에 맞는 ...

    한국경제 | 2020.09.20 11:59 | 안대규

  • 현대차 수소전기트럭, 중국서 기술혁신상…완성차 모델로 유일

    ... 기술, 중국제일기차·둥펑기차 등이 상용차용 연료전지 기술 상용화로 각각 1등상을 받았다.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190kW 출력의 연료전지 스택을 통해 최대 350kW(476hp) 동력성능을 내는 전기모터를 구동한다. 수소저장 탱크 7개를 장착해 수소 저장용량이 약 32㎏에 달하고 8∼20분(온도에 따라 다름)의 충전으로 400㎞ 주행이 가능하다. 현대차는 작년 11월 프랑스에서 열린 국제 상용차 박람회 '솔루트랜스'에서도 '2020 올해의 트럭' 혁신상을 수상했다. ...

    오토타임즈 | 2020.09.20 10: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