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121,7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통신 3사, 태풍 피해 포항주민에 무선데이터 이용 쿠폰 제공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가 태풍 피해로 통신 장애를 겪는 포항 주민을 위해 인터넷 통신 복구 때까지 무선 데이터를 이용할 수 있는 쿠폰을 제공한다. 20일 포항시에 따르면 데이터 쿠폰 제공 대상은 남구 오천읍 우방신세계2차, 서희 스타힐스 아파트 단지와 제철동 우방신세계1차, 인덕빌라, 소망아파트 등 5개 아파트 단지에 사는 이동통신 3사 가입자다. 통신사는 해당 입주민 확인을 거쳐 문자메시지 등을 통해 쿠폰을 제공한...

    한국경제 | 2022.09.20 16:54

  • thumbnail
    "제2의 '우영우' 찾아야"…신규 먹거리에 울고 웃는 통신주

    비통신사업 성공여부에 따라 통신주들의 실적 및 전망이 엇갈리고 있다. 향후 통신주들의 주가 흐름 역시 미디어·플랫폼 사업 등 통신 이외 사업의 성공여부에 달렸다는 분석이 나온다. 현재까진 KT와 SK텔레콤이 '새로운 먹거리 찾기'에 소기의 성과를 거둔 반면, LG유플러스는 상대적으로 더딘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평가다. 20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통신 3사중 KT와 SK텔레콤의 경우 올해 3분기 영업이익이 ...

    한국경제 | 2022.09.20 16:38 | 성상훈

  • thumbnail
    이지효 파두 대표 "글로벌 선두 팹리스 도약할 것…내년 IPO 목표"

    ... “최고 수준의 엔지니어에 더해 훌륭한 경영진까지 갖추고 있다”고 이 대표는 강조했다. 파두는 2015년 6월 서울대 공대 ‘메모리 및 스토리지 구조연구실’ 출신 연구원들이 설립했다. SK텔레콤 연구원 출신 남이현 대표(최대주주)와 베인&컴퍼니 출신 이 대표가 공동으로 회사를 이끌고 있다. 이 대표는 “창업 멤버 30명 중 이탈자가 한 명도 없다”며 “스타트업계에선 매우 이례적인...

    한국경제 | 2022.09.20 13:54 | 서형교

  • thumbnail
    SKT, 보이는 인공지능 스피커 누구 네모 Ⅱ 출시

    SK텔레콤은 디스플레이 탑재형 인공지능(AI) 스피커 '누구 네모 Ⅱ'를 선보인다고 20일 밝혔다. 이 스피커는 2019년 출시된 '누구 네모'의 후속 모델이다. 전작보다 커진 10인치 화면을 장착했고, 화면 자동 전환 기능을 갖췄다. 자체 개발한 음성인식전처리·통화전처리기술로 기기 성능도 높였다. SKT는 누구 네모 Ⅱ를 보건복지부가 주관하는 인공지능·사물인터넷(IoT) 기반 어르신 건강관리 시범사업에 먼저 도입할 예정이다. 오픈마켓 11번가에서도 ...

    한국경제 | 2022.09.20 11:58 | YONHAP

  • thumbnail
    SKT, 보령 LNG저장탱크에 '양자가스센싱' 시스템 내년 설치

    "국내 최초 실증"…보령LNG터미널·퀀텀센싱과 업무협약 체결 SK텔레콤은 대형 가스 시설물에서 유출 사고를 실시간으로 파악할 수 있는 양자(퀀텀) 기반의 가스센싱 시스템을 충남 보령 LNG(액화천연가스) 터미널에서 현장 실증한다고 20일 밝혔다. SKT와 보령 LNG 터미널, 퀀텀센싱 등 3사는 보령의 LNG 저장탱크에 양자가스센싱 시스템을 설치·적용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KT는 올해 4분기 중 현장 환경 실사를 통해 양자가스센싱 ...

    한국경제 | 2022.09.20 11:13 | YONHAP

  • thumbnail
    SKT "2050년까지 이상기후 증가…통신장비 피해도 커져"

    ... 위험평가 결과 발표…이상 기후 예측해 통신 인프라 피해 선제 대응 최근 대형 태풍 '힌남노'를 비롯한 태풍과 폭우 등으로 큰 피해를 본 가운데 적어도 2050년까지는 이런 이상 기후 현상이 심해질 것이라는 예측이 나왔다. SK텔레콤이 고려대 오정리질리언스 연구원과 함께 20일 발표한 미래 기후 변화 위험 평가 자료에서다. 전국 모든 통신 장비를 대상으로 산불, 산사태, 폭염, 폭설, 폭우 다섯 가지 이상 기후로 인한 물리적 피해를 2021년부터 2050년까지 ...

    한국경제 | 2022.09.20 09:29 | YONHAP

  • thumbnail
    SKT-보령LNG터미널-퀀텀센싱, ‘양자가스센싱 실증’ MoU SKT, ‘양자암호통신-양자센싱’ 두 날개 단다

    SK텔레콤이 대형 가스 시설물의 가스 유출을 실시간 파악할 수 있는 ‘양자(퀀텀∙Quantum)’기반의 가스센싱 시스템을 국내 처음으로 보령 LNG 터미널에서 현장 실증한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과 보령 LNG 터미널(대표 김봉진) 및 퀀텀센싱(대표 김동만) 3사는 충청남도 보령에 위치한 LNG 저장탱크에 양자가스센싱 시스템을 설치·적용하기로 하는 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

    한국경제 | 2022.09.20 08:53 | WISEPRESS

  • thumbnail
    통신 장비 위협하는 기후재난에 체계적 대응 나선다 SKT, 기후변화로 인한 통신 인프라 피해 위험 미리 막는다

    SK텔레콤이 기후 변화로 인해 통신 장비가 손실될 위험을 사전에 예측하고 이에 대한 대응 체계 마련에 나섰다.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은 고려대학교 오정리질리언스 연구원(이우균 연구원장, www.ojeri.korea.ac.kr)과 함께 미래의 기후변화가 통신 인프라에 끼칠 영향을 종합적으로 분석하고, 이에 대한 대응전략을 수립했다고 20일 밝혔다. SKT는 이번 리스크 평가가 통상적인 자연재해의 수준을 ...

    한국경제 | 2022.09.20 08:42 | WISEPRESS

  • thumbnail
    SKT, 보이는 AI스피커 ‘누구 네모 Ⅱ’ 출시

    사진보도자료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 www.sktelecom.com)이 디스플레이 탑재형 AI 스피커 ‘누구 네모 Ⅱ(NUGU nemo Ⅱ)’를 출시한다. ‘누구 네모 Ⅱ’는 ‘19년에 출시되었던 ‘누구 네모’의 후속 모델로 다양한 연령대의 고객들이 다양한 상황에서 손쉽게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기능들을 제공한다. 전작의 경험을 통해 디스플레이형 스피커의 화면 ...

    한국경제 | 2022.09.20 08:03 | WISEPRESS

  • SK브로드밴드 '탄소 감축' 광통신 기술 개발

    ... 발열이 줄고 소비 전력도 28% 절감할 수 있다”며 “탄소 배출을 감축해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에도 기여한다”고 덧붙였다. SK브로드밴드는 올해 6월 SK텔레콤, 에치에프알, 디오넷, 옵티코아 등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이 주관하는 ‘지능정보 네트워크용 광통신 부품 실증 지원 사업’에 참여해 관련 기술을 개발해 왔다. 이 사업은 광통신 관련 신기술 ...

    한국경제 | 2022.09.19 17:32 | 이승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