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1-150 / 121,7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재경쟁력이 기업과 국가 경쟁력"…성과급 올리고 실무인재 채용 확대

    ... 사외이사 특강 등도 제작했다. 스토리텔링의 가이드북으로 불리는 《내러티브 앤 넘버스》 저자 애스워드 다모다란 뉴욕대 교수가 SK 구성원을 위해 강연한 강의가 수강생으로부터 높은 평점을 받았다. 채용 방식에도 변화를 주고 있다. SK텔레콤은 입사 지원자의 전문 역량을 세밀하게 평가하고 지원 시기도 다양화하는 등 실무형 인재 채용을 강화했다. 신입 채용 프로세스를 자사 직무별 특성에 맞춰 세분화하고, 대졸 신입 모집 시점은 상·하반기 1회에서 연 3회 이상으로 ...

    한국경제 | 2021.10.11 16:24 | 강경민

  • thumbnail
    '새로운 롯데' 출사표…新슬로건에 신사업 전담 팀까지

    ... 파트너사, 스타트업과 협업을 이어가며 투자 기회도 지속적으로 타진할 방침이다. 헬스케어팀을 이끄는 우웅조 상무는 2014년 11월부터 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헬스서비스·플랫폼 업무를 수행한 바 있다. 이전에는 LG전자, SK텔레콤 등에서 웨어러블 기기 제작과 마케팅 업무를 담당했다. 롯데는 바이오팀을 통해 바이오산업에서의 사업 기회도 모색한다. 기존 바이오 업체 인수, 제약사와의 조인트벤처 설립 등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바이오팀장인 이원직 상무는 2010년 ...

    한국경제 | 2021.10.11 16:20 | 박한신

  • thumbnail
    SKT "투자 전문 신설기업 가치 75조로 키운다"

    SK텔레콤은 올 들어 대대적인 ‘새판 짜기’에 나섰다. 회사를 통신, 인공지능(AI) 서비스에 집중하는 존속기업과 반도체, 커머스, 모빌리티 등 비통신 유망 사업에 투자하는 신설기업으로 나눌 방침이다. 사업별 집중력을 높여 기업가치를 획기적으로 늘릴 계획이다. SK텔레콤은 지난 4월 기업 인적분할에 착수했다. 기존 기업을 이동통신사업(MNO)에 집중하는 존속기업과 투자전문 신설기업으로 나눈다. 존속회사는 SK텔레콤 사명을 유지하고 ...

    한국경제 | 2021.10.11 15:43 | 선한결

  • thumbnail
    SKT, 대리점 영수증 모바일로 발급…"연간 50t 탄소 감축"

    SK텔레콤은 대리점과 지점에서 직접 요금을 납부하는 고객에게 종이로 발급하던 영수증을 10월부터 모바일로 대체한다고 11일 밝혔다. 모바일 영수증은 별도 신청 없이 MMS(멀티미디어 메시징 서비스)로 발행된다. 고객이 종이 영수증 발행을 원하면 발급받을 수도 있다. SKT는 종이 영수증을 모바일 영수증으로 대체하면 연간 30년산 나무 1천300여 그루를 보호하고, 50여t 규모의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효과가 있다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2007년 ...

    한국경제 | 2021.10.11 09:52 | YONHAP

  • thumbnail
    SKT, ‘모바일 영수증’ 발행으로 ESG 경영 실천 나선다

    SK텔레콤(대표이사 박정호, www.sktelecom.com)은 10월부터 대리점과 지점에서 고객이 직접 요금을 납부하면 종이로 발행하던 영수증을 모바일 영수증으로 바꿔 발급한다고 11일 밝혔다. SKT는 종이 영수증을 모바일 영수증으로 대체함으로써, 자원을 절약하고 환경을 보호하는 ESG 경영을 실천한다는 방침이다. 모바일 영수증으로 전환해 종이를 덜 사용하고, 우편물을 줄이면 연간 50여 톤 규모의 온실가스 감축과 30년산 나무 1,300 여 ...

    한국경제 | 2021.10.11 09:19 | WISEPRESS

  • thumbnail
    [커버스토리] 넷플릭스의 남다른 '선구안'…K드라마 투자 대박

    ... 것이죠. 수확체감의 법칙이 아니라 수확체증의 법칙이 성립하는 대목입니다. 한마디로 넷플릭스의 힘은 P+C+N+GM입니다. 그런데 말이죠. 우리나라에서 넷플릭스의 사업모델을 먼저 실행했던 기업이 있다는 것, 아세요? 바로 하나로텔레콤의 하나TV입니다. 지금 SK브로드밴드로 바뀐 하나TV는 2006년 세계 처음으로 동영상 콘텐츠를 인터넷망을 통해 서비스하는 사업을 선보였습니다. 영화 등을 소비자가 신청하면 가정의 TV로 뿌려 줬지요.이것을 ‘주문...

    한국경제 | 2021.10.11 09:00 | 고기완

  • thumbnail
    기업분할 막바지 작업 앞둔 SKT…"신설기업 75조 규모로 키운다"

    ‘새판 짜기’ 작업 중인 SK텔레콤이 인적분할 막바지 작업에 나선다. SK텔레콤은 통신·구독서비스에 주력하는 기존 기업과 반도체·커머스·모빌리티 등 비통신 신사업 투자를 담당하는 신설기업 등 둘로 나눠진다. SK텔레콤, 12일 임시주총 SK텔레콤은 오는 12일 서울 을지로 SKT타워에서 임시 주주총회를 열고 존속기업 'SK텔레콤 주식회사'와 분할 신설기업 'SK스퀘어'로의 ...

    한국경제 | 2021.10.11 07:08 | 선한결

  • thumbnail
    AI가 '되살려낸(?)' 베토벤 교향곡 10번, 첫선을 보이다 [김동욱의 하이컬처]

    ... 지휘자 더크 카프탄의 지휘 아래 '오케스트라 본'의 연주로 선보였습니다. 애초 이 공연은 베토벤 탄생 250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지난해 선보일 예정이었지만 코로나 19 확산으로 1년 연기돼 올해 프로젝트를 후원했던 도이체텔레콤의 '텔레콤 포럼'에서 소개됐습니다. 베토벤은 교향곡 10번에 대해 일부 스케치와 메모만 남겨놨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1980년대 말 음악학자 배리 쿠퍼가 1악장을 '복원(?)'해 1988년 연주한 바 있습니다. ...

    한국경제 | 2021.10.11 06:09 | 김동욱

  • '클라우드 관리' 베스핀글로벌, 2000억 유치 추진

    ... 있다. 뉴베리글로벌은 2015년 베스핀글로벌과 동시에 설립된 지주사로 베스핀글로벌 지분 99.95%를 보유하고 있으며 기업가치는 1조원 상당으로 알려졌다. 홍콩에 있는 뉴베리글로벌은 베스핀글로벌 투자금 유치의 중심에 서왔다. 지난해 SK텔레콤이 투자한 3000만달러(약 360억원)를 포함해 7500만달러(약 900억원) 규모의 투자를 받았다. 스틱인베스트먼트가 1500만달러(약 180억원) 상당을 투자했고, 싱가포르 국영 투자사인 테마섹홀딩스와 효성ITX 등도 자금을 투입했다. ...

    한국경제 | 2021.10.10 17:18 | 이시은/차준호

  • thumbnail
    서울시, AI로 자가격리자 관리 '누구콜' 1년 연장

    서울시는 인공지능(AI) 전화로 자가격리자를 관리하는 '누구 케어콜'(NUGU carecall) 서비스를 내년 9월까지 연장했다고 10일 밝혔다. 서울시는 작년 9월 SK텔레콤과 업무협약을 맺고 '누구 케어콜'을 자가격리자 관리에 적용했다. 애초 서비스 기간은 지난달까지였으나 이번에 1년 더 연장했다. 누구 케어콜은 SK텔레콤의 인공지능 '누구'가 자가격리자에게 매일 전화를 걸어 건강 상태를 확인하는 방식이다. 통화 내용은 각 자치구 담당자에게 ...

    한국경제 | 2021.10.10 11: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