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51-360 / 122,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자율주행 도로 인프라 발주…SI 中企 '10년 먹거리' 수주전

    ... 중심으로 기술력 있는 기업 간 컨소시엄 구성을 위한 물밑 움직임이 달아오르고 있다. 대보정보통신, 현대오토에버, 롯데정보통신 등이 유력한 SI 업체 물망에 오르고 있다는 평가다. 통신기술 업체 중에선 켐트로닉스와 이씨스, 아이티텔레콤 등이 핵심 기술을 보유한 주요 기업으로 손꼽힌다. 코스닥시장 상장사 켐트로닉스는 판교제로시티, 세종시 자율주행차 인프라 구축 사업, 제주 버스정보시스템, 대구 수성 알파지구 등 다양한 시범사업을 수행한 것이 강점이다. OBU와 ...

    한국경제 | 2021.10.31 18:00 | 김병근

  • thumbnail
    KLPGA 투어 상금 역사 새로 쓰는 박민지, 15억원 최초 돌파

    ... 657점으로 1위에 올랐고, 임희정(21)이 589점으로 2위에 자리했다. 이번 시즌 KLPGA 투어는 11월 5∼7일 엘리시안 제주에서 열리는 S-OIL 챔피언십과 12∼14일 춘천 라비에벨 컨트리클럽에서 예정된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 등 2개 대회를 남기고 있다. 대상 포인트는 한 대회에서 10위 내에 진입해야 받을 수 있는데, S-OIL 챔피언십에선 우승자에게 50점, SK쉴더스·SK텔레콤 챔피언십에선 70점을 줘 임희정이 역전할 가능성이 남아 있다. ...

    한국경제 | 2021.10.31 17:35 | YONHAP

  • thumbnail
    장애사고 계기로 KT 인사 앞당기나…조기 조직쇄신 필요성 거론

    ... 이번에 KT가 대규모 조직개편을 한다면 약 3년만이 된다. 2018년 11월 아현국사 화재 발생 1주일 전에 5G 상용화 추진을 위해 대대적 조직개편을 단행한 후로 처음인 셈이다. KT와 직접 관계는 없지만, 통신업계 라이벌 SK텔레콤 역시 올해는 11월에 조직정비와 인사를 할 예정이다. 이는 11월 1일 SK텔레콤이 존속회사인 SK텔레콤과 신설회사인 SK스퀘어로 분사되는 데 따른 것이다. 연말에 그룹 차원에서 한꺼번에 인사가 이뤄지던 예년의 전례에서는 벗어났다. ...

    한국경제 | 2021.10.31 09:30 | YONHAP

  • thumbnail
    SK텔레콤-SK스퀘어 '양 날개'…37년 만에 새 기업구조

    각각 통신-반도체 중심 재편…"SKT 2.0시대, 주주가치 극대화" SK스퀘어, 국내외 반도체 공격적 투자 예고 SK텔레콤이 11월 1일 통신 주력의 SK텔레콤과 반도체 주력의 SK스퀘어 등 2개 회사 체제로 재출범한다. 31일 SK텔레콤에 따르면 12일 열린 임시주주총회 의결에 따라 이 회사는 11월 1일자로 통신 분야를 맡는 존속법인 SK텔레콤과 반도체·정보통신기술(ICT) 투자를 맡는 신설법인 SK스퀘어로 인적 분할된다. 1984년...

    한국경제 | 2021.10.31 06:15 | YONHAP

  • thumbnail
    총수는 해외로 직원은 회사로...빨라진 경영 시계

    ... 외부인 미팅과 대면 회의를 허용했습니다. 다만 코로나 팬데믹 이전으로 완전히 돌아가는 건 아닙니다. 재택근무 기간 중 활용한 비대면 업무시스템을 고도로 발전시켜 업무 혁신을 꾀하려는 움직임도 있습니다. [ 허재영 / SK텔레콤 전략PR팀 부장 : ‘워크 프롬 애니웨어(Work from anywhere)’라는 방침에 따라서 어디서 근무를 하든 가장 중요한 것은 업무의 성과이기 때문에 업무의 성과를 낼 수 있는 최적의 시스템을 갖춘 오피스를 ...

    한국경제TV | 2021.10.29 17:21

  • thumbnail
    나스닥 상장사 나녹스(NNOX), 무엇이든 물어봤습니다 [허란의 경제한끼]

    ... 만나서 정말 반갑네요. 정확히 1년 전에 만났죠. 코로나 신종바이러스(Covid 19)가 완전히 사라지진 않았지만 이번에 한국에 돌아와서 파트너와 협력사들이 우리의 생산 인프라 관련 성과를 눈으로 보고, 우리 팀들이 투자자인 SK텔레콤을 만나는 기회를 가졌습니다. ▷ 지난해 8월 나스닥 상장 이후 나녹스는 어떤 성과가 이뤘나요? ▷ 란 회장 : IPO 이후로 우리는 세 가지 측면에서 많은 성과를 만들었습니다. 첫 번째는 기술검증입니다. 지난해 9월 인터뷰를 ...

    한국경제 | 2021.10.29 15:44 | 허란

  • thumbnail
    '탈통신 선언' KT, 본업인 통신에서 계속 사고 내며 스스로 발목

    ... 줄어들었다. 2012년은 LTE 상용화 이듬해였고 2019년은 5G 상용화 시기였다. 즉 LTE 시대부터는 차세대 이동통신 상용화 시기만 빼면 매년 투자액을 줄인 것이다. 투자은행업계가 추산한 지난해 설비투자액이 SK텔레콤 3조236억원, LG유플러스 2조3천800억원으로, 사별 매출액이나 시장점유율을 고려하면 KT가 투자에 가장 소홀했다는 평가도 나온다. KT새노조는 성명을 내고 "통신사업자로서 기본에 충실하기 보다는 단기 수익 위주의 사업과 ...

    한국경제 | 2021.10.29 15:13 | YONHAP

  • thumbnail
    '구글과 LG가 관리하는 블록체인' 헤데라 "NFT·디파이 주력할 것"

    ... 기업이라는 점에서 이미 확인할 수 있는 부분이다. 헤데라 운영위원회는 헤데라 네트워크의 탈중앙화 관리를 총괄하는 곳으로 글로벌 기업과 기관, 비영리 단체, 대학교 등으로 구성돼 있다. 대표적으로는 구글과 IBM, 보잉, 노무라, 도이치텔레콤 등 글로벌 기업이 참여하고 있으며, 국내 기업으로는 LG전자와 신한은행 등이 활동 중이다. 베어드 공동창업자는 "국내 기업 2곳이 운영위원회에 포함돼있는 것은 한국 시장에 대한 헤데라의 의지를 보여준다"며...

    한국경제 | 2021.10.29 13:44 | 이지영,강민승

  • thumbnail
    쓱닷컴 이어 컬리도 주관사 선정…NH證·한투證·JP모간

    ... 상장을 위한 행보에 올랐다. SSG닷컴은 앞서 지난 27일 미래에셋증권과 씨티그룹글로벌마켓증권을 대표 주관사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모건스탠리와 JP모간이 공동 주관사로 참여한다. 오아시스마켓의 경우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이 대표 주관사를 맡았다. SK텔레콤의 커머스 자회사 11번가도 세계 최대 이커머스 기업 아마존과의 협력을 바탕으로 내년께 IPO를 추진한다는 계획을 내놓은 상태다. 오정민 한경닷컴 기자 bloomi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10.29 12:10 | 오정민

  • thumbnail
    사모펀드 칼라일 단독대표 맡은 한국계 이규성, 3분기 역대최고 실적

    ... 있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칼라일은 3분기의 220억 달러를 포함해 올해까지 400억 달러를 모금했다. 이 중 36억 달러를 3분기에 투자했다. 칼라일의 운용자산은 현재 2930억 달러로 전분기보다 6%, 전년 같은기간 대비 27% 증가했다. 힌편 칼라일은 ADT캡스를 2018년 SK텔레콤에 성공적으로 매각한 후 국내를 떠났다 투썸 투자를 통해 재입성할 전망이라고 전해졌다. (사진=WSJ) 이연정기자 rajjy550@wowtv.co.kr

    한국경제TV | 2021.10.29 1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