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손흥민-케인, EPL 최다 24골 합작 '최고의 듀오'

    ‘포트트릭의 사나이’ 손흥민(28·토트넘)과 그의 모든 골을 도운 해리 케인(27)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최근 5년간 가장 많은 골을 합작한 ‘듀오’로 ... 커플은 없다. 맨체스터시티 세르히오 아게로와 케빈 데 브라위너가 합작한 20골이 이 기간 2위 기록이다. 케인은 인터밀란(이탈리아)으로 이적한 크리스티안 에릭센(28)과도 이 기간 19골을, 델레 알리(24·토트넘)와도 18골을 ...

    한국경제 | 2020.09.21 12:56 | 조희찬

  • thumbnail
    모리뉴 토트넘 감독의 살생부…'은돔벨레·오리에·포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조제 모리뉴 감독이 새 시즌 개막을 앞두고 팀 개편을 위한 '살생부'를 작성했다는 영국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지난해 7월 6천500만 파운드(약 1천36억원)의 몸값으로 토트넘 유니폼을 ... 자신의 전술에 맞는 선수로 바꾸려고 노력했지만 은돔벨레는 사령탑의 관심과 특별한 지도에 부응하지 못했다"라며 "인터밀란(이탈리아)이 은돔벨레를 영입하려고 한다. 토트넘은 적어도 1천만 파운드(약 160억원)의 이득을 볼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0.09.02 08:21 | YONHAP

  • thumbnail
    바르사 '리스본 굴욕' 후폭풍…"세티엔 경질·후임 1순위 쿠만"

    ... 감독의 부임 가능성을 높게 점쳤다. 이들 매체는 전부터 유력 후보로 거론돼 온 마우리시오 포체티노(아르헨티나) 전 토트넘 감독이 구단 수뇌부와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나 안팎의 반대 목소리가 존재하는 반면 쿠만에 대해선 공감대가 형성돼있다고 ... 앞두고 메시의 이적설은 여기저기서 흘러 나왔으나 행선지에 대한 의견은 분분했다.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 인터밀란(이탈리아)에 데이비드 베컴(잉글랜드)이 구단주로 있는 미국 인터 마이애미까지 언급된 바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8.17 09:32 | YONHAP

  • thumbnail
    성적은 6위, 선수단 연봉은 1위…맨시티보다 마음 좋은 맨유?

    ... 이상을 챙겼고, 이 중 4명은 주급이 20만파운드(약 3억원)를 넘었다. '먹튀' 논란 끝에 올 시즌을 앞두고 인터밀란(이탈리아)으로 이적한 알렉시스 산체스는 무려 50만5천파운드(약 7억6천만원)를 매주 쓸어 담은 것으로 나타났다. ... 4천500억원)로 4위, 아스널이 2억3천500만파운드(약 3천500억원)로 5위에 자리했다. 손흥민이 소속된 토트넘은 6위였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정규리그 4위에 올랐고 UEFA 챔피언스리그에서는 준우승을 거뒀다. 토트넘은 ...

    한국경제 | 2020.06.13 09:49 | YONHAP

  • thumbnail
    '28세' 손흥민 예상 이적료 851억…'35세' 호날두 몸값 넘었다

    손흥민(28·토트넘 홋스퍼)의 몸값이 '슈퍼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5·유벤투스)를 넘어섰다는 평가가 나왔다. 유럽 축구 이적시장 전문 매체인 트랜스퍼마르크트는 4월 전 세계 선수 시장가치를 ... 하락했지만, 여전히 높은 수준을 유지했다. 아시아 선수 중에서는 단연 1위였고, 전 세계 공격수 중에서는 로멜루 루카쿠(인터밀란)에 이어 19위에 자리했다. 분데스리가 득점 2위를 달리는 티모 베르너(라이프치히)가 손흥민 바로 뒤인 20위였다. ...

    한국경제 | 2020.04.26 11:05 | YONHAP

  • 코로나19에 축구산업 흔들린다…CIES "상반기에만 5대 리그 몸값 13조 증발할 것"

    ... 유로(약 881억원)에서 3500만 유로(약 475억원)로 반 토막 났다. 구단 별로는 마르세유(프랑스)의 하락 폭이 37.9%로 가장 컸고, 인터밀란(35.7%), 베로나(34.3%), 스팔(34.2%·이상 이탈리아), 셰필드 유나이티드(33.2%·잉글랜드) 등이 뒤를 이었다.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는 28.8%의 선수 가치 하락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김순신 기자 soonsin@@hankyung.co

    한국경제 | 2020.03.31 10:33 | 김순신

  • thumbnail
    코로나에 축구산업 흔들린다…CIES "5대 리그 몸값 13조 증발"

    "선수 가치 총액의 28% 하락할 것…토트넘, 3천억원 손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탓에 '올스톱'된 유럽 프로축구 5대 리그 선수들의 몸값이 상반기에만 3분의 1 토막 날 것이라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 3천500만 유로(약 475억원)로 반 토막 났다. 구단 별로는 마르세유(프랑스)의 하락 폭이 37.9%로 가장 컸고, 인터밀란(35.7%), 베로나(34.3%), 스팔(34.2%·이상 이탈리아), 셰필드 유나이티드(33.2%·잉글랜드) 등이 ...

    한국경제 | 2020.03.31 08:21 | YONHAP

  • thumbnail
    인스타그램 '최애 축구장' 사진은 바르셀로나의 '캄노우'

    ... 181만2천226회나 게시됐다. 캄노우는 유럽에서 가장 큰 경기장으로 9만9천354명을 수용한다. 캄노우에 이어 인터밀란과 AC밀란이 함께 홈구장으로 쓰는 산시로의 사진이 109만4천88회 공유된 가운데 리버풀의 홈구장인 안필드 사진이 ... 베르나베우(90만9천45회), 맨유의 홈구장인 올드 트래퍼드(90만191회) 등이 뒤를 이었다. 손흥민이 활약하는 토트넘의 홈구장인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은 11만8천회에 그쳐 15개 경기장 가운데 14위에 랭크됐고, 웨스트햄의 홈구장인 ...

    한국경제 | 2020.02.12 08:36 | YONHAP

  • thumbnail
    손흥민, 열흘 만에 반전의 3경기 연속골…다시 '손세이셔널'

    주춤했던 손흥민(28·토트넘)의 득점포가 다시 불을 뿜으면서 '손세이셔널' 명성을 되살리고 있다. 손흥민은 3일(한국시간) 맨체스터시티와의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2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26분 쐐기골을 ... 가운데 '새 얼굴'들이 팀에 안착하며 올 시즌보다 안정적으로 순위 경쟁을 벌일 발판을 마련했다. 크리스티안 에릭센(인터밀란 이적) 대신 공격을 '설계'할 지오바니 로셀소가 팀에 빠른 속도로 녹아들고 있고, 케인의 빈 자리를 메우기 위해 ...

    한국경제 | 2020.02.03 08:18 | YONHAP

  • thumbnail
    "EPL 1월 이적시장서 3천647억원 지출…1천60억원 맨유 1위"

    ... 옵션을 포함해 총 6천770만 파운드를 투자하기로 했다. 2위는 모처럼 지갑을 열어 5천400만파운드나 지출한 토트넘 홋스퍼다.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레알 베티스(스페인)에서 임대했던 미드필더 지오바니 로 셀소와 완전 이적 계약을 ...만파운드) 순으로 3∼5위에 자리했다. 이번 겨울 이적시장에서 선수를 팔아 가장 큰돈을 쥔 프리미어리그 팀은 토트넘이다. 토트넘은 올여름 계약이 끝나는 크리스티안 에릭센을 인터 밀란(이탈리아)으로 보내면서 1천690만파운드를 받았다. ...

    한국경제 | 2020.02.01 11: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