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1-140 / 15,4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악 고용 성적표 받은 날 '소주성 확대' 외친 홍장표

    ... 거리가 멀다는 게 전문가들의 지적이다. 소주성이 오히려 고용 악화를 불러왔다는 분석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마저도 "고용시장의 어두운 터널이 언제까지 이어질지 예측하기 어렵다"고 할 정도다. 이날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전년 동월 47만6000명 줄었다. 약 21년 만에 가장 큰 취업자 감소폭을 기록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83만1000명 급증했다. 통계가 집계된 2000년 6월 ...

    한국경제 | 2020.05.13 21:57

  • [사설] 믿지 못할 고용통계로는 일자리 대책 '백약이 무효'다

    ‘코로나 사태’ 여파로 지난 4월 취업자 수가 전월 대비 47만6000명 줄어 외환위기 이후 21년 만에 가장 큰 폭으로 감소했다는 통계청의 ‘4월 고용동향’이 어제 발표됐다. 임시·일용직 근로자 감소폭(78만2000명)은 관련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1982년 이후 최대였다. 그런데 4월 실업률은 4.2%로 전년 동월보다 오히려 0.2%포인트 하락해 고개를 갸우뚱하게 한다. 고용통계에선 구직 ...

    한국경제 | 2020.05.13 18:02

  • 4월 취업자 48만명 감소…21년 만에 '최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지난달 취업자가 외환위기 이후 최대폭 감소했다. 구직단념자 등 비경제활동인구는 83만 명 늘었다. 통계청이 13일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는 2656만2000명으로 전년 동월보다 47만6000명 줄었다. 지난 2월 49만2000명 늘었던 취업자는 3월 19만5000명 감소로 돌아섰고, 4월엔 감소폭이 더 커졌다. 지난달 취업자 감소폭은 1999년 2월(65만8000명) ...

    한국경제 | 2020.05.13 17:48 | 서민준

  • thumbnail
    '사상 최악' 고용 참사…출구 안 보인다

    “코로나발(發) 고용난은 예상됐지만 그 속도가 너무 빠르다.” 13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을 본 경제전문가들의 평가다. 지난 3월 고용 부진은 글로벌 금융위기 수준이었다. 취업자가 전년 동월보다 19만5000명 줄어 2009년 5월 이후 최대폭 감소했다. 지난달 고용 통계는 10년을 더 거슬러 올라가 외환위기에 닿았다. 1999년 2월 이후 약 21년 만에 가장 큰 취업자 감소폭(47만6000명)을 ...

    한국경제 | 2020.05.13 17:27 | 서민준

  • 정부, 일자리 55만개 신속 공급한다지만…

    ... “우리 고용시장에도 코로나19 충격이 본격화되고 있다”며 “이번주부터 2주간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경제 중대본) 회의에서 일자리 신속 공급 방안을 집중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전년 동월 대비 47만6000명 줄었다. 전달 19만5000명 감소에 이어 감소폭이 확대됐다. 홍 부총리는 “3월에 이어 취업자가 두 달 연속 ...

    한국경제 | 2020.05.13 17:25 | 강진규

  • thumbnail
    영국 1분기 GDP 2% 감소…금융위기 이후 최악

    봉쇄조치 도입된 3월 GDP는 5.8% 줄어…2분기 더 악화될 듯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이 반영되면서 영국의 1분기 성장률이 금융위기 이후 최악을 나타냈다. 영국 통계청(ONS)은 13일(현지시간) 1분기 국내총생산(GDP)이 전분기 대비 2% 줄었다고 발표했다. 전년 동기에 비해서는 1.6% 감소했다. 전분기 대비로는 2008년 4분기, 전년 동기 대비로는 2009년 4분기 이후 가장 큰 폭의 마이너스 성장이다. 1분기 ...

    한국경제 | 2020.05.13 17:16 | YONHAP

  • thumbnail
    원구성 협상에 3차추경 변수로…여야 '동상이몽'

    ... 추경안 처리가 지연될 경우 국민적 비판에 직면할 수 있다는 점을 거론하며 추경안이 평균 40여일 걸리는 원 구성을 단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민주당은 13일 지난달 취업자 수가 21년 2개월 만에 가장 큰 폭으로 감소했다는 통계청의 발표를 근거로 3차 추경의 시급성을 부각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최고위원회의에서 "경기 침체의 악순환을 끊고 일자리를 지키기 위해서는 3차 추경이 대단히 시급하다"면서 "민주당과 정부는 3차 추경 편성에 ...

    한국경제 | 2020.05.13 16:34 | YONHAP

  • thumbnail
    고용쇼크 임시일용직 덮쳐…일시휴직자 두달째 100만명대 폭증

    ... 달째 100만명 넘게 폭증했다. 지난 3월 일시휴직자 중 상당수가 4월에 비경제활동인구로 전환한 것으로 추정되면서 비경제활동인구가 역대 최대폭 늘었다. ◇ 고용쇼크 임시일용직에 직격탄…역대 최대폭 감소 13일 통계청이 발표한 4월 고용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고용쇼크는 임시일용직과 여성, 청년층, 자영업자 등 고용 취약계층에 집중됐다. 임시일용직 취업자는 78만3천명 감소해 1989년 1월 통계 집계 후 역대 최대폭 급감했다. 전달(-59만3천명)에 ...

    한국경제 | 2020.05.13 13:56 | YONHAP

  • thumbnail
    "구직 의지마저 없어졌다"…'비경제활동 인구' 83만명 폭증

    ... 고용 위기가 언제 가라앉을지 가늠조차 어렵다는 점이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고용 시장의 어두운 터널이 얼마나 이어질지 예측하기 어렵다"고 토로했을 정도다. ◇비경활인구 역대 최대폭 증가 통계청이 13일 발표한 '4월 고용동향'을 보면 지난달 취업자 수는 2656만2000명으로, 1년 전보다 47만6000명 줄었다. 지난 2월엔 49만2000명 늘었던 취업자는 3월 19만5000명 감소로 돌아섰고, 지난달엔 ...

    한국경제 | 2020.05.13 11:49 | 서민준/강진규

  • thumbnail
    통계청, 인구주택총조사 자문위원 20명 위촉

    통계청은 오는 11월 실시하는 '2020 인구주택총조사'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한 전문가의 의견을 듣기 위해 자문위원 20명을 위촉했다고 13일 밝혔다. 자문위원들은 이날 대전 롯데시티호텔에서 열린 위촉식에 참석한 후, 올해 인구주택총조사의 성공적인 수행과 향후 조사 결과 활용 방안에 대한 자문과 토론을 벌였다. 인구주택총조사는 5년마다 우리나라의 모든 사람과 주택의 규모, 특징을 파악하기 위해 실시하는 국가 기본통계조사다. 올해 조사는 태블릿PC ...

    한국경제 | 2020.05.13 11: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