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01-15410 / 25,3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자영업자 수, 회복 못하고 '제자리서 맴맴'

    ... 최저치 상가 투자자, 공실 우려해 분양에 조심스러운 반응 자영업자 수가 글로벌 경기침체 이후 좀처럼 회복되지 못하고 있다. 출구전략 등이 거론되면서 경기회복과 금리인상까지 언급되고 있지만 탄력을 받지 못하는 모습이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11월 고용동향을 분석한 결과, 자영업자수는 569만6000명으로 지난 8월 576만명, 9월 573만5000명, 10월 577만명에 비해 소폭 줄어들었다. 이는 올 2월 이후 가장 적은 수치이며 대부분 600만명 이상을 기록했던 ...

    한국경제 | 2009.12.21 00:00 | bibaba78

  • 여가활동 OECD 최하위권…타인신뢰도 낮아

    ... 회원국 수준에는 한참 못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민들의 타인에 대한 신뢰도는 낮은 편에 속했고, 공식적인 조직모임보다는 여전히 연고 중심의 사적 모임을 선호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성 경제활동 참가율 M자 곡선 21일 통계청이 발표한 `한국의 사회동향 2009' 자료에 따르면 여성의 연령대별 경제활동참가율은 임신.출산에 따라 경제활동이 단절되는 기간이 생기면서 M자형 곡선을 그리고 있다. 다만 함몰지점의 연령대는 초혼연령 상승, 소자녀 출산 내지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월동 물가 비상‥내복값 30년來 최대 상승

    강추위가 맹위를 떨치는 가운데 내복과 난로, 연탄 가격이 30여 년 만에 최대로 뛰어오르는 등 월동 물가가 들썩여 서민 생활에 어려움을 주고 있다. 21일 기획재정부와 통계청에 따르면 11월 소비자 물가 가운데 난로 가격이 전월 대비 8.0% 상승해 석유파동이 발생했던 1980년 11월(26.9%) 이래 가장 많이 올랐다. 전년 동월 대비로는 7.6% 증가해 1995년 10월(7.8%) 이후 최대 폭 올랐다. 최근 에너지 절약 운동으로 인기를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남편들, 수입 없어도 가사노동 외면

    ... 일자리가 없어도 남편의 가사 분담률은 매우 저조하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21일 한국인구학회에 따르면 서울대 국제대학원 은기수 교수(사회학)는 전국 1만2천394쌍의 부부를 대상으로 하루 총 노동(가사노동 포함) 시간을 조사한 통계청 자료를 분석해 `한국 기혼부부의 가사노동 분업' 논문을 발표했다. 분석 결과, 함께 사는 자녀 유무와 자녀의 연령대 등에 따라 다르게 나타났지만 대체로 아내의 노동 시간이 남편보다 길었다. 최근 1주일 동안 부부 가운데 한 사람이라도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1인가구.여성가구주.조손가구 급증

    ... 조손(祖孫)가구도 급증세다. 결혼을 해도 좋고 하지 않아도 좋다는 생각을 가진 비율이 28%에 육박했다. 국내 공교육비 지출은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중 최하위권이었지만 학업 성취도는 국제적으로 최상위권인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은 21일 이런 내용을 담은 '한국의 사회동향 2009'를 발표했다. ◇1인가구.여성가구주 비율 각각 20% 넘어..조손가구도 급증 결혼을 하지 않거나 이혼율이 높아지고 혼자 사는 노인도 늘면서 1인 가구는 1985년 6.9%에서 2008년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월동물가 급등…올 겨울 더 춥다

    ... 품목은 내복이다. 지난 11월초부터 이명박 대통령이 에너지 절약 차원에서 권한데다 영하 10도를 넘나드는 최근의 한파도 한몫을 하면서 내복 입기 바람이 불고 있다. 하지만 가격이 급등하면서 부담이 만만치 않은 상황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11월 남자 내의는 전달보다 9.7% 상승해 1981년 2월(17.5%) 이래 가장 큰 상승폭을 보였다. 제2차 오일 쇼크 이후 최대폭인 셈이다. 전년 동월 대비로도 9.7% 증가해 1999년 3월(9.9%) 이후 가장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젊은층 주택구입능력 심하게 나빠졌다"

    ... 남편보다 훨씬 많다고 은 교수는 강조했다. 미취학 자녀를 돌보는 일에 소득이 있는 일을 한 남편은 0.6시간, 아내는 1.9시간을 할애했다. `워킹 맘(일하는 엄마)'의 양육 부담이 남편보다 여전히 크다는 뜻이라고 은 교수는 설명했다. 통계청 통계개발원 박영실 연구자는 `지역별 출산력' 논문에서 일하는 여성이 많고 주택구입이 힘든 대도시 지역일수록 결혼을 하지 않거나 출산을 꺼리는 현상을 드러냈다. 논문에 따르면 지난 2007년 현재 한 자녀 비율이 높은 지역은 서울 ...

    연합뉴스 | 2009.12.21 00:00

  • thumbnail
    [2009년경제 뜯어보니] "한국號, 기초체력 여전히 부실…위기모드 당분간 필요"

    ... 무역의존도만 높아졌으며 서비스산업은 오히려 뒷걸음질치고 있는 것이 실상이다. 공식적인 실업률은 낮지만 엄격한 의미의 실업률은 12%를 초과하고 있어 위기 극복 모드를 당분간 더 유지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20일 한국은행과 통계청에 따르면 올 들어 3분기까지 우리 경제의 무역의존도는 80.0%로 지난해의 92.3%에 비해선 낮아졌지만 2007년의 69.4%보다는 10%포인트 이상 높은 것으로 파악됐다. 무역의존도는 수출입총액을 실질 국내총생산(GDP)으로 나눈 ...

    한국경제 | 2009.12.20 00:00 | 박준동

  • 공무원 100만명 육박…43년전의 3배

    ... 공무원 10명 중 4명은 여성 지난해 우리나라 전체 공무원이 97만명을 넘어 40여 년 전의 3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 공무원 수는 연평균 5% 이상 늘었으며 전체 공무원 10명 중 4명은 여성인 것으로 조사됐다. 17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 공무원 수는 97만4천830명으로 1965년의 30만5천316명에 비해 66만9천514명이 늘었다. 이처럼 1965년 이후 공무원 수는 연평균 5% 이상의 증가율을 보였다. 1970년대 증가율이 5% 아래로 ...

    연합뉴스 | 2009.12.17 00:00

  • [2010 증시大전망③]"IFRS 녹색 저출산 테마 주목하라"

    ... 인구노령화로 인해 의료산업시장은 앞으로 급성할 것"이라며 "녹십자와 보령메디앙스 등 제약주를 중심으로 한 관련 테마 형성을 주식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임진균 IBK투자증권 센터장은 특히 노인진료 시장 성장에 주목했다. 그는 "통계청에서 펴낸 장래인구추계를 살펴보면 최근 500만명을 넘어선 65세 이상의 고령인구는 2050년에 약 1600만명에 달할 것"이라며 "큐렉소와 휴비츠, 바텍 등을 노인진료 테마주로 구분해 투자시기를 저울질 해야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09.12.16 00:00 | kk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