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441-15450 / 25,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고용없는 성장] 경기 호전돼도 일자리는 '제자리'…재정투입도 한계 '비상'

    ... 방향의 초점을 고용회복에 맞추는 것이나,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이 일자리 창출 대책에 총력을 기울이는 것도 이 같은 맥락에서다. ◆국내 실업률 착시,고용률은 OECD 최저 매월 발표되는 국내 실업률 수치만 보면 그다지 나쁘지는 않다. 통계청에 따르면 실업률은 올초 한때 4%까지 올랐으나 하반기 들어 3%대 초반에서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이는 착시일 뿐이다. 실업률 통계에는 허수가 많기 때문이다. 10월 현재 공식 실업자는 79만9000명이지만 실업자 통계에서 제외된 ...

    한국경제 | 2009.12.08 00:00 | 정종태

  • [부고] 이은종 SBS보도국특임부장 별세 外

    ... 052-272-1111 ▶이언구 현대자동차부사장 · 명구시리우스대표 모친상,장필수보고물산대표 장모상=7일 서울아산병원 발인 10일 오전 9시 02-3010-2293 ▶이병일 경북약목중교사 · 병월경북성주군주민생활지원과장 · 병명사업 · 병광사업 · 병완MBK대표 · 병정수성구황금1동사무소직원 모친상=7일 대구의료원 발인 10일 오전 8시 053-560-7575 ▶백만기 통계청기획재정담당관 모친상=7일 고성장례식장 발인 9일 055-672-5000

    한국경제 | 2009.12.08 00:00

  • 기름.원자재값↑…물가 불안불안

    ... 가격이 강세인데다 원자재 가격도 천정부지로 오른 금값에 그치지 않고 원당, 구리 등도 심상치 않은 움직임이 나타나고 있기 때문이다. 연말연시를 틈탄 인상도 우려되고 있다. ◇ 휘발유값 1년만에 상승..에너지값 부담 커져 8일 통계청에 따르면 11월 휘발유 값은 작년 같은 달보다 9.7% 상승했다. 작년 11월부터 1년간의 내림세가 오름세로 뒤바뀐 것이다. 이에 따라 전체 석유류 가격도 작년 동월 대비 1.9% 올랐다. 11월 물가상승률 2.4% 가운데 휘발유 ...

    연합뉴스 | 2009.12.08 00:00

  • "조세·재정 소득재분배 효과 OECD 국가 1/3불과"

    ... 불과하다는 분석이 나왔다. 경남 진주시 경상대학교 경제학과 장상환 교수팀은 8일 이 대학에서 열린 사회과학연구원 월례발표회에서 '조세ㆍ재정 정책을 통한 소득재분배 효과 분석'이란 논문에서 이같이 밝혔다. 장 교수팀에 따르면 통계청에서 매달 조사하는 전국 9천 가구의 가계동향조사 원자료를 토대로 정부 부처의 자료를 통해 추정한 결과 조세ㆍ재정 정책이 적용되지 않은 가구소득인 시장소득 단계의 지니계수는 2006년 0.365, 2007년 0.377, 2008년 ...

    연합뉴스 | 2009.12.08 00:00

  • "2014년 결혼적령기 남성 20%는 신부 못 찾아"

    ... 조사됐다. 이는 남성이 여성보다 19.9% 많은 수치로 산술적으로는 남성 10명 중 2명은 결혼상대를 찾기 어렵다는 분석이 나온다. 결혼적령기는 지난해 남성 초혼연령 31.4세와 여성 초혼연령 28.3세를 근거로 계산했다. 통계청의 인구분석자료를 근거로 한 이 조사에서 올해 결혼적령기 남성인구는 197만9천70명으로 190만8천494명인 여성보다 7만576명 많았지만 내년에는 격차가 13만4천204명으로 90.2%가량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격차는 2012년에는 ...

    연합뉴스 | 2009.12.08 00:00

  • 내년 사회보험료 줄줄이 인상

    ... 현재보다 26.7% 올리고 연금지급률을 낮추는 내용을 담은 공무원연금법 개정안이 지난 7월 국회 행정안전위 소위를 통과한 상태다. ◇ 사회보장부담률 상승속도 OECD 최고 사회보장부담의 지속적 증가는 수치로도 확인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 3분기 가계동향에서 연금과 사회보장 지출은 월평균 16만9천471원으로 역대 최대치를 기록했다. 2004년 3분기 12만2천806원과 비교할 때 5년 만에 38.0%나 증가한 것이다. OECD 조세보고서에 따르면 ...

    연합뉴스 | 2009.12.07 00:00

  • thumbnail
    [취재여록] 막걸리 열풍에 울상짓는 재정부

    웰빙 트렌드 확산으로 '막걸리 열풍'이 불고 있지만 나라 살림을 책임지는 기획재정부는 남모를 고민에 빠져 있다. 막걸리 소비가 크게 늘면서 주세(酒稅)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맥주와 소주 판매량은 정작 줄어들고 있기 때문이다. 통계청 집계에 따르면 올해 1~10월 막걸리 국내 소비량은 2억1000만병으로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38.4% 늘어났다. 반면 같은 기간 맥주와 소주 소비량은 오히려 1.9%,4.3%씩 줄었다. 재정부는 지금 추세대로라면 올해 전체적으로 ...

    한국경제 | 2009.12.07 00:00 | 정종태

  • [사설] 최악으로 치닫는 가계부채 두고볼 일 아니다

    지난 3분기 국내총생산(GDP) 증가율이 7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는 등 국내경기는 회복세를 보이고 있지만 정작 국민경제의 가장 기초 단위인 가계는 사상 유례없는 자금난을 겪고 있는 것으로 드러나 걱정이다. 한국은행 통계청 등에 따르면 3분기 전국 가구의 명목 근로소득은 평균 227만6390원으로 1년 전인 작년 같은 기간보다 0.3% 줄어, 관련 통계가 나오기 시작한 2004년 이후 처음으로 감소를 기록했다. 가계소득 감소의 영향으로 3분기 교육비 ...

    한국경제 | 2009.12.06 00:00 | 김선태

  • 가계, 환란후 처음으로 교육비 줄여

    명목근로소득 통계작성후 첫 감소 부채상환 능력은 최악으로 추락해 경기가 회복되고 있다고 하지만 가계는 갈수록 어려워지고 있다. 지난 3분기에는 환란후 처음으로 교육비 지출이 감소세를 나타냈다. 6일 한국은행과 통계청 등에 따르면 3분기 국내총생산(GDP)의 전기대비 성장률은 3.2%로 2002년 1분기(3.8%) 이후 7년 6개월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10월에 발표됐던 3분기 속보치의 2.9%보다 0.3%포인트 높은 수준이다. ...

    연합뉴스 | 2009.12.06 00:00

  • 소득없고 부채늘고…가계 갈수록 궁지

    ... 8월 0.82%, 9월 1.07%, 10월 1.47% 등이다. 그러나 경기가 회복되고 있는데다 국제원자재가격도 상승하고 있어 소비자물가가 오르면서 실질 예금금리가 크게 상승하기는 어려울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근로소득 줄고 통계청에 따르면 3분기중 전국가구의 명목 근로소득은 월평균 227만6천390원으로 1년전인 작년 같은 기간의 228만4천201원보다 0.3% 줄었다. 명목 근로소득이 감소한 것은 관련 통계가 나오기 시작한 2004년 이후 처음이다. 물가를 감안한 ...

    연합뉴스 | 2009.12.0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