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691-15700 / 25,32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생대책, 물가ㆍ편의.나눔.희망에 목표

    ... 무, 배추, 사과, 배, 쇠고기, 돼지고기, 닭고기, 달걀, 밤, 대추, 명태, 고등어, 갈치, 조기, 오징어 등 농축산물 16개와 이용료, 미용료, 목욕료, 삼겹살(외식), 돼지갈비(외식) 등 서비스요금 5개다. 이 기간에 통계청이 매일 물가조사를 벌여 이상징후 발견 시 신속히 대응한다. 16개 농축수산물에 대해서는 농협 계약재배물량(무, 배추 등)과 수협 비축물량(고등어, 오징어) 및 협회.조합 보유 물량(닭고기, 달걀, 밤, 대추 등)을 집중 출하한다. ...

    연합뉴스 | 2009.09.10 00:00

  • 우유.닭고기.소시지…사상최고가 속출

    ... 가격이 치솟으면서 잇따라 사상 최고 상승률을 기록했다. 전문가들은 추석을 앞두고 식품가격 상승 압력이 커질 수 있기 때문에 정부의 공급 조절 등 노력이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우유.닭고기 값 상승률 사상 최고 9일 한국은행과 통계청에 따르면 작년 동기대비 우유 가격 상승률은 1-8월에 평균 31.7%로 2005년 1~8월 22.4%를 넘어서며 사상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케첩은 1998년 이후 한 번도 6%를 넘지 않은 채 대체로 2% 아래에 머물렀지만, ...

    연합뉴스 | 2009.09.09 00:00

  • 식품價 상승률 9.5%…11년來 최고

    올해 들어 8월까지 식료품가격의 평균 상승률이 10%에 육박해 11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9일 한국은행과 통계청에 따르면 올해 1∼8월 전체 소비자물가의 작년 동기 대비 상승률은 평균 3.0%로 작년 같은 기간의 4.7%에 비해 1.7%포인트 낮다. 그러나 식료품의 소비자가격 상승률은 평균 9.5%로, 작년 같은 기간의 3.9%보다 2배 이상에 이르렀다. 이 상승률은 1∼8월 기준으로 1998년의 9.7% 이후 가장 높다. 지난 1998년에는 ...

    연합뉴스 | 2009.09.09 00:00

  • thumbnail
    설탕값의 딜레마…10년새 12% 내렸지만 과자값은 50% 올라

    ... 제과 · 음료 · 제빵 등 설탕을 원료로 사용하는 가공식품업계는 관세율을 낮춰 설탕값이 떨어지면 관련 식품 물가도 떨어질 것이라고 주장한다. 하지만 지난 10년간 물가 추이를 보면 이 같은 주장은 설득력이 부족하다는 지적이다. 통계청에 따르면 1998년 물가를 100으로 했을 때 지난해 설탕 가격지수는 88로 10년 새 12%가량 떨어졌다. 반면 과자 · 사탕류는 151로 50% 이상 올랐고,음료와 빵 가격도 각각 27%,24%씩 상승했다. 제당업체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09.09.09 00:00 | 윤성민

  • thumbnail
    [Better Life] 우울한 4050 안되려면…30대들이여, 소득 40%를 저축하라

    ... 올리는 연령대는 언제일까. 답은 40대이다. 가장 많은 돈을 모을 수 있는 때는 언제일까. 답은 50대이다. 그렇다면 재테크에서 가장 중요한 시기는 언제일까. 이에 대해 재무설계 전문가들은 30대라고 이구동성으로 답한다. 통계청이 최근 발표한 2분기 가계동향에 따르면 30대의 소득은 월 340만원으로 40대(365만5000원)보다 25만원가량 적었다. 그러나 가처분소득에서 소비성 지출을 빼고 남은 돈의 비율인 가계수지 흑자율은 22.3%로 40대의 19.2%보다 ...

    한국경제 | 2009.09.09 00:00 | 유승호

  • 먹을거리 가격 상승률 9.5%…11년來 최고

    올해 들어 8월까지 식료품 가격의 평균 상승률이 10%에 육박해 11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9일 한국은행과 통계청에 따르면 올해 1∼8월 전체 소비자물가의 작년 동기 대비 상승률은 평균 3.0%로 지난해 같은 기간의 4.7%에 비해 1.7%p 낮다. 그러나 식료품의 소비자가격 상승률은 평균 9.5%로, 작년 같은 기간의 3.9%보다 2배 이상에 이르렀다. 이 상승률은 1∼8월 기준으로 1998년의 9.7% 이후 가장 높다. 지난 1998년에는 ...

    한국경제 | 2009.09.09 00:00 | pinky

  • 저출산ㆍ고령화, 경제 발목 잡을 수도

    ... 부담 증가 가능성을 꼽았다. 성장잠재력 둔화 가능성과 소득 격차 확대, 환경 부문의 부담 증대 등도 위험요인으로 지목됐다. ◇ 저출산ㆍ고령화…성장률ㆍ재정에 위협 우선 급격한 고령화로 인한 인구구조의 변화가 위험요인으로 꼽힌다. 통계청에 따르면 합계출산율(여자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이 1.08명에서 1.28명으로 소폭 증가한다면 우리나라 인구는 2018년 4천934만명으로 정점에 오른 뒤 감소한다. 또 총인구 중 65세 이상의 구성비는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상반기 가구당 의료비 100만원 돌파

    ... 작년 동기대비 무려 10.7% 뛰었다. 교육비도 비교적 강한 증가세를 유지하고 있는데 그 배경은 줄어들지 않는 사교육비와 대학등록금인 것으로 보인다. 특히 고소득층은 경기 침체에도 불구하고 사교육비 지출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통계청 가계수지에 따르면 소득 상위 20%는 지난 2분기 교육비 지출이 7.1% 증가했다. 게다가 대학 진학률이 매우 높은 가운데 대학 등록금도 연간 7~8%씩 늘고 있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경기가 안 좋아도 식료품, 의료, 교육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통계청, 9일부터 국민생활시간 조사

    통계청은 오는 9일부터 22일까지 2009년 생활시간 조사를 한다고 밝혔다. 이 조사는 노동, 학습, 가사, 이동, 수면, 식사, 봉사, 여가 등의 활동 별로 국민이 시간을 어떻게 사용하는지를 알아보기 위한 것이다. 1999년 첫 조사 이후 5년마다 이뤄지고 있다. 이번 조사는 전국 4천50개 표본가구의 만 10세 이상 가구원을 대상으로 한다. 이들의 일과를 10분 단위로 나눠 48시간 동안 조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통계청은 계절적 요인에 ...

    연합뉴스 | 2009.09.07 00:00

  • [인사] 통계청 서기관 승진 인사 4명

    □서기관 승진 ▲조사기획과 안병건 ▲산업통계과 문정철 ▲농어촌통계과 손은락 ▲통계청 어운선 -2009년 9월 7일자- 조세일보 / 최정희 기자 jhid0201@joseilbo.com

    조세일보 | 2009.09.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