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61-170 / 33,03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계 보유한 예금·현금 사상 첫 2000조원 돌파…주식·펀드도 1000조원

    ... 집계됐다. 1년 전인 작년 3월 말보다 161조1152억원(8.7%) 늘었다. 1분기로만 보면 42조465억원(2.1%) 증가했다. 가계의 현금·예금이 증가한 것은 기본적으로 소득이 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통계청에 따르면 가구당 월평균 처분가능소득(명목소득에서 가계 씀씀이를 뺀 소득)은 지난 1분기 351만1000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8% 증가했다. 처분가능소득은 작년 1분기(3.7%), 2분기(5.5%), 3분기(4.0%), 4분기(2.3%)에 ...

    한국경제 | 2021.07.08 17:28 | 김익환

  • [사설] 정치권發 가짜뉴스 그대로 두고 언론 재갈부터 물리겠다니

    ... 말한 것 정도는 ‘애교 수준’이다. 정부는 지난 4년간 80% 넘게 오른 서울 아파트 가격이 17% 올랐다고 우기고 있고, 고용과 소득분배 지표를 분식하는 데도 부끄러움이 없다. 통계가 입맛에 맞지 않으면 통계청 수장까지 바꾸는 게 현 정부다. 정부뿐 아니다. 여권 유력 대선주자는 본인 공약의 정당성을 주장하기 위해 노벨경제학상 수상자의 발언까지 왜곡하고는 사과 한마디 없다. 현 정권은 지난 4·7 재보선에서 내로남불식 국정운영과 ...

    한국경제 | 2021.07.08 17:28

  • thumbnail
    통계 바꾸니 상승폭 더 커진 서울 집값…81주 만에 최고

    ... 서초구(0.19%) 강남·동작구(각 0.18%) 등 순으로 많이 올랐다. 서울 아파트 상승폭이 이례적으로 크게 확대된 데에는 표본수 증가 등 통계산정 방식이 달라진 것도 일부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부동산원은 지난해 12월 통계청으로부터 통계 개선 권고를 받고 개선 작업에 착수했다. 부동산원은 이번주부터 주간 아파트가격 동향 조사의 표본수를 기존의 전국 9400가구에서 3만2000가구로 약 3.4배 늘렸다. 구표본에선 전국 3만9994개 단지 중 4266개 ...

    한국경제 | 2021.07.08 17:28 | 신연수

  • thumbnail
    한국부동산원, 집값 통계 개선…표본 수 3배 늘린다

    ... 적용한다. 부동산원이 집계하는 주택가격동향조사는 민간대비 표본 수 부족 등으로 한계가 있다는 지적이 있었다. 이에 부동산원은 주택가격동향조사의 신뢰성 향상을 위해 지난해말 주택가격동향조사 개선방안을 마련해 발표한 바 있다. 이후 통계청 협의, 연구용역 등을 거쳐 표본을 재설계했고, 학계와 민간통계기관, 한국은행, 통계진흥원이 참여하는 지수검증위원회를 거쳤다. 지난달에는 통계청으로부터 표본변경에 대한 최종 변경승인을 받았다. 이번 조치로 집값 통계의 표본수가 대폭 ...

    한국경제TV | 2021.07.08 15:15

  • thumbnail
    부동산원 주간 아파트값 조사 표본 늘려…9천400→3만2천호

    ... 민간기관보다 적은 표본을 사용해 통계의 신뢰도가 떨어진다는 비판이 제기되자 표본을 크게 늘리는 방식으로 이를 보완한 것이다. 부동산원은 8일 "작년 12월 발표한 주택가격동향조사 개선방안에 따라 신규 통계에 대한 외부 검증 및 통계청의 통계 변경승인 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부동산원은 주간 조사는 이번 주부터, 월간조사는 이달부터 신규 통계를 활용한 조사 결과를 공표한다. 그동안 국회·시민단체 등은 부동산원이 조사·공표하는 주택가격동향조사가 ...

    한국경제 | 2021.07.08 14:42 | YONHAP

  • thumbnail
    서울 아파트값 1년 반 만에 최고로 올라…8주 연속 0.1%대 상승

    ... 지역 위주로 오르면서 상승 폭이 소폭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부동산원은 이번 주 조사에서부터 신규 표본을 활용한 조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주간 아파트 조사 표본은 기존 9천400개에서 3만2천개로 3.4배 늘어났다. 부동산원 관계자는 "신규 표본의 적정성과 안정성은 외부 지수검증위원회와 전문가 자문회의 등을 거쳐 검증받았으며 통계청의 최종 승인을 받았다"며 "기존 표본에 이어 시계열 통계로 이용하는데도 문제가 없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7.08 14:00 | YONHAP

  • thumbnail
    집값 때문에 탈서울 하는데…'반시장 정책' 쏟아내는 與후보들 [식후땡 부동산]

    ... 전해드리겠습니다. ◆ "집값 감당 못해"…올해 10만명 서울 빠져나갈 듯 첫 번째 뉴스입니다. 집값·전세 가격의 상승세에 서울 주민의 '엑소더스' 현상이 심화하고 있습니다.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의 국내인구이동 통계를 보면 올해 들어 5월까지 서울을 빠져나간 인구(전출자)는 전입 인구보다 4만4118명이 많았습니다. 이같은 추세가 계속 이어진다면 연간으로는 순유출이 10만여명에 달할 전망입니다. 정부의 25번에 달하는 ...

    한국경제 | 2021.07.08 12:59 | 안혜원

  • thumbnail
    이러니 주식·집값 오르지…가계 여윳돈 2000조 돌파 [김익환의 외환·금융 워치]

    ... 가계의 현금·예금이 급증한 이유는 차입금 조달이 늘어난 데다 가계소득이 꾸준히 늘어난 결과다. 가계부채는 지난 3월 말 2051조3614억원으로 전년 동월 대비 11.3%(208조1427억원) 늘었다. 소득도 늘었다. 통계청에 따르면 가구당 월평균 처분가능소득(명목소득에서 가계지출을 뺀 소득)은 올 1분기 기준 351만10000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0.8% 증가했다. 처분가능소득은 작년 1분기(3.7%), 2분기(5.5%), 3분기(4%), 4분기(2.3%)에 ...

    한국경제 | 2021.07.08 12:00 | 김익환

  • thumbnail
    "집값 감당 못하겠다"…올해 10만명 서울 빠져나갈 듯

    ... 경기도 등 수도권으로 이동하는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지역 내 원주민들은 부동산 가격 상승에 떠밀려 점차 밖으로 밀려나는 중이다. 서울 중심에서 밀려난 수요자들은 외곽으로, 또 수도권 지역으로 이동하고 있는 것이다. 8일 통계청 국가통계포털의 국내인구이동 통계에 따르면 올해 들어 5월까지 서울을 빠져나간 인구(전출자)는 전입 인구보다 4만4118명이 많았다. 월 평균으로 보면 8823명이다. 이같은 추세가 계속 이어진다면 연간으로는 순유출이 10만여명에 달할 전망이다. ...

    한국경제 | 2021.07.08 11:15 | 안혜원

  • thumbnail
    통계청, 가계지출·대출 등 10개 속보성 지표 공개

    '나우캐스트(Nowcast) 포털' 통해 대국민 서비스 통계청은 10개 속보성 지표를 개발해 연말부터 매주 국민에게 제공하겠다고 8일 밝혔다. 지표들은 가계지출·대출(가계), 매출·영업일·대출(사업체), 고용·구인·실업급여 신청(일자리),코로나19 확진자·모바일 인구이동(공중보건)이다. 관련 통계는 '나우캐스트(Nowcast) 포털'을 구축해 공개한다. 통계청은 신용카드 거래정보, 대출 정보, 모바일 통신 위치 정보, 취업사이트 채용정보 등 ...

    한국경제 | 2021.07.08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