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43,2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천자 칼럼] 인기 폭발 '편의점 배달'

    ... 있는 배달원이 받아 집으로 갖다 주는 방식이다. 지난달 도보 배달을 시작한 GS25의 배달원 모집에는 1만8000여 명이 몰렸다. 당초 목표(3000명)의 6배였다. 이들 중에는 40~50대 가정주부가 제일 많고, 60대 이상 퇴직자와 20~30대 청년이 뒤를 이었다. CU 편의점도 오는 25일부터 도보 배달에 나서기로 했다. 도보 배달의 장점은 신속·간편·수익성이다. 배송거리가 가깝기 때문에 15~30분이면 끝난다. 배달원이 걸어서 ...

    한국경제 | 2020.09.20 18:14 | 고두현

  • thumbnail
    IRP 700만원 세액공제…가을엔 꼭 챙기세요

    개인형 퇴직연금(IRP)에는 반드시 가입하는 것이 좋다. 전 금융회사에 보유한 연금저축 및 확정기여형(DC) 연금과 합쳐 연 1800만원까지 부을 수 있다. 납입 한도가 있다는 건 혜택이 그만큼 크다는 얘기다. 기본 700만원에서 최대 900만원까지 연말 세액공제가 가능하다. 50세 이상이면 올해부터 2022년까지 3년간 세제 혜택이 900만원으로 올라간다. 다만 총급여가 1억2000만원(종합소득금액 1억원)을 넘지 않아야 한다. 즉 금융소득종합과세대상자는 ...

    한국경제 | 2020.09.20 15:42

  • thumbnail
    장예원 아나운서, SBS 퇴사 후 유튜버 될까

    ... 퇴사했다. 장예원은 퇴사 과정을 자신의 유튜브 채널 '장폭스TV'를 통해 지난 19일 공개하기도 했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지난해부터 유튜브 채널을 통해 아나운서로서 일상과 프로그램 뒷이야기를 공개해왔다. '퇴직금 조회? 퇴사짤? 사직서 쓰고 난 기분 #퇴사브이로그'라는 제목으로 올라온 영상에서 장예원 아나운서는 퇴직금을 조회하고 은행에서 상담을 받고, 책상을 정리하는 모습을 담았다. 장예원 아나운서는 "생각보다 반납해야 할 ...

    텐아시아 | 2020.09.20 11:34 | 김소연

  • thumbnail
    'SBS 퇴사' 장예원, 6년8개월 진행한 '동물농장' 눈물로 마무리

    ... 앞두고 싱숭생숭하더라고요. 그 와중에 은행이며 책상정리며 해야할 것들이 왜 이렇게 많은 건지. 지난 8년이 켜켜이 쌓여있는 회사 서랍을 같이 정리해보아요"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장예원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퇴직금 조회, 퇴사짤? 사직서 쓰고 난 기분'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리기도 했다. 영상에는 퇴직금을 조회하고 은행에서 상담을 받고, 또 동료 아나운서였던 이인권 아나운서와 함께 사무실 책상을 정리하는 모습이 담겼다. 장예원은 자신의 ...

    한국경제 | 2020.09.20 11:33

  • thumbnail
    [SNS세상] "저 오늘 잘렸어요"…코로나 장기화로 늘어나는 '퇴사 브이로그'

    ... 결과에 따르면 회사를 떠난 경험이 있는 직장인 10명 중 3명은 해고·권고사직 시기가 코로나19 사태 이후였다. 퇴사 브이로그를 게시하는 이들은 자초지종을 설명하면서 자신과 비슷한 처지의 구독자들과 소통하고 있다. 일부는 퇴직금이나 실업수당을 어떻게 하면 받을 수 있는지 등 정보를 소개하고, 재취업 도전기를 시리즈 형식으로 공유하기도 한다. 해고 전후 문제를 알리고, 함께 해결책을 모색하려는 시도로 보인다. 크리스씨는 16일 연합뉴스와 이메일 인터뷰에서 ...

    한국경제 | 2020.09.19 06:00 | YONHAP

  • thumbnail
    "日법원도 이틀치 임금주고 조선인 징용공 두 달 혹사 인정"

    ... 노역하다 그해 8월 나가사키에 투하된 원폭으로 피폭당한 후 한국으로 돌아왔다. 재판 기록에 따르면 일본 정부가 1945년 1·2월분으로 산정한 김씨 급료는 임금, 가급금 등 116엔 32전이다. 하지만 건강보험료, 퇴직적립금, 기숙사비, 국민저축 등의 명목으로 86엔32전을 공제하고 30엔만 지급했다. 재판에서는 김씨가 3~6월분 월급을 받았는지 확인되지 않았다. 7월분은 지급되지 않았다. 일제 강점기 역사 전문가인 도노무라 마사루 도쿄대 교수는 ...

    한국경제 | 2020.09.18 18:16 | 오세성

  • thumbnail
    징용공이 고임금 노동자?…日법원판결에 나타난 비참한 실상

    ... 징용 피해자다. 그가 1992년 7월 미쓰비시중공업과 일본 정부를 상대로 제기한 재판 기록에 의하면 일본 측이 1945년 1·2월분으로 산정한 김씨 급료는 임금, 가급금(加給金) 등 116엔 32전이다. 하지만 건강보험료, 퇴직적립금, 기숙사비, 국민저축 등을 이유로 한 공제금이 86엔 32전에 달했고 이를 제외한 지급액은 30엔에 불과했다. 일제 강점기 역사 전문가인 도노무라 마사루(外村大) 도쿄대 교수는 만약 징용 피해자가 다른 곳에서 일할 수 있었다면 ...

    한국경제 | 2020.09.18 17:43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칼럼] 시대 변화 놓친 엑슨모빌의 추락

    ... 엑슨모빌은 무대응으로 일관했다. 그러다 적자 폭이 눈덩이처럼 커지자 일시에 수천 명을 구조조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케이시 노튼 엑슨모빌 대변인이 “구체적인 감축 목표를 갖고 있지 않다”고 밝혔지만, 이미 퇴직 수당까지 줄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7만여 명의 직원 사이에서 불만이 터져 나오는 배경이다. 엑슨모빌은 존 록펠러가 1870년 설립한 석유 왕국 스탠더드오일의 후신이다. 100년 넘게 존경받던 기업도 시대 변화에 둔감하면 ...

    한국경제 | 2020.09.18 17:29 | 조재길

  • 국민연금 운용역 4명 대마…"노후자금 750조원 괜찮을까"

    ... 것으로 알려졌다. 그동안 기금운용본부에서는 직원들의 기강해이와 관련한 사건이 계속 일어났다. 2018년 10월에는 기금운용본부 직원 114명이 해외 위탁운용사에서 지원을 받아 해외 연수를 다녀온 것이 드러났다. 2017년 2월에는 퇴직예정자 3명이 기금운용 기밀정보를 전송한 사실이 밝혀져 논란이 일기도 했다. 실장 1명을 비롯한 3명은 프로젝트 투자자료, 투자 세부계획 등의 기밀정보를 외장 하드와 개인 컴퓨터 등에 저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기금운용본부는 이 같은 ...

    한국경제 | 2020.09.18 17:26 | 박의명

  • thumbnail
    인천모금회·인천국제공항공사, 신중년 일자리 사업 추진

    인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인천모금회)는 인천국제공항공사와 함께 '신중년 일자리 창출 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이 사업은 50세 전후 퇴직자인 '신중년 세대'를 위한 지역 커뮤니티센터를 조성하고 일자리 창출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사회복지사업이다. 지역 커뮤니티센터 명칭은 '라운드지(Round.G)'로 정했으며 인생의 황금기를 맞은 신중년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앞서 이들 두 기관은 라운드지 운영기관을 선발하는 전국 공모를 시행해 '협동조합 ...

    한국경제 | 2020.09.18 15:2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