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1,3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카카오·HDC 상호출자제한 기업집단 편입…한진 총수는 조원태

    ... 대한 소견서를 내고 총수 자리를 유지했다. 공정거래위원회는 15일 자산총액 5조원 이상인 59개 기업집단을 공시대상 기업집단으로 지정했다. 공시대상 기업집단은 대규모 내부거래와 비상장회사 중요사항 등 공시 및 신고의무가 생기고 ... 공정위는 "정몽구 회장의 서명을 받는 것이 늦어 자료 제출이 늦은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퇴진한 금호아시아나 박삼구 전 회장과 코오롱 이웅렬 전 회장은 총수 자리를 유지했다. 여전히 실질적인 지배력을 행사하고 ...

    한국경제 | 2019.05.15 13:28 | YONHAP

  • thumbnail
    '총수 세대교체 본격화' LG·한진·두산 등 재벌 3·4세 전면에

    ... 재계의 '세대교체'도 본격화하는 모양새다. 공정위는 15일 '2019년 자산 5조원 이상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발표에서 눈에 띄는 부분은 공정위가 기존 총수가 사망한 그룹의 총수를 ... 총수로 지정하며 재계 세대교체 신호탄을 쏘아 올린 바 있다. 올해 변경하지는 않았지만, 기존 총수가 경영 일선에서 퇴진하면서 공정위가 3·4세로 총수를 변경 지정할 가능성이 있는 대기업집단도 다수다. 현대차그룹은 승계작업을 ...

    한국경제 | 2019.05.15 12:06 | YONHAP

  • thumbnail
    공정위, 한진그룹 새 총수 조원태로 '직권' 지정

    ... 카카오와 HDC(구 현대산업개발)가 새로 포함됐다. 공정위는 15일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2019년 공시대상기업집단 지정현황'을 발표했다. 공정위는 대기업집단의 총수를 지정한 뒤 그를 중심으로 특수관계인 지분 보유 ...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51)과 함께 40~50대 젊은 피가 재계 총수에 대거 진입하게 됐다. 회장 자리에서 퇴진한 박삼구 전 금호아시아나 회장과 이웅열 전 코오롱 회장은 총수 자리를 지켰다. 경영 일선에서는 물러났지만 여전히 ...

    한국경제 | 2019.05.15 12:00 | 노정동

  • thumbnail
    [column of the week] 사회주의는 항상 실패했다

    ... 국가 주요 자원을 장악하려고 했다. 그러나 국유화 정책은 부작용을 낳았고, 애틀리는 1951년 선거에서 패배해 퇴진했다. 1981년 사회주의자 프랑수아 미테랑은 자본주의와 깔끔한 ‘이별’을 약속하며 프랑스의 ... 자신있게 말할 수 있는 근거다. 오늘날의 젊은이들이여! 아버지, 할아버지 그리고 그 이전 세대까지 추구하다가 결국 시대만 어둡게 만든 사회주의의 실패를 반복하는 것은 어리석은 일이다. 차라리 새로운 사상을 만들고 시도해 실패의 경험을 ...

    한국경제 | 2019.05.09 16:31 | 서욱진

  • thumbnail
    '미디어 제국' 월트디즈니컴퍼니의 새 도약

    ...;음반제작·호텔까지 산업의 반경을 확장한다. 2005년부터는 현 CEO인 로버트 아이거 CEO의 시대다. 마이클 아이스너는 디즈니를 종합 미디어 그룹으로 재탄생시켰지만 ‘재무적 성과’에 지나치게 ... 2000년대 들어 실적도 곤두박질쳤다. 결국 2004년 월트 디즈니의 아들인 로이 디즈니가 중심이 돼 벌인 아이스너 퇴진 운동으로 43%의 주주들이 불신임 투표를 단행했고 결국 이사회 의장에서 쫓겨나는 사상 초유의 굴욕을 경험하며 쓸쓸히 ...

    모바일한경 | 2019.05.09 13:54 | 한경 비즈니스

  • thumbnail
    '미디어 제국' 월트디즈니컴퍼니의 새 도약

    ...포츠팀·출판사·음반제작·호텔까지 산업의 반경을 확장한다. 2005년부터는 현 CEO인 로버트 아이거 CEO의 시대다. 마이클 아이스너는 디즈니를 종합 미디어 그룹으로 재탄생시켰지만 '재무적 성과'에 지나치게 치중하며 디즈니의 뿌리인 ... 2000년대 들어 실적도 곤두박질쳤다. 결국 2004년 월트 디즈니의 아들인 로이 디즈니가 중심이 돼 벌인 아이스너 퇴진 운동으로 43%의 주주들이 불신임 투표를 단행했고 결국 이사회 의장에서 쫓겨나는 사상 초유의 굴욕을 경험하며 쓸쓸히 ...

    한경Business | 2019.05.07 11:00

  • thumbnail
    광주 간 황교안에 항의·물세례…"괴물이라 하고선 왜 왔나"

    ... 열차를 탔다. 그는 광주송정역 플랫폼에서 기자들과 만나 "우리나라는 한 나라인데, 지역 간 갈등이 있었던 시대도 있었지만 이제는 하나가 돼야 한다"며 "단일민족이 나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광주시민들도 ... 국민청원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가 '새로운 민주주의'라고 얘기했는데, 한국당은 적어도 홈페이지에 문 대통령 퇴진 요구 서명을 받지는 않는다"라며 "청와대 홈페이지에서 벌어지는 놀음을 당장 중지하라"고 ...

    한국경제 | 2019.05.03 12:59 | YONHAP

  • thumbnail
    간판기업 총수 대거 바뀐다…공정위, 내달 초 신규 지정

    ... 가능성이 크다. 타계한 기존 총수를 대신해 각각 구광모 박정원 조원태 회장이 뒤를 이을 것으로 예상된다. 총수가 퇴진한 금호아시아나(박삼구)와 코오롱(이웅열) 그룹의 ‘얼굴’이 바뀔지도 관심사다. 자산 매각과 ... 기준)이 10조원 이상인 ‘상호출자제한기업집단’(이하 출자제한집단)과 5조원 이상 ‘공시대상기업집단’(이하 공시집단)의 경영 현황이 포함된다. 재계 관계자는 “매년 5월 1일께 공정위가 ...

    한국경제 | 2019.04.28 18:17 | 장창민/황정수/강현우

  • thumbnail
    부통령 자리 놓고 무한정쟁 벌인 與野…3·15 부정선거로 연결

    ... 권위주의 정치는 다수의 유권자가 특정 정치인을 가부장의 권위로 봉대하는 예외적인 상황에서 성립한다. 민주정치가 어느 시대, 어느 국가에서도 유효하다는 생각만큼 무책임한 것은 없다. 세계대전 후에 독립한 여러 후진국의 정치는 일반적으로 ... 독립운동에 종사한 늙은 명망가들에 의해 좌우됐다. 그들이 4·19와 5·16이란 연속 정변으로 퇴진했다. 세계시장은 후진국이 능력과 의지만 있다면 공업화를 이룰 수 있는 희망의 구조로 바뀌고 있었다. 그런 참에 군대식 ...

    한국경제 | 2019.04.19 17:52

  • thumbnail
    원양어선 선원에서 참치왕으로…김재철 동원회장 50년 항해 마쳐

    히트 상품 '동원참치'로 성장…'인공지능 시대' 세대교체 위해 용퇴 동원그룹 회장직에서 16일 물러난 김재철(84) 회장은 한국 원양산업을 일군 입지전적 인물로 통한다. 전남 강진 출신인 ... 글은 초·중·고교 교과서에 실렸다. 김 회장은 이날 동원 창립 50주년 기념식에서 전격 퇴진을 선언하면서 "'인생의 짐은 무거울수록 좋다. 그럴수록 인간은 성장하니까'라는 말을 가슴에 ...

    한국경제 | 2019.04.16 15:1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