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1-230 / 1,18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예견된 기내식 대란…계열사 부당 동원령에 `일촉즉발`

    앞서 보신 것처럼 총수일가의 계열사 부당동원, 갑질은 비단 대한항공에만 국한된 것은 아닙니다. 기내식 사태로 퇴진 운동이 일고 있는 금호아시아나 역시 총수일가를 위한 동원령이 다반사였습니다. 오너 리스크로 인해 계열사까지 휘청이면서 ... 한계에 이르렀다는 지적입니다. 아시아나항공 전직 사무장 “본사 직원, 관리직원 대동하는 데 이전에 이조(조선)시대 하인 취급..국내선에서는 이랬다” 시민단체는 박삼구 회장을 배임으로 고소했고 국회도 경영전반의 불법행위 조사를 ...

    한국경제TV | 2018.07.10 16:39

  • thumbnail
    [월드컵] '조기탈락' 독일, 뢰프 감독 유임 공식 발표

    ... 스웨덴을 2-1로 물리쳤으나 16강 진출이 걸린 한국과의 3차전에서 0-2로 일격을 당해 탈락을 막지 못했다. 특히 F조 최약체로 꼽히던 한국에 완패해 대회를 통틀어 손꼽히는 이변의 희생양이 됐다. 이후 뢰프 감독에 대한 퇴진 여론이 일었으나 협회는 대안이 없다며 재신임 의지를 보였고, 뢰프 감독도 여기에 화답하며 당분간 그의 시대가 이어지게 됐다. 2006년부터 대표팀을 이끄는 뢰프 감독의 계약 기간은 월드컵 직전 연장돼 2022년까지다. 라인하르트 ...

    한국경제 | 2018.07.03 22:53 | YONHAP

  • '주먹구구 회계처리·파벌' 치부 드러낸 채 봉합된 경총 내홍

    ... 결국 송 부회장의 해임안을 가결시켰다. 이로써 송 부회장은 4월 초 취임 후 채 석 달을 채우지 못한 채 불명예 퇴진하게 됐다. 다만 그동안 자신에게 내려진 회장의 '직무정지' 조처나 이번 해임안 가결 등에 대해 절차나 ... 구성원들의 '인적 장벽'에 가로막히면서 끝내 물러나게 됐다는 시각도 있다. 송 부회장은 불투명한 회계나 시대에 걸맞지 않은 규정, 계파 문제 등을 경총 사무국의 문제로 지적하며 이에 대한 개혁을 추진했다. 표면적으로는 송 ...

    한국경제 | 2018.07.03 11:41 | YONHAP

  • 파란만장했던 영욕의 삶… JP일대기

    ... 입학했다. 1960년 중령이던 그는 육사8기 동기생들과 함께 3·15 부정선거에 연루된 정치군인 등의 퇴진을 주장하는 정군운동을 일으켰다가 하극상 사건의 주모자로 몰려 군복을 벗었다. 이 사건은 그가 군사쿠데타에 가담하는 ... 김영삼, 김대중과 함께 대선에 출마한데 이어 1988년 13대 총선에서 충청권을 중심으로 35석을 확보, 3김 시대를 열었다. 1990년 1월 ‘3당 합당’에 참여, 여권으로 옮겨온 그는 1992년 대선에서 ...

    한국경제 | 2018.06.24 16:05 | 박재원

  • thumbnail
    JP는 영욕의 한국정치사 그 자체였다

    ... 연장한 기회주의적 처세의 달인"이었다. JP는 무엇보다 김대중, 김영삼 전 대통령과 더불어 '3김 시대'를 지탱한 주인공이었다. 그러나 두 전직 대통령과 달리 그는 끝까지 정권의 2인자로 남았다. 2인자였기 ... 육사에 입학했다. 1960년 중령이던 그는 육사8기 동기생들과 함께 3.15 부정선거에 연루된 정치군인 등의 퇴진을 주장하는 정군운동을 일으켰다가 하극상 사건의 주모자로 몰려 군복을 벗었다. 이 사건은 그가 군사쿠데타에 가담하는 ...

    한국경제 | 2018.06.23 12:09 | YONHAP

  • thumbnail
    [SPECIAL] 드라마에는 대중이 원하는 리더가 있다

    ... 반발심이 쌓일 수밖에 없다. 한진 일가 갑질 사건이 화제가 되자 대한한공 직원들이 가면을 쓰고 거리로 나와 총수일가 퇴진을 외친 건 바로 그렇게 쌓인 반발심 때문일 것이다. 만약 평소에 직원들의 마음을 얻는 경영을 했다면 회사가 사회로부터 ... 불일치로 인한 불만이 대대적인 분노와 저항을 부르는 지경에 이르렀다. 이대로는 안 되는 것이다. 특히 인터넷 시대가 약자들의 목소리를 키웠다. 과거 같으면 감내했을 일도 이젠 문제를 제기하고 공론을 모은다. 정권까지 갈아치운 촛불집회가 ...

    한국경제 | 2018.06.04 14:44 | 배현정

  • LG, `4세 경영` 본격화

    ... 승계를 살펴보면요.지난 1969년 창업주 구인회 회장이 세상을 뜨자 동생이자 창업멤버였던 구철회 사장은 이듬해 경영 퇴진을 선언하고 구인회 회장의 장자인 구자경 당시 금성사 부사장(현 LG그룹 명예회장)을 그룹 회장으로 추대했습니다.구자경 ... 그룹경영을 안정적으로 유지하면서 동시에 승계작업을 빠르게 가져가는 구도로 진행될 것으로 보입니다.구광모 상무가 4세 경영시대를 연 가운데 가장 우선적으로 구본무 회장이 키워놓은 '글로벌 LG' 위상을 유지하면서 새 먹거리를 발굴해야 할 책임을 ...

    한국경제TV | 2018.05.21 13:42

  • thumbnail
    구광모 상무 '4세 경영'… 1969년과 비슷한 승계과정 거칠 듯

    ... 원칙’을 명백히 밝혔다. 구철회 사장은 당시 구자경 금성사 부사장(현 LG그룹 명예회장)을 회장으로 추대한 뒤 경영 퇴진을 선언했다. 또 다른 창업멤버이자 셋째 동생인 구정회 사장은 그룹 기획조정실장을 맡아 조카인 구자경 회장을 보좌하고 ... 적기 때문이다. ◆상속세 9000억원 넘을 수도 부회장단 외에도 주요 계열사 사장들이 ‘구광모 상무 시대’에 핵심적 역할을 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구광모 상무가 소속된 LG전자 B2B사업본부를 이끌고 있는 ...

    한국경제 | 2018.05.20 18:25 | 노경목

  • thumbnail
    "어게인 1970·1995"… '장자 승계' 명맥 잇는 LG家

    구자경·구본무 총수 승계 당시 삼촌 등 '조용한 퇴진' 동업 허씨家와의 '아름다운 이별'…GS그룹 출범식에도 참석 봉건적 행태 답습 지적도…"LG 정도경영에 ... 있다. 그룹 지주회사인 ㈜LG는 지난 17일 이사회를 열고 구 상무를 사내이사로 추천, 사실상 '4세 경영 시대'를 공식화했다. 이는 구자경 명예회장이 창업주인 부친 구인회 회장의 별세로 럭키그룹 총수직에 올랐던 1970년, ...

    한국경제 | 2018.05.20 09:58 | YONHAP

  • thumbnail
    '젊은 총수' 시대 열린다… 5대 그룹 모두 사실상 세대교체

    ...t;SK·LG·롯데 등 국내 5대 그룹이 모두 사실상의 '차세대 총수' 시대를 맞았다는 평가가 나온다. 재계 전반적으로 한 세대가 저물면서 3세 또는 4세 경영진으로의 세대교체가 급물살을 ... 불거지면서 그룹의 불가피한 경영권 이양이 점쳐지고 있다. 딸인 조현민 전 대한항공 전무의 이른바 '물벼락 갑질'이 일으킨 파문이 나비효과처럼 커지면서 총수 일가의 퇴진 요구로 이어지고 있기 때문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5.20 09: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