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0,77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뜨거워지는 LPGA투어 '지존 경쟁'…세계 1~3위 LA 대결

    ... 윌셔 컨트리클럽(파71)에서 열리는 휴젤·에어 프리미어 LA 오픈(총상금 150만 달러)에 출전한다. 5일 끝난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을 마치고 이어진 롯데 챔피언십에 결장했던 고진영이 복귀하면서 LPGA투어 '3강' 대결이 성사됐다. 관전 포인트는 올해 상승세가 뚜렷한 박인비의 세계랭킹 1위 탈환이다. 박인비는 올해 세 차례 대회에서 우승 한번, 준우승 한번, 그리고 공동 7위에 올랐다. 2019년 7월부터 지금까지 세계랭킹 1위를 ...

    한국경제 | 2021.04.20 09:17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백신 안 맞은 선수는 코로나19 검사 비용 내야"

    US오픈·US여자오픈 "백신 맞거나 음성 증명한 관중만 입장 허용" 미국프로골프(PGA) 투어가 올여름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하지 않은 선수들에게는 코로나19 검사 비용을 청구할 방침이다. 백신을 접종한 선수들은 코로나19 검사를 받지 않아도 된다. AP통신에 따르면, PGA 투어는 20일(한국시간) 이러한 내용을 담은 메모를 선수들에게 전달했다. AP통신은 PGA 투어가 대회에 뛰려면 백신을 맞아야 한다는 ...

    한국경제 | 2021.04.20 08:59 | YONHAP

  • thumbnail
    US오픈·US여자오픈도 손님 받는다

    ... 전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회는 여전히 철저한 방역 수칙을 지키며 열릴 것"이라고도 전했다. USGA는 마스크 착용 의무와 거리두기 등을 대회 기간 내내 유지하겠다는 계획이다. 남자골프 미국프로골프(PGA)투어는 올해 여는 대회에서 부분적 관중 입장을 허용해왔다. 반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는 코로나19 때문에 투어를 중단했다가 재개한 지난해 7월부터 관중 없이 대회를 치르고 있다. 조희찬 기자 etwoods@hankyung....

    한국경제 | 2021.04.20 07:10 | 조희찬

  • thumbnail
    '3년 만에 우승' 리디아 고, 세계 랭킹 7위로 '톱10' 재진입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3년 만에 우승한 리디아 고(뉴질랜드)가 여자 골프 세계 랭킹 7위에 올랐다. 19일 발표된 여자 골프 세계 랭킹에 따르면 리디아 고는 지난주 11위보다 4계단이 오른 7위에 자리했다. 리디아 고는 18일(한국시간) 미국 하와이주 오아후섬에서 끝난 LPGA 투어 롯데 챔피언십에서 최종 합계 28언더파 260타로 우승했다. 리디아 고가 LPGA 투어에서 정상에 오른 것은 2018년 4월 메디힐 챔피언십 이후 ...

    한국경제 | 2021.04.20 07:07 | YONHAP

  • thumbnail
    '걸어서 한국속으로'…브라질서 온라인으로 만나는 한국

    ... 관광지 16곳 소개…"코로나로 지친 한류팬 위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해외여행이 자유롭지 못한 브라질 국민과 한류 팬들을 위해 온라인으로 한국을 만나는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브라질 한국문화원은 '워킹 투어'(walking tour) 형태로 제작한 온라인 여행 콘텐츠 '걸어서 한국 속으로'를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선보인다고 19일(현지시간) 밝혔다. 문화원은 22일부터 6월 16일까지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문화원 유튜브 ...

    한국경제 | 2021.04.20 03:41 | YONHAP

  • thumbnail
    '코리안 특급' 박찬호, KPGA 코리안투어 군산CC오픈 출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에서 통산 124승을 거둔 '코리안 특급' 박찬호(48)가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정규 대회에 출전한다. 박찬호는 29일부터 나흘간 전북 군산에서 열리는 KPGA 코리안투어 군산CC오픈(총상금 5억원)에 추천 선수 자격으로 나온다. 군산CC오픈은 올해 KPGA 코리안투어 시즌 두 번째 대회로 지난해 우승자 김주형(19)과 지난해 KPGA 코리안투어 상금과 대상 포인트 1위 김태훈(36), 지난해 KPGA 코리안투어 ...

    한국경제 | 2021.04.19 20:35 | YONHAP

  • thumbnail
    '컴백' 데이식스 "신곡 '유 메이크 미', 희망가 되었으면" [일문일답]

    ... 해주셨을 때가 기억에 남는다. Young K: 모든 순간이 다 소중하지만 지금 딱 머릿속에 떠오르는 것은 '한 페이지가 될 수 있게'가 라이브 방송 도중 1위를 했다는 사실을 전해 들었을 때 무척 놀랐다. 원필: 월드 투어 '그래비티'를 할 때의 추억들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서울 콘서트에서부터 유럽까지 관객분들 한 분 한 분 그리고 우리 멤버들과 함께 했던 모든 순간들이 잊지 못할 장면들이다. 도운: '좀비'가 가장 ...

    연예 | 2021.04.19 18:01 | 김수영

  • thumbnail
    "어깨부상 거의 회복"…박성현, 부활할까

    ... 휴식을 택한 ‘남달라’ 박성현(28)이 부활의 날갯짓을 시작한다. 오는 22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윌셔CC(파71·6450야드)에서 개막하는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대회 휴젤 에어-프레미아 LA오픈(총상금 150만달러)에서다. 박성현은 매니지먼트를 맡은 세마스포츠를 통해 “다친 어깨 부위가 거의 다 회복됐다”며 “곧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재기 ...

    한국경제 | 2021.04.19 17:33 | 조희찬

  • thumbnail
    아내는 갤러리, 아들은 캐디…싱크 우승은 '가족 합작품'

    19일(한국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힐턴 헤드의 하버타운 골프 링크스(파71) 17번홀(파3). 스튜어트 싱크(48·미국)의 퍼트가 성공하며 버디를 기록했다. 사실상 우승이 확정된 순간, 싱크는 캐디와 하이파이브를 ... 부인이자 레이건의 어머니 리사를 계속 비췄다. ‘관록의 골퍼’ 싱크가 이날 미국프로골프(PGA)투어 RBC 헤리티지(총상금 710만달러) 최종라운드에서 1언더파 70타를 쳐 최종합계 19언더파 265타로 우승했다. ...

    한국경제 | 2021.04.19 17:32 | 조수영

  • thumbnail
    '테니스 황제' 페더러, 내달 코트 복귀

    ... 페더러(40·스위스·사진)가 다음달 코트에 복귀한다. 자신의 홈 코트인 스위스 대회를 복귀 무대로 선택했다. 페더러는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5월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리는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제네바오픈에 출전한다”며 “이어 프랑스오픈에도 나갈 예정이며 그전까지는 훈련에 전념하겠다”고 밝혔다. 페더러는 지난해 1월 호주오픈 4강까지 오른 뒤 무릎 수술을 받았다. 이후 14개월이 지난 올 3월에야 ...

    한국경제 | 2021.04.19 17:31 | 조수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