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8171-108180 / 109,0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관광안테나] 신개념 온천요법 '스파떼라피' 상륙

    ... 회원가입비는 1,100만원이다. 회원이 되면 테라피시설을 연3회(매회 2박3일)무료로 이용할수 있으며 여타시설은 연중 무료로 사용할수 있다. 현재 스파월드는 3층 테라피시설을 먼저 시험오픈하고 관심있는 사람을 대상으로 프리투어행사를 벌이고 있다. 일본 도바시에 있는 "타라스 사시마"를 보고 국내도입을 위해 수년간 연구를 해왔다는 스파월드의 백정산회장은 "스파테라피시설을 직접 와서 보고 체험해봐야 진가를 알수 있다"고 말했다. 현장방문을 한 고려대의대의 ...

    한국경제 | 1995.12.14 00:00

  • 관객끌기 아이디어 "봇물" .. 공연상품권 발매 등

    한해를 마무리하는 각종 공연이 줄을 잇는 가운데 공연 상품권과 가족 관람권, 연극관람투어 등 다양한 관객동원 상품이 등장, 눈길을 끌고 있다. 비자금 파문이 12.12, 5.18수사로 이어지면서 공연 성수기인 연말임에도 불구, 관객이 들지 않는 최악의 사태를 우려한 공연단체들이 적극적인 관객 끌기에 나서고 있는 것. 오는 30일부터 창작뮤지컬 "명성왕후" (이문열 작/윤호진 연출,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를 공연하는 에이콤은 공연예술계 ...

    한국경제 | 1995.12.13 00:00

  • [월드골프] 프랭키 미노자, 일본 다이쿄오픈 우승

    .프랭키 미노자(필리핀)가 95 일본PGA투어 마지막대회에서 우승했다. 10일 일본 다이쿄GC(파71)에서 끝난 다이쿄오픈(총상금 120만달러에서 미노자는 2언더파 69타를 기록, 합계 11언더파 273타로 2타차의 우승을 차지했다. 일본투어 데뷔 5년째인 미노자는 지난8월의 산코 그랜드 서머에 이어 올시즌에만 2승째를 올렸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12일자).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골프] 한국, 부진 면치 못해 .. 갓길웨스턴 베트남 오픈

    한국선수들이 베트남에서 최초로 열린 95 APGA투어 갓길웨스턴 베트남오픈골프대회(총상금 15만달러)에서 부진을 면치못했다. 한국프로골프협회에 따르면 지난7~10일 베트남 호치민시 근교 투덕CC (파72)에서 열린 대회에서 한국선수들은 박노석(28.아스트라)이 공동 12위, 조철상(36.뉴서울CC.코오롱엘로드)이 공동 16위를 차지하는데 그쳤다. 박노석은 최종라운드의 1언더파 71타를 포함, 합계 4언더파 284타 (70.73.70.71)로 ...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월드골프] 일본 오자키, 2년째 상금왕

    .일본의 골프영웅 점보 오자키 마사시(48)가 올 한햇동안에만 192만3,198달러(약 14억8,000만원)의 상금을 획득, 2년연속 일본 PGA투어 상금왕이 됐다. 오자키의 올해 총상금은 지난해(215만달러)보다 적은 것이지만, 미국투어 상금1위(그레그 노먼 165만달러), 유러피언투어 상금1위 (콜린 몽고메리 119만달러), 한국 상금1위(최상호 2억2,000만원)보다도 월등히 많은 것이다. 세계랭킹 9위에 올라있는 오자키는 70년 ...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월드골프] 레이먼-월도프조 첫챔피언 .. 다이너스클럽대회

    .톰 레이먼-더피 월도프 조, 짐 콜버트-보브 머피 조, 켈리 로빈스- 타미 그린조 조가 올해 처음 열린 다이너스클럽매치 골프대회에서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미국 3대투어(PGA 시니어PGA LPGA) 선수들이 2명씩 조를 이뤄 7~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잭 니클로스리조트코스에서 열린 대회 결승전에서 PGA투어부문의 레이먼-월도프 조는 케니 페리-존 휴스턴 조를 1홀차로 제치고 우승상금 12만5,000달러를 받았다. 또 시니어투어부문에서는 ...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95년 한경 10대 히트상품] '아반떼 승용차'..해외서도 인기

    ... 낮춰 가격 마케팅에서도 성공했다. 아반떼 1.5와 1.8의 가격이 동급 엘란트라보다 각각 11만원, 45만원 낮은 점은 소비자를 만족시키기에 충분했다. 스페인어로 "앞으로"를 뜻하는 아반떼는 지난 9월부터는 왜건형인 투어링이 판매되기 시작했다. 뒤 트렁크부분을 높여 넓은 실내공간을 확보한 아반떼투어링은 국내에 처음 도입된 왜건형으로 도시형 출퇴근과 레크리에이션 어느부분에서도 어울린다는 평가를 받았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2월 11일...

    한국경제 | 1995.12.11 00:00

  • [레저/관광] '베트남 하노이' .. 깨끗한 호반의 도시

    ... 판매하는 상품도 있다. 전체적으로 물가가 싸서 원하는 것을 마음대로 해도 지출이 적어 즐겁게 지낼 수 있다. 근교 하롱만까지 1박2일 관광에 음식, 숙식포함 미화 24달러, 산악민족을 만나러 가는 3박4일 사파(SAPA)투어는 미화 69달러. 뱀부(The Green BamBoo)나 퀸 카페(Queen Cafe)는 여행사 식당, 숙박시설을 겸한 곳이 숙소에서는 하노이에 관한 정보를 얻을수 있을뿐 아니라 좀 더 값싸고 알찬 여행을 하는데 필요한 도움을 ...

    한국경제 | 1995.12.07 00:00

  • [이야기골프] 골퍼의 겨울나기 .. 소동기 <변호사>

    ... 지금까지 읽어본 골프교습서 가운데 백미는 하비 페닉 "LITTLE RED BOOK" 이었다. 왜냐하면 그의 골프에 관한 한마디 한마디에는 90을 넘게 살아온 노선생의 인생론이 실려 있다고 생각되기 때문이다. 그책에는 그가 왜 투어프로를 그만두고 터칭프로가 되기로 마음먹게 되었는지에 대하여 이렇게 말하는 장면이 나온다. "나는 나 자신이 그런대로 괜찮은 프로라고 생각했다. 그리고 1930년 대중반의 휴스턴오픈대회까지만 하여도 나는 투너에 참가할 야심에 차 ...

    한국경제 | 1995.12.07 00:00

  • 소렌스탐/그레그 노먼/짐 콜버트, '올해의 선수'상 수상

    애니카 소렌스탐(25.스웨덴),그레그 노먼(40.호),짐 콜버트(55.미)가 미국 골프라이터스협회가 주는 "올해의 선수"상을 수상했다. 골프기자들의 모임인 미국골프라이터스협회는 올해 미국LPGA투어에서 3승, 유럽투어에서 3승등을 거두며 사상 최초로 미국.유럽투어에서 동시에 상금 랭킹1위을 기록한 소렌스탐을 올해의 최우수여자프로로 선정했다고 7일 발 표했다. US여자오픈 호주매스터즈 삼성월드챔피언십대회등에서 우승한 소렌스탐은 전체 ...

    한국경제 | 1995.1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