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109,0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인천시, 외국인환자 유치 우수 선도기관 지정

    ... 환자 유치활동을 펼치고 있다. 선도기관은 앞으로 2년간 ‘인천시 지정 선도 유치기관’ 명칭을 사용할 수 있다. 해외 홍보 마케팅비 지원, 인천시 주최 국내·외 의료관광 설명회 우선 참가권 부여, 팸투어, 통·번역 서비스 지원, 홈페이지 구축 지원, 컨시어지 서비스 우선권 지원 등 다양한 인센티브가 제공된다. 김혜경 시 건강체육국장은 “인천의 우수한 의료 인프라와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를 바탕으로 선도기관과 함께 ...

    한국경제 | 2020.09.18 09:51 | 강준완

  • thumbnail
    뒤플랑티스, 장대높이뛰기 6m15 세계新…'인간새' 붑카 넘었다

    ... 우승하며 '신성'으로 불리기 시작했다. 2019년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세계육상선수권대회에서 5m97로 2위를 차지해 성인 국제무대에도 주요 선수로 떠올랐다. 2020년은 더 특별했다. 그는 올해 2월 9일 세계육상연맹 인도어 투어미팅에서는 6m17을 기록, 2014년 르노 라빌레니(프랑스)가 작성한 종전 실내 종목 세계기록 6m16을 1㎝ 뛰어넘었다. 뒤플랑티스는 2월 16일 실내 경기에서 6m18을 뛰어, 또 한 번 인도어 세계기록을 경신했다. 다음 목표는 실외 ...

    한국경제 | 2020.09.18 09:17 | YONHAP

  • thumbnail
    여자테니스 국가대항전, 페드컵에서 빌리진 킹컵으로 명칭 변경

    ... 국제테니스연맹(ITF)은 18일 "빌리 진 킹이 테니스에서 보여준 선구자적인 역할을 기리기 위해 페드컵의 명칭을 빌리진 킹컵으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이는 빌리 진 킹(77·미국)이 다른 8명의 선수와 함께 1970년 현재 여자프로테니스(WTA) 투어의 전신인 버지니아 슬림스 투어를 설립한 지 50주년이 된 것을 기념하기 위한 조치다. 현역 시절 윔블던 여자 단식에서 6번이나 우승한 킹은 메이저 대회 단식에서 총 12번 정상에 오르며 세계 랭킹 1위까지 찍었던 테니스 명예의 전당 ...

    한국경제 | 2020.09.18 08:52 | YONHAP

  • thumbnail
    임성재, US오픈 첫날 공동 22위…토머스 선두

    ... 윙드풋GC(파70)에서 열린 대회 1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2개를 묶어 이븐파를 쳤다. 단독 선두로 나선 저스틴 토머스(5언더파·미국)에 5타 뒤진 공동 22위로 1라운드를 마쳤다. US오픈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2020~2021시즌 첫 대회로 낙점한 임성재의 시작은 순탄치 않았다. 1번홀과 8번홀(이상 파4)에서 보기로 2타를 잃고 시작했다. 그러나 후반 12번홀(파5)과 13번홀(파3)에서 연속 버디를 낚아챘고 이븐파로 경기를 마쳤다. ...

    한국경제 | 2020.09.18 08:17 | 조희찬

  • thumbnail
    '아이언맨' 임성재, US오픈 첫날 이븐파…토머스 5언더파 선두

    우즈는 3오버파…준우승 6번 미컬슨은 7오버파로 부진 임성재(22)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진출 이후 처음 출전한 US오픈 첫날을 무난하게 치러내 상위권 진입에 파란불을 켰다. 임성재는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파70)에서 열린 올해 두 번째 메이저대회 US오픈 1라운드에서 버디 2개와 보기 2개를 묶어 이븐파 70타를 적어냈다. 5언더파를 쳐 선두로 나선 세계랭킹 3위 저스틴 토머스(미국)에게 ...

    한국경제 | 2020.09.18 08:16 | YONHAP

  • thumbnail
    보토 PGA 투어 부회장 "미국 개최 CJ컵, 한국 문화 소개 기대"

    한국 선수들의 PGA 투어 활약, 아시아 골프 발전에 크게 기여 투어 일정 재개 후 미국 내 시청률 23% 증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타이 보토(58·미국) 수석 부회장이 올해 미국에서 열리는 더 CJ컵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보토 부회장은 18일 연합뉴스와 이메일 서면 인터뷰를 통해 "3년 전부터 한국 유일의 PGA 투어 대회로 열리는 더 CJ컵은 한국과 아시아 선수들의 PGA 투어 진출 교두보가 되어 주고 골프가 이 지역에서 성장하는 ...

    한국경제 | 2020.09.18 07:39 | YONHAP

  • thumbnail
    티샷 삐끗한 우즈, US오픈 첫날 버디 5개 잡고도 3오버파

    메이저대회 16번째 우승과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최다승(83승)에 도전하는 타이거 우즈(미국)의 발걸음이 무겁다. 18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머매러넥의 윙드풋 골프클럽(파70)에서 열린 올해 두번째 메이저대회 US오픈 1라운드에서 우즈는 3오버파 73타를 적어냈다. 동반 경기를 치른 세계랭킹 저스틴 토머스(미국)는 5언더파 65타를 쳤다. 70위 밖으로 밀린 우즈는 2라운드에서 반등하지 않으면 컷 통과가 아슬아슬한 처지다. 우즈는 연습 ...

    한국경제 | 2020.09.18 06:34 | YONHAP

  • thumbnail
    '어서와' 김소혜, "촬영지 맛집 저장해둔다"... 맛집 관리 노하우 공개

    ... “이경미 감독의 영화뿐만 아니라 책까지 찾아 읽는다”고 밝히며 들뜬 감정을 숨기지 못했다. 한편 피어스 콘란과 한국 영화 마니아 친구들의 두 번째 영화 여행기도 공개된다. 영화 ‘하하하’ 속 촬영지 투어를 위해 통영을 찾은 것. 이들은 나폴리 호텔을 둘러보는 것뿐만 아니라 봉준호 감독의 최애 음식 충무김밥부터 통영 대표 음식 꿀빵까지 맛보며 뜻하지 않은 먹방 투어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때 김소혜가 “촬영 차 간 지역에서 ...

    스타엔 | 2020.09.17 20:26

  • thumbnail
    소이현 하차소감 '집으로 가는 길'서 '퇴근요정' 활약

    ... 증명해냈다. 라디오뿐만 아니라 드라마 SBS ‘운명과 분노’, KBS2 ‘여자의 비밀’ 등의 작품 활동은 물론, 예능 MBC ‘공부가 머니?’, tvN ‘더 짠내투어’, ‘나의 첫 사회생활’ 등에 출연하며 대중들과 만나온 소이현은 배우로서 다양한 작품을 통해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갈 전망이다. 장지민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

    연예 | 2020.09.17 18:32 | 장지민

  • thumbnail
    LG하우시스 전시장에 등장한 안내로봇 '클로이'

    ... ‘LG 클로이 안내로봇’(사진)을 도입하며 비대면 서비스를 확대했다. 클로이는 2018년 인천국제공항에 도입됐던 로봇이다. 방문객이 클로이 안내로봇의 화면을 터치하면 각 층의 전시공간과 제품을 화면으로 소개한다. 로봇투어 모드를 선택하면 거실, 주방 등 전시공간을 로봇의 설명을 들으며 둘러볼 수 있다. LG지인 스퀘어는 지난 7월 디지털 카탈로그, 동영상, 시뮬레이션 기기 등을 활용해 비대면 체험이 가능한 전시장으로 바뀌었다. 서기열 기자 phi...

    한국경제 | 2020.09.17 17:55 | 서기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