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801-107810 / 117,23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도별 투표율](잠정)

    지 역 / 6.13 투표율 / 2회지방선거 / 16대 총선 전국평균 / 46.4 / 51.3 / 56.4 서 울 / 41.5 / 44.7 / 53.5 부 산 / 39.6 / 45.8 / 54.1 대 구 / 40.1 / 45.3 / 51.4 인 천 / 37.3 / 41.9 / 52.2 광 주 / 40.1 / 44.2 / 53.8 대 전 / 41.0 / 44.0 / 52.5 울 산 / 49.6 / 57.3 / 58.4 경 기 / 42.6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투표장소 찾는 데 어려움

    광주 서구 화정1동 제1투표구인 서구어린이집에는 투표시작 20여분 전부터 운동을 하는 주민들이 몰려 드는 등 이른 아침에 투표를 마치기 위한 행렬이 줄을 이었다. 투표는 순조롭게 진행됐으나 투표통지표를 받지 못해 투표장소를 몰라 이를 찾는 데 어려움을 겪은 유권자들이 의외로 많았으며 동사무소에는 이른 아침부터 투표장소를 문의하거나 통지표를 받지 못했다는 항의전화가 잇따르기도 했다. 또 투표함이 색깔별로 구분돼 있는데도 흰색 투표용지를 넣는 함은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 부산 최종투표율 역대 최저인 41.81%

    6.13 지방선거의 부산지역 투표율이 역대 최저인41.81%로 최종 집계됐다. 부산지방선관위원회의 최종 집계결과, 총 선거인수 278만4천721명(부재자 6만5천79명)중 116만4천342명이 투표함으로써 지난 2회 지방선거투표율 46.7%보다 크게떨어진 41.81%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16개 구.군중 강서구가 57.11%로 최고 투표율을 기록한 반면 사상구는 35.4%로최저 투표율을 보였다. 투표율이 저조한 가운데서도 무소속으로 출마한 현역구청장과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개표현장] 부재자 투표 사인, 유효 처리

    충북 충주시 선거관리위원회는 강원도의 한 부대에서 우송돼 온 부재자 투표 가운데 겉봉투를 봉함하면서 현지 선관위 확인 도장이 아닌 선거사무원의 사인(私印)을 찍은 4표를 유효로 처리했다. 시 선관위는 개표에 앞서 부재자 투표함을 정리하던 중 이를 발견, 회의를 열어 현지 선거사무원의 실수로 빚어진 일로 확인됨에 따라 4표를 유효로 처리키로 방침을 정했다. (충주=연합뉴스) 특별취재반 = wkimin@yna.co.kr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 인천시장 후보들, 오전 6시 투표

    특별취재반= 한나라당과 민주당 인천시장 후보들은 13일 오전6시 각각 부인이나 운동원들과 함께 투표했다. 한나라당 안상수(安相洙)후보는 수행원들과 함께 이날 오전 6시 계양구 작전 1동 작전새마을금고에 설치된 제4투표구에 도착, 선거 종사원들을 격려한뒤 바로 투표장으로 향했다. 그는 "이번 선거는 민주당 정권의 부패.실정을 심판하는 선거"라며 "선거 기간에 상대후보의 흑색선전이 있었으나 유권자이 현명하게 판단해 줄 것"이라며 결과를낙관했다.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 분당 투표율 '최고' 유지

    6.13 지방선거 경기도 성남지역 투표에서 분당구투표율이 지난 선거에 이어 또 한번 가장 높게 나타났다. 13일 성남시 비공식 집계에 따르면 선거인수 67만3천50명 가운데 29만163명이투표, 43.1%의 투표율을 보였다. 이 중 중원구가 38.2%로 가장 낮고 수정구가 40.8%를 기록한 반면 신도시인 분당구는 48.2%로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났다. 분당구는 제15대 총선 83.9%, 제2회 지방선거 52%, 제16대 총선 59%로, 성남지역에서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 충북지역 역대 최저 투표

    6.13지방선거의 충북지역 투표율이 역대 선거에서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도 선관위에 따르면 도내 492개 투표소에서 전체 유권자 107만6천451명 중 58만6천712명(잠정치)이 투표해 54.5%의 투표율을 보였다. 이는 1998년 지방선거와 1995년 지방선거 투표율 60.9%, 72.2%보다 각각 6.4%포인트, 17.7% 포인트가 떨어진 것이다. 특히 역대 최저 투표율을 기록했던 2000년 총선때 60.8%보다 낮은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시의원 접전지역 투표율 높아

    경북 경주지역에서는 6.13 지방선거에 출마한 시의원 후보자간에 치열한 접전을 벌이는 투표구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투표율이 기록되고 있다. 13일 낮 12시 현재 경주지역에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인 투표구는 51.8%의 내남면으로 현 시의원인 이종근(47)후보와 건축사무소 대표인 최병기(51)후보가 격전을 벌이고 있다. 다음으로 현직의 김상왕(56)후보와 전직 시의원을 지낸 김정철(58)후보가 박빙의 승부를 펼치고 있는 양북면 투표구로 51.7%의 ...

    연합뉴스 | 2002.06.13 00:00

  • 大選판도 미리 보여주는 풍향계..정당 선호투표 첫 실시

    제3기 지방선거에서 첫 도입된 정당선호투표 결과는 연말 대선의 향방을 가늠하게 해 주는 풍향계가 될 수 있다는 점에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선거에서 정당명부식 투표제에 따라 유권자들이 선호하는 정당에 투표해 뽑게 되는 광역의회 비례대표 의원은 모두 73명이다. 비례대표 의원은 각 정당의 득표율에 따라 유효투표의 5% 이상을 얻은 정당에 배분된다. 비례대표는 지역별로 한 정당이 의석의 3분의 2를 넘지 못하도록 해 영·호남처럼 특정 정당의 ...

    한국경제 | 2002.06.13 00:00

  • [6.13 투표현장] 여만철씨 "투표한 후보 떨어진 적 없었다"

    지난 94년 귀순한 여만철(56.대구시 달서구 장기동), 이옥금(52)씨 부부는 13일 오전 11시께 대구시 달서구 제 7투표소인 장기초등학교에서 소중한 권리를 행사했다. 이번 지방선거가 남한에서 맞는 4번째 선거라는 여씨 부부는 3번에 걸친 경험을 바탕으로 실수없이 투표를 마쳤다며 흐뭇한 모습. 여씨는 "지금까지 내가 투표한 후보가 떨어진 적이 없었다"며 "아무쪼록 주민들의 뜻을 받드는 일꾼이 당선돼 살기좋은 고장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2.06.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