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7811-107820 / 111,0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서울시장후보 조순씨 선출..결선투표서 조세형씨 눌러

    조순 전부총리가 6.27 지방선거에 나설 민주당의 서울시장후보로 확정 됐다. 3일 오후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열린 민주당의 ''서울시장후보추천 대의원대회''에서 조전부총리는 8백32명의 대의원이 참여한 1차 투표에서 3백20표를 얻었으나 과반획득에는 실패, 2백4표를 얻어 2위를 한 조세형 부총재와 결선투표끝에 후보로 당선됐다. 8백7명의 대의원이 참여한 결선투표에서 조전부총리는 4백95표를, 조부총재 는 3백12표를 얻었다. ...

    한국경제 | 1995.05.04 00:00

  • [천자칼럼] 지방의원의 자질

    ... 하더라도 시간이 지나가 버리면 국민들 은 그 사람의 비리사실을 까마득히 잊는다. 그렇데 되면 그 되역공직자는 갖은 수단을 동원해 공직에 등용되거나 청백리행세를 한다. 이번 지방자치 선거에서는 입후보자의 됨됨이를 꼼꼼히 따져 보는 선거 구민들의 세심함과 혜안이 있어야 할 것이다. 그것이 곧 고장의 발전, 나아가 자신과 가족의 안락한 을 가져다 줄 것이라는 기도하는 마음으로 투표에 임해야 할 것이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5일자).

    한국경제 | 1995.05.04 00:00

  • 예상과 달리 1차 과반미달..민주 서울시장후보경선 이모저모

    민주당이 3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개최한 ''서울시장 후보추천 대의원대회''는 지지자들이 각 후보 이름을 연호하는 뜨거운 열기 속에서 진행됐다. 조순 전부총리는 이날 경선 1차 투표에서 승리하거나 또는 4백표 이상의 표차로 크게 이길 것이라는 당초 예상과는 달리 득표수가 과반수에 미달 하는 3백20표에 그쳐 2차투표에서 1백83표차로 당선됐다. .조전부총리가 2차 투표결과 당선이 확정되자 장내는 ''조순'' 연호가 이러지는 ...

    한국경제 | 1995.05.04 00:00

  • [정가스케치] 제주지사 후보경선 일방적 승리로 맥빠져

    ... 유리하다는 아픈 과거를 다시는 되풀이하지 말자"며 일찌감치 "본선"에 대비하는 모습. 강감사는 "모후보는 행정가출신이라고 말하는데 재임시절 뭘했는지 묻고싶 다"며 우전지사를 비난한뒤 "도의 예산이 모자라면 대통령각하에게 달려가 예산영달을 해오겠다"고 자신이 민주계출신인 점에만 초점. 한편 두 후보는 투표시작에 앞서 낙선하더라도 탈당이나 무소속출마등 해당 행위를 일절 하지않는다는 결의문을 채택해 눈길.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5일자).

    한국경제 | 1995.05.04 00:00

  • 결선투표 대비 2위다툼 치열..민주 서울시장후보경선 스케치

    ... 비롯한 당지도부,50여명의 의원,8백여명의 대의원,일반시 민들이 경기장을 가득 메워 열기를 고조시켰다. 이날 경선에서는 이기택총재와 동교동측으로부터 지지를 받고있는 조순 전부총리의 당선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가운데 1차투표에서 과반수 득표자가 없을 경우 치러질 결선투표에 대비한 조세형부총재 홍사덕 이철 의원등 세후보간의 2위 다툼이 치열하게 전개됐다. .투표에 들어가기 앞서 4명의 후보들은 정견발표를 갖고 막바지 지지 를 호소. 조전부총리는 ...

    한국경제 | 1995.05.03 00:00

  • 조순씨 선두 .. 민주 서울시장후보 경선 투표

    ... 나선 가운데 "서울시장후보추천 대의원대회"를 열어 서울시장후보를 선출했다. 서울시 대의원 8백여명이 참가한 이날 경선에서 초반 개표결과 이기택총재와 동교동측의 지지를받고있는 조전부총리가 선두를유지했다. 조전부총리는 투표에 들어가기 앞서 행해진 정견발표를 통해 "학계와 관계,국제활동등의 경력을 살려 서울을 깨끗한 도시,국제적인 도시로 가꾸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조부총재는 "경륜과 실력을 겸비한 인물을 지지해달라"며 "고른 득표력과 고정표를 ...

    한국경제 | 1995.05.03 00:00

  • 민주당, 오늘 서울시장 후보 경선...4명 후보 가려

    민주당은 3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조순전부총리와 조세 형부총재 홍사덕 이철의원등이 후보로 나선 가운데 서울시장후보 경선을 실시 한다. 서울시 대의원 8백59명이 참여할 이날 경선은 1차 투표에서 과반수 이상을 획득하는 후보가 없을 것으로 보여 2차 투표까지 가는 접전이 예상된다. 그간 관심이 되었던 "반조순 연합"과 관련,조부총재는 2일 홍.이의원에게 "2차 결선투표에서 조순후보와 대결하게되는 후보에게 표를 몰아주자"고 ...

    한국경제 | 1995.05.03 00:00

  • 민주당, 내일 서울시장 후보 경선

    민주당은 3일 오후 서울 올림픽공원내 역도경기장에서 조순전부총리와 조세 형부총재 홍사덕 이철의원등이 후보로 나선 가운데 서울시장후보 경선을 실시 한다. 서울시 대의원 8백59명이 참여할 이날 경선은 1차 투표에서 과반수 이상을 획득하는 후보가 없을 것으로 보여 2차 투표까지 가는 접전이 예상된다. 그간 관심이 되었던 "반조순 연합"과 관련,조부총재는 2일 홍.이의원에게 "2차 결선투표에서 조순후보와 대결하게되는 후보에게 표를 몰아주자"고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1차관문 통과"..민자 경기지사후보경선 이모저모/인터뷰

    ... 경선인데다 당내 양대 주축세력인 민주계와 민정계간 표대결로 정치권의 비상한 관심을 모아온 민자당의 경기도지사후보 경선은 민주계 이인제후보의 승리로 낙착. 1일 올림픽공원 펜싱경기장에서 실시된 후보경선에서 이후보는 개표결과 투표에 참여한 총 6천3백여명의 대의원 가운데 3천2백66표를 얻어 임사빈 후보를 2백9표 차로 누르고 당선. 이날 정견발표에서 임사빈후보가 현정부의 "경기푸대접"을 집중 거론하며 충청출신인 이후보를 비롯한 실세들을 강력 비판한 ...

    한국경제 | 1995.05.02 00:00

  • 후보들 경력증명서 제출케 관련법규 개정해야..선관위 지적

    ... 이날 "기초.광역의회선거에선 유권자들이 학력등 주요경력만 보고 후보자를 선택하는 경우가 대부분"이라며 "그럼에도 선택의 잣대인 주요경력의 허위기재여부를 철저히 검증할수 있는 제도적 장치가 없어 문제"라고 말했다. 현행 선거법은 후보자들이 학력등 주요경력을 속이더라도 서면에 의한 이의신청이 있는 경우에만 선관위가 이를 조사, 허위로 드러날 경우 투표구 마다 이같은 사실을 공고하고 고발토록 돼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1일자).

    한국경제 | 1995.05.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