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9631-109640 / 115,66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0 미국의 선택] '볼루시아 선거소동'

    투표함을 잃어버린 정신없는 선관위 직원,선거가 끝난 지 이틀후 봉합이 뜯어진 채 발견된 투표함들,선거당국으로부터 투표권행사를 ''거부''당한 흑인 유권자들. 부정선거 의혹으로 13일(한국시간)부터 수작업 재검표에 들어간 미국 플로리다주 볼루시아카운티에서 벌어진 사건들이다. 선거일인 지난 7일 밤 10시 볼루시아의 유권자인 카넨바움은 선관위로부터 민주당의 앨 고어 후보가 2만1천표 차로 공화당의 조지 부시 후보를 앞서고 있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

    한국경제 | 2000.11.14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최후 승자 누가 될까

    ... 수(2백69명)의 선거인단을 확보,무승부가 된다. 이 경우 대통령 선출은 하원으로 넘어가는 데 현재 하원은 공화당이 다수당이어서 부시가 이길 공산이 크다. ◆12월18일까지 대선결과가 나오지 않을 경우=법정싸움 등으로 선거인단 투표일까지 결과가 나오지 않으면 플로리다주 등 문제의 주 선거인단이 제외된 채 대통령을 뽑을 수도 있다. 플로리다주만 제외된다면 당선에 필요한 선거인단 수는 2백57명. 문제의 4개 주 개표결과에 따라 희비가 엇갈리게 된다. 이 ...

    한국경제 | 2000.11.14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전국 시위...두후보 싸잡아 비난..이모저모

    ... 후보는 11일 모처럼 압박감에서 벗어나 영화구경을 하는 여유를 보였다. ○…수십명의 할리우드 스타들과 유명 지식인들은 10일 뉴욕타임스에 전면광고를 내고 이번 선거에서 나타난 국민들의 믿음을 존중하기 위해 논란이 빚어지고 있는 플로리다주 팜비치카운티에서 재투표를 실시하라고 요구했다. 이 광고에는 영화배우 로버트 드니로와 폴 뉴먼,극작가 아서 밀러,작가 EL 닥터로와 토니 모리슨 등이 참여했다. 신동열 기자 shins@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내달18일까지 개표못끝내면 고어당선 가능성

    미국 플로리다주가 한달내로 대선의 승자를 가려내지 못할 경우 앨 고어 민주당후보가 대통령에 당선될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워싱턴포스트는 11일 "모든 주가 선거인단 투표일인 12월18일까지 선거인단을 확정하지 않더라도 선거를 실시하도록 헌법에 규정돼 있다"며 이같이 보도했다. 포스트지의 해석에 따르면 플로리다가 다음달 18일까지 선거인단을 선출하지 못할 경우 플로리다를 뺀 50개지역(49개주+워싱턴DC)선거인단끼리도 선거를 실시할수 있다. ...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무효표처리 當落 가른다..수작업 재검표 영향

    수작업 재검표가 해외부재자투표와 함께 미대선의 승부를 판가름지을 새로운 최대변수로 떠올랐다. 현재 수작업 검표가 이뤄지고 있는 곳은 이번 대선의 최대 승부처인 플로리다주 팜비치카운티를 비롯 볼루시아 브로워드 데이드등 4개 카운티. 수작업 재검표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오른 것은 팜비치카운티가 카운티내 4개 선거구를 표본으로 골라 11일 오후2시(한국시간 12일 새벽3시)부터 실시한 수작업 개표결과 때문이다. 팜비치 선거당국은 12일 수작업 검표결과 ...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美대선은 한편의 드라마"..英 이코노미스트誌

    ... 게다가 마지막 장에서는 미주리주에선 사자(死者)가,뉴욕에선 현직 대통령 부인이 상원의원에 당선되는 등 모든 곳에서 액션이 폭발하고 있지만 진정한 승부는 2명의 주인공으로 좁혀진 것도 스릴러물의 전형으로 묘사됐다. 이코노미스트는 또 모든 것이 끝난듯 보이는 지금,마지막 페이지에서까지 쓴 뒷맛을 남기고 있다며 모든 부재자 투표용지가 개표되기 전까지는 최종 결과를 알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고성연 기자 amazingk@hankyung.com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美 대선 팜비치 수작업 재검표 .. 선관위, 2차 재검표 명령

    ... 공화당후보가 박빙의 차로 앞서고 있는 플로리다주에서 앨 고어 민주당후보가 역전할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게 됐다. 팜비치 선거당국은 부시측의 수작업 재검표 금지소송 제기에도 불구, 11일 수작업에 의한 재검표에 들어가 9시간동안 팜비치 전체투표(42만5천표)의 1%가 조금 넘는 4천5백표를 재검표했다. 한편 당초 고어 후보가 5백표 많았던 뉴멕시코주(선거인단 5명)의 재검표에서는 부시가 17표를 앞서고 있으나 아직 부재자투표가 남아있어 최종 결과를 알 수 없는 상황이 됐다. ...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美 대선 팜비치 수작업 재개표..선관위 2차 재검표 명령

    ... 앨 고어후보가 역전할 가능성이 커졌다. 팜비치선관위는 12일 팜비치카운티의 수십개 선거구중 12일 완료된 4개 선거구의 수작업 재검표결과 고어후보가 1차 재검표때보다 33표를 더 얻었다고 발표했다. 선관위는 이날 팜비치카운티 투표자의 약 1%인 4천3백여표를 수작업으로 재검표한 결과 부시는 오히려 3표가 줄었다고 밝혔다. 팜비치카운티선관위원들은 수작업에 의한 2차 재검표 실시여부를 놓고 투표를 한결과 2대 1로 수작업재검표 결정을 내렸다. 이에앞서 11일 ...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유태인 고어 지지..'해외부재자 표심은'

    "플로리다주의 해외부재자들은 누구를 찍었을까" 미국 대선의 최종승자를 가릴 플로리다주에서 고어 부시 양후보의 표차가 수백표로 좁혀짐에 따라 해외부재자 투표결과가 초미의 관심사로 떠올랐다. 이와관련, 이번에는 과거와 달리 민주당후보가 더 많은 해외 부재자 표를 갖고 갈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일부 전문가들은 유태인 조지프 리버맨을 부통령후보로 내세운 고어가 해외 유태인 표의 대부분을 쓸어갈 것이라며 선거결과가 뒤집힐 가능성이 있다고 주장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00.11.13 00:00

  • [2000 미국의 선택] '고.부갈등'서 民心읽기로

    ... 민주당의 전략수정은 ''선거를 법정으로 끌고 가는 것은 미국과 미국인의 이익에 부합하지 않는다''는 국민적 비판 여론을 의식한 것으로 보인다. 윌리엄 데일리 민주당 선거본부장은 지난 9일 기자회견을 통해 "팜비치카운티가 도안한 나비형 투표용지의 하자 때문에 고어를 지지하려던 유권자들의 표가 실수로 개혁당의 팻 뷰캐넌에게 넘어갔다"고 전제, 유권자들이 선호하는 후보가 대통령이 돼야 한다며 이를 위해 소송 등 모든 필요한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공언했었다. 민주당의 ...

    한국경제 | 2000.11.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