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5,10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위터 '팩트체크' 경고에 트럼프 "대선개입" 맞불 예고

    ... 벌어지도록 놔두기 전에 우리는 그들을 강력하게 규제하거나 셧다운(폐쇄)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우리는 그들이 2016년 그러한 시도를 했지만 실패한 것을 보았다"며 "우리는 대규모 우편투표가 이 나라에 뿌리 내리도록 할 수 없는 것과 마찬가지로 보다 정교한 형태로 그러한 일이 다시 일어나도록 놔둘 수 없다"고 덧붙였다. 트위터측의 경고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이 조치를 촉발한 우편투표 관련 주장을 되풀이한 ...

    한국경제 | 2020.05.27 23:58 | 차은지

  • thumbnail
    트위터 팩트체크 경고에 트럼프 "폐쇄·큰 조치" 전면전 선포(종합)

    ... 침묵시킨다고 느끼고 있다"며 "그러한 일이 벌어지도록 놔두기 전에 우리는 그들을 강력하게 규제하거나 셧다운(폐쇄)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이어 "우리는 그들이 2016년 그러한 시도를 했지만 실패한 것을 보았다"며 "우리는 대규모 우편투표가 이 나라에 뿌리 내리도록 할 수 없는 것과 마찬가지로, 보다 정교한 형태로 그러한 일이 다시 일어나도록 놔둘 수 없다"고 덧붙였다. 트위터측의 '경고 딱지'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이 조치를 촉발한 우편투표 관련 주장을 되풀이한 ...

    한국경제 | 2020.05.27 23:47 | YONHAP

  • thumbnail
    '뒤끝' 트럼프 "소셜미디어 강력규제·셧다운 조치할 것"

    ... 트럼프 대통령은 특정 소셜미디어를 언급하지는 않았지만, 바로 전날 트위터 측이 이례적으로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에 '팩트체크가 필요하다'는 경고 문구를 삽입한 데 대해 노골적으로 불만을 드러낸 바 있다. 앞서 트위터는 우편 투표가 선거 조작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주장을 담은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 2건 아래에 각각 파란색 느낌표와 함께 '우편투표에 대한 사실을 알아보라'는 경고 문구를 삽입했다. 경고 문구를 클릭하면 '트럼프는 우편투표가 유권자 사기로 이어질 ...

    한국경제 | 2020.05.27 21:35 | YONHAP

  • thumbnail
    김종인 "무상급식 투표 바보짓"…오세훈 "인정"

    미래통합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 내정자가 27일 당 전국 조직위원장 대상 특강에서 2011년 서울시의 무상급식 주민투표를 두고 "정말 바보 같은 짓"이라고 지적했다. 이 자리에는 당시 시장직을 걸고 주민투표를 강행했다가 패해 결국 시장직을 내려놓은 오세훈 전 의원도 있었다. 김 내정자는 오 전 시장을 거명하지는 않았지만 '무상급식 주민투표'를 예로 들며 "당이 시대정신을 못 읽었다"며 "무상급식을 해야 한다고 이야기했더니 당에서 '이건희 손자까지 ...

    한국경제 | 2020.05.27 17:49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트윗에 '경고' 날린 트위터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트윗에 ‘사실관계가 명확하지 않다’는 경고 딱지(사진)를 붙였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에 ‘대선 개입’이라며 맞섰다. 26일(현지시간) 트위터는 “우편 투표는 사기나 다름없다” “우편함이 털리고 투표용지와 서명이 위조되는 등 부정 선거가 이어질 것” 등 트럼프 대통령의 트윗 두 건에 대해 ‘사실을 확인하라’고 경고했다. 또 경고 문구를 누르면 ...

    한국경제 | 2020.05.27 17:47 | 선한결

  • 與 "상임위원장 모두 갖겠다" 으름장…통합 "차라리 국회 없애라" 반발

    ... 만에 나온 더불어민주당의 으름장에 협상이 파열음을 빚고 있는 양상이다. 주 원내대표는 27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회에서 여당이냐 야당이냐보다 중요한 건 헌법상 삼권 분립”이라며 “소신 투표가 아닌 당론으로 움직이는 우리 국회에서, 민주당의 주장은 삼권 분립 질서 체계를 깨겠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예전 1990년 3당 합당으로 여당이 215석일 때도 야당과 상임위원장을 나눴다”며 ...

    한국경제 | 2020.05.27 17:40 | 성상훈

  • thumbnail
    청주지법, 통합당 낙선인 3명 투표함 증거보전 인용

    ... 선거관리위원회를 상대로 낸 증거보전 신청이 법원에서 받아들여졌다. 27일 충북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청주지법은 4·15 총선에 출마했던 통합당 윤갑근(청주 상당)·최현호(청주 서원)·경대수(증평·진천·음성) 낙선인이 제기한 투표함 증거보전 신청에 대해 인용 결정을 내렸다. 증거보전 신청은 선거무효나 당선무효 소송을 제기를 위한 증거 확보 차원에서 법원에 투표지·투표함 등에 대해 보전신청을 하는 법적 절차다. 인용될 경우 법원은 선관위로부터 투표지와 ...

    한국경제 | 2020.05.27 17:37 | YONHAP

  • thumbnail
    양구군 임당2리 마을회, 가구당 최고 200만원 재난지원금 지급

    ... 지급했다. 임당2리 마을회는 가구당 200만원씩, 전입 한지 1∼2년가량 지난 귀농·귀촌 가구에는 100만원씩을 긴급재난지원금으로 40여 가구에 나눠줬다. 마을회는 25일 주민총회를 열어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안건에 대해 주민투표를 진행했고, 전원 찬성해 마을 발전기금을 재난지원금으로 활용하기로 결정했다. 마을 긴급재난지원금 규모는 총 8천800여만원이다. 마을회는 수년 전 강추위가 닥친 겨울에도 가구당 50만원씩을 지역상품권으로 지급했고, 2018년 ...

    한국경제 | 2020.05.27 16:44 | YONHAP

  • thumbnail
    주호영, '與 상임위 독점' 주장에 "차라리 국회 없애라"

    ... 만에 나온 더불어민주당의 으름장에 협상이 파열음을 빚고 있는 양상이다. 주 원내대표는 27일 국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국회에서 여당이냐 야당이냐보다 중요한 건 헌법상 삼권 분립”이라며 “소신 투표가 아닌 당론으로 움직이는 우리 국회에서, 민주당의 주장은 삼권 분립 질서 체계를 깨겠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예전 1990년 3당 합당으로 여당이 215석일 때도 야당과 상임위원장을 나눴다”며 ...

    한국경제 | 2020.05.27 16:16 | 성상훈

  • thumbnail
    김정섭 공주시장 "주민소환제 존중하지만 소환 사유는 불편"

    "절차·비용 등 생각할 때 바람직한지 다시 생각해야" 김정섭 충남 공주시장은 27일 자신에 대한 주민소환투표 청구 절차가 진행 중인 것에 대해 "소환제 자체는 존중하고 좋은 제도"라면서도 "얼마나 바람직한지는 다시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이날 시청 브리핑룸에서 열린 정례기자회견에서 "4년 임기를 아무런 견제 없이 마무리한 사례가 지방자치 역사에 많이 있었지만, 이제는 탄핵당하는 시장·군수가 나와도 이상하지 않은 제도를 만든 것"이라며 ...

    한국경제 | 2020.05.27 1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