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821-110830 / 118,50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쇄신안' 당무회의 통과] 이인제 '최대수혜' 한화갑 '손해안봐'

    ... 분명히 패배자다. 그러나 아이러니하게도 이로 인해 상당한 전리품을 건진 것도 사실이다. 선두주자인 이 고문과 뚜렷한 대립각을 형성,당내외에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는 분석이다. 노무현 김근태 정동영 고문 등 개혁성향 3인방은 국민경선제·인터넷투표제·선호투표제 도입 등 개혁안을 관철시켰고,김중권 고문은 당내화합을 위해 유연성을 보였다는 점에서 향후 경선가도에 유리하게 작용할 것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07 17:36

  • '월드컵의 해' 세계적 연주자등 잇딴 내한 공연

    ... 노먼(11월22일)과 르네 플레밍(3월28일)의 독창회도 관심거리다. 지난해 4월 첫 내한독창회에서 청중들과 일일이 악수하는 보기드문 풍경을 연출했던 노먼이 이번에는 어떤 무대를 보여줄지 기대된다. 특히 이번 독창회는 청중들이 온라인 투표를 통해 원하는 프로그램을 직접 고르는 ''피플스 초이스(People''s Choice)'' 연주회로 꾸며질 예정이다. 40대 초반의 미국인 르네 플레밍은 서정적인 목소리로 세계 정상급으로 급성장한 성악가. 탁월한 미모를 바탕으로 ...

    한국경제 | 2002.01.07 16:06

  • 민주, 4월20일 大選후보 선출..상임고문회의 합의

    ... 대선후보 출마를 희망할 경우 후보등록일 3개월 이전에 대표직을 내놓아야 한다는 규정도 마련했다. 당연직 최고위원직은 의원총회에서 선출된 원내총무에 한해 허용키로 했다. 선거대책기구 구성과 관련,대선의 경우 대선후보가 주도권을 갖고,지방선거 등 기타선거의 경우 당 지도부가 주도권을 갖는 쪽으로 입장을 정리했다. 이밖에 후보전원에 대해 순위를 매겨 기표하는 선호투표제와 인터넷투표제 역시 도입키로 했다. 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07 09:30

  • [여 4월전대 확정안팎]

    ... 노무현(盧武鉉)정동영 정대철 고문 등이 참으로 이번에 큰 결단했고 고뇌를 많이 했고 이분들 뜻을받들어 일괄처리하자"며 쇄신연대측 `결단''에 대한 배려를 아끼지 않았다. 이에 따라 선거인단 일반국민 공모추첨 주체와 대선후보 수락연설 대상, 인터넷투표인단 참여비율 등에 대한 일부 의원들의 사실확인과 부차적인 문제 제기가 있은후 당 쇄신안을 한 대표가 일괄상정하고 "이의 없느냐"고 묻자 참석자들 모두 "이의없다"고 큰소리로 외쳐 만장일치로 채택됐다. 이어 한 대표는 대선후보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여 경선일정 어떻게 되나]

    ... 16개 시도별로 시차를 두고 실시되기때문에 일반국민 선거인단 구성도 시도별 순차적으로 마감된다. 맨 먼저 경선이 실시됨으로써 경선판도를 예고하는 한국판 `뉴햄프셔''로 불리는제주도의 경우 3월3일께 마감돼 1주일 뒤인 3월10일께 투표가 실시된다. 시.도별 순차경선과 관련, 민주당은 매주 토.일요일 두차례, 토.일요일 및 평일하루 세차례, 평일 세차례 등 3가지 방안을 놓고 검토중인데 토.일 두차례 실시할경우 모두 8주 걸리는 데 비해 평일 세차례 할 경우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황태자비 납치사건' 올해의 책 대상..부꾸

    서평 전문 웹진 ''부꾸''(bookoo.co.kr)가 네티즌투표로 선정한 ''올해의 책'' 대상에 「황태자비 납치사건」(김진명ㆍ해냄)이 뽑혔다.지난달 17-31일 부꾸 홈페이지에서 진행된 투표에는 네티즌 1만6천353명이 참가했다. 다음은 분야별로 선정된 올해의 책. ▲문학Ⅰ(소설) = 「오페라의 유령」(가스통 르루ㆍ문학세계) ▲문학Ⅱ(비소설)= 「THE BLUE DAY BOOK」(브래들리 트레버 그리브ㆍ바다출판사) ▲인문 교양 = 「나를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與대권레이스]③합종연횡

    ... 상황이었다"고 답해 당권출마쪽도 숙고중인 것 아니냐는 분석이 제기됐다. 김근태(金槿泰) 상임고문도 "연대가 정치적 거래로 전락될 위험성이 있다"고 지적하면서도 "지향하는 방향과 실천이 같다고 하면 그것을 어떻게 근접시킬까 하는것을 선호투표제를 통해 모색하는 것은 필요하다"고 말했다. 노무현 고문은 진작부터 `개혁연대''를 적극적으로 추진해온 입장에서 "연대의원칙은 정치적 지향과 목표를 공유하는 것이지, 단순한 이해관계의 셈은 아니다"고관심을 보였다. 한편 이인제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여 4월20일 全大 쇄신안 확정

    ... 최고위원은 선출직 8명과 지명직 2명, 원내총무 등 11명으로 구성되고 선출직가운데 최다득표자가 대표가 되며, 대표는 당무통할권과 당직인사 제안권, 지명직최고위원 지명권, 총무 불신임회부권 등을 갖는다. 후보 경선에는 결선투표제인 선호투표제가 도입되며 법적.기술적 문제 해소를전제조건으로 공모당원의 5% 범위내에서 인터넷 투표가 부분도입된다. 대통령선거대책위원회는 후보가, 지방 및 국회의원 선거대책위원회는 당지도부가 주도적으로 구성.운영토록 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노무현씨 "대세론 이르다"

    ... 대립했던 분들이 대세에 합의한 것에 대해 감사한다. --지방선거전 후보선출 주장이 관철됐는데. ▲내 의견이 관철돼서 좋다는 게 아니라 특대위안이 합리적이고 개혁적인 것이기 때문에 다행스럽게 생각한다. --연대 계획은. ▲선호투표제가 도입된 만큼 기술적으로 연대의 필요성이 없다고 하더라도, 연대는 상징적 의의를 갖는다. 연대의 원칙은 정치적 지향과 목표를 공유하는 것이지단순한 이해관계의 셈은 아니다. 특정인과의 연대문제는 좀 더 두고보자. --경선 전략은.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여 쇄신안 내용과 전망]

    ... 경우 모처럼 도입된이 제도가 표류할 가능성이 없지않다. 또 국민참여경선제와 같은 취지에서 각종 공직선거 출마자를 상향식 공천에 의해 선출하도록 함으로써 중앙당과 총재가 공천에 전권을 행사하던 관행을 청산할 수있게 됐다. 인터넷 투표의 법적.기술적 문제의 해결을 전제로 인터넷 투표를 5% 범위내에서반영키로 한 것도 네티즌과 젊은 유권자들의 관심을 유발하는 장치가 될 것으로 보인다. 참여연대 손혁재(孫赫載) 협동사무처장은 "민주당이 DJ에만 의존하던 타율적 정당에서 ...

    연합뉴스 | 2002.01.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