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891-110900 / 118,9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스팽, 佛대선 지지도 시라크 앞서

    다음달과 오는 5월 1, 2차 투표로 치러지는 프랑스 대통령선거에서 리오넬 조스팽 총리가 자크 시라크 대통령을 제치고 승리할 것이라는 여론조사 결과가 11일 발표됐다. 루이 해리스 연구소는 시라크 대통령이 다음달 21일 1차 투표에서 박빙의 리드를 잡지만 5월 5일 2차 투표에서 조스팽 총리에게 뒤질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다. 조사결과 1차 투표에서 시라크 대통령은 24%, 조스팽 총리는 23%를 얻을 것으로 나타났다. 우파인 시라크 대통령의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한네트 "타이거풀스와 체육복표 본계약 체결"

    코스닥 등록기업인 한네트는 11일 타이거풀스인터내셔널㈜과 체육복표 판매위탁 본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네트 관계자는 "지난해 8월16일 '한네트 CD네트워크를 통한 체육진흥투표권판매대행사업'에 관한 제휴합의서를 체결한데 이어 본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이에 따라 전국 지하철 및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있는 한네트 CD에서 24시간 스포츠토토의 발매가 가능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지난 2월부터 현금인출기에서 롯데월드 이용권을 할인발매하고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여 '한나라 내분'에 표정관리

    ... 부총재의 부총재직 사퇴 등으로 극심한 내우(內憂)를 겪고 있는 데 대해 내심 쾌재를 부르고있으나 겉으로 드러내지 않은채 경선 성공에 주력하겠다는 것으로 보인다. 한광옥(韓光玉) 대표는 "국민경선제에 대한 당원과 국민의 우려가 컸고 투표율과 공정성 시비에 대한 우려도 있었으나 선거 자체가 공정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기쁘다"고 자평하고 "어떠한 난관이 있어도 국민경선제를 성공시켜 정권재창출을 하겠다"고 다짐했다. 한 핵심당직자는 "혼탁을 우려했으나 크게 드러난 것이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야 '인터넷 대의원' 선출

    ... 사이버 당원들이 전 권역별 후보에 대해 1인3표를 행사, 서울 11명, 부산.경남 7명, 광주.전남 4명 등 총 50명의 '네티즌 대표 대의원'을 선출한다. 이같이 선출된 `네티즌 대표 대의원'은 당무회의 의결을 거쳐 임기 2년의 대의원으로서 역할을 수행하게 되며 오는 4월부터 시작되는 대통령후보 선출을 위한 순회경선은 물론 5월10일로 예정된 전당대회에도 참여, 투표권을 행사한다. (서울=연합뉴스) 김범현기자 kbeomh@yna.co.kr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6대도시 시내버스 쟁의조정 신청

    ... "생계비에 미달하고 유사업종에 비해서도 낮은 저임금속에서 임금 인상 등을 요구했지만 사용자들의 성의있는 대안이 없었다"며 "운전기사들의 현실을 직시한 노동위원회의 조정 결과를 주목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들 노조는 또 오는 18일 파업찬반투표 공고와 21일 전국대표자회의, 25일 파업찬반투표 등을 거쳐 27일 파업출정식을 갖고 28일 오전 4시 첫 차부터 6대 도시별로 시내버스 전면 총파업에 돌입한다는 향후 투쟁일정도 확정했다. 그동안 이들 노조는 ▲기본급 10.6%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지하철노조 집행부선거 돌입

    지난달 22일 조합원 찬반투표에서 집행부를 불신임한 서울지하철공사(1∼4호선) 노조의 새 집행부 선거가 11일 후보자 등록을 시작으로 본격화됐다. 지하철공사 등에 따르면 노조는 위원장과 지부장 4명, 지회장 43명 등 새 집행부 선거 후보자 등록을 이날부터 13일까지 받은 뒤 오는 20∼22일 1차 투표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민주노총내 `강성' 계열로 꼽히는 조합원들은 지난 9일 지축차량기지 강당에서 약 300명이 모여 이상대(40.승무지부)씨를 ...

    연합뉴스 | 2002.03.11 00:00

  • [민주 대선후보 경선] '제주경선 표정'..한화갑 후보 "선거는 해봐야"

    ... 후보진영에선 '의외'란 반응을 보였다. 이 후보 측근 의원은 "시간이 흐를수록 '이인제대안 부재론'이 드러날 것"이라 자위했고,3위에 그친 노무현 후보는 "나의 상대는 이인제 후보다"며 애써 태연한 표정을 지었다. ○…제주경선에선 투표당일 연설이 승패를 갈랐다는 평이다. 남제주군에서 운수업을 하는 임창선씨(36)는 "모 후보를 찍을 생각이었는데 당내 경선에서까지 다른 후보를 비방하는 모습에 실망해 1순위를 바꾸었다"고 말했다. 송유창씨(30)도 "연설내용의 ...

    한국경제 | 2002.03.10 17:39

  • [민주 대선후보 경선] '울산경선 표정' .. 영남후보 1,2위

    ... 고질적 병폐인 지역한계를 극복하지 못했다"고 자평했다. 제주에 이어 울산에서도 '태풍'을 일으키는데 실패한 정동영 후보와 1∼2%의 지지율 획득에 그친 김근태 유종근 후보진영은 크게 실망하는 분위기였다. ○…전날에 이어 이날 투표도 별 탈 없이 2시간여 동안 차분히 진행됐다. 사회를 맡은 송영길 의원은 투표도중 "당 인터넷 홈페이지를 통해 대회가 생중계되는데 한시간 만에 1만여명 이상이 동시접속해 서버가 다운됐다"며 "이는 인기가수 서태지가 30만명을 ...

    한국경제 | 2002.03.10 17:38

  • [민주 대선후보 경선] 이인제 '대세론' 예상밖 주춤

    ... 것"이라고 내다봤다. 그러나 아직 속단은 금물이다. 제주의 경우 한화갑 후보의 탄탄한 조직력이 위력을 발휘한 측면이 있으며 울산은 영남출신인 노 후보의 선전이 예상됐던 곳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광주(16일)와 대전(17일) 투표 결과까지 나와봐야 경선전 초반의 후보간 우열이 확연히 드러날 것으로 보인다. 후보간 혼선양상으로 선호투표제가 결정적 변수로 작용할 공산이 커지고 있다. 김성호 의원은 "선호투표에서 1순위 1위가 뒤집어질 가능성이 높아졌다"고 내다봤다. ...

    한국경제 | 2002.03.10 17:37

  • 與 울산 경선 노무현 1위 .. 제주선 한화갑 1위

    제주(9일)와 울산(10일)에서 잇따라 실시된 민주당 첫 대선후보 경선결과 한화갑 후보와 노무현 후보가 각각 1위를 차지, 향후 혼전을 예고했다. 울산 종하체육관에서 10일 열린 울산지역 경선에서 노무현 후보는 전체 유효투표중 2백98표(29.4%)를 얻어 김중권 후보(2백81표)와 이인제 후보(2백22표)를 근소한 차로 누르고 1위를 차지했다. 제주경선에서 1위를 한 한화갑 후보는 4위(1백16표)에 그쳤으나, 영남지역 경선임을 감안할때 나름대로 ...

    한국경제 | 2002.03.10 17: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