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54,2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로켓폭등' 중국 증시…반짝 회복인가 본격 강세장인가

    중국선 2015년 상승장 재현 기대감…강세장 신호 왔지만 실적 뒷받침 한계도 트럼프 낙선 관측 커지자 중국 증시는 '환호'…최대 불확실성 약화 평가 최근 중국 증시의 주요 지수가 수직 상승하면서 중국에서 자국 증시가 수년간의 부진을 떨쳐내고 본격적 강세장에 진입하는 것이 아니냐는 기대감이 서서히 고개를 들고 있다. 하지만 중국 증권업계에서는 이번 최근 상승장의 성격을 놓고 그간 지나치게 낮던 평가가치(밸류에이션)가 일부 회복한 수준이라는 냉정한 ...

    한국경제 | 2020.07.07 10:29 | YONHAP

  • thumbnail
    러, 두께 4m 얼음 깨고 뱃길 트는 초대형 쇄빙선 건조 착수

    ... 같은 규모의 쇄빙선 2척을 추가로 건조한다고 스푸트니크 통신사는 전했다. 러시아는 1971년부터 2007년 사이에 아크티카급을 포함해 핵 추진 쇄빙선을 대거 건조했다. 핵 추진 쇄빙선 보유 대수에서 러시아에 뒤처진다고 판단한 미국은 최근 쇄빙선 건조에 열을 올리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029년까지 최소 3척의 대형 쇄빙선을 건조하는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하는 '남극·북극에서 미국 국익 보호' 각서에 서명하기도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7.07 10:13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러닝메이트 후보' 애틀랜타 시장 코로나 확진

    ... 전국적인 인지도를 얻었다. 특히 5월 말 심야 방화·약탈이 이어지자, 심야 기자회견을 열어 "시위가 아니라 혼란일 뿐이다. 집으로 돌아가라"고 질타하면서 반향을 일으켰다. '급진좌파'가 항의 시위를 주도하고 있다는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을 향해서는 "입을 다물라"고 일갈하기도 했다. 1960년대 인기를 끌었던 R&B 가수 메이저 랜스의 딸이라는 점도 화제를 모은 바 있다.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의 러닝메이트 후보군으로도 꼽힌다. ...

    한국경제 | 2020.07.07 10:12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사기가 삶의 방식"…조카딸 서적 일부 공개(종합)

    '트럼프는 어쩌다 비뚤어진 가치관을 갖게 됐나' 조명 출판사, 높은 수요·인기 고려해 2주 앞당겨 14일 출간 "지금의 도널드는 3살 때의 모습과 많이 닮아있다. 성장, 학습, 발전할 수 없고 감정을 조절하거나, 반응을 절제하거나, 정보를 받아들이고 분석하는 게 불가능하다.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조카딸 메리 트럼프(55)는 뉴욕 퀸스 중심부에 자리 잡은 호화로운 저택에서 유년 시절의 대부분을 함께 보낸 삼촌, 제45대 미국 대통령을 ...

    한국경제 | 2020.07.07 10:10 | YONHAP

  • thumbnail
    코로나19 재확산에도 트럼프 "가을에 학교 반드시 열라"

    "바이든·민주당, 정치적 이유로 수업재개 원치 않아" 결정은 지방권한…상당수 주 미정에 가타부타 논란 지속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으로 상당수 주에 비상이 걸린 가운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가을에 학교를 열어야만 한다"며 수업 재개 의지를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트위터 계정에 이 같은 글을 올린 뒤 곧이어 올린 트윗에서 민주당 대선후보인 조 바이든 전 부통령과 민주당원들이 ...

    한국경제 | 2020.07.07 10:03 | YONHAP

  • thumbnail
    '관세협박 불만' 트뤼도, 트럼프 정상회담 초대 거절

    명분은 국내일정…통상공세·코로나 감염우려 작용한듯 쥐스탱 트뤼도 캐나다 총리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정상회담 초청을 거절했다. 국내 일정은 이유로 들었으나 실제로는 최근 통상공세를 재개하려는 미국 정부의 움직임에 반발한 것이라는 해석이 나온다. 캐나다 총리실 대변인은 트뤼도 총리가 무역협정인 미국·멕시코·캐나다 협정(USMCA)과 관련해 오는 8일 백악관에서 열릴 기념행사에 참석하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USMCA는 지난 1일 발효됐다. ...

    한국경제 | 2020.07.07 09:59 | YONHAP

  • thumbnail
    유엔 특별보고관 "미국의 이란 솔레이마니 제거는 불법"

    ... 특별조사관이 이 같은 조사결과를 이번 주 유엔 인권이사회에 보고할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이란 군부의 실세였던 솔레이마니 사령관은 올해 1월 3일 이라크 바그다드 공항에 내려 차량으로 이동하다 미군 무인기의 폭격을 당해 숨졌다. 당시 트럼프 행정부는 미국에 대한 임박한 공격을 막기 위해 솔레이마니 사령관을 제거했다면서 무인기 폭격은 적법한 방어행위였다고 주장했다. 그러나 칼라마르 조사관은 미국이 이란의 공격이 임박했다는 충분한 증거를 제시하지 못했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20.07.07 09:09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인종차별 의혹 제기한 흑인 레이서 비난…"사과했나"

    차고서 '인종차별 상징' 올가미 발견해 수사…증오범죄는 아닌 것으로 결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6일(현지시간) 인종차별 의혹을 제기했던 흑인 레이서와 그의 주장에 동조한 미국 최대 자동차 경주대회인 나스카(NASCAR) 측을 비난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 계정에 글을 올려 "부바 월리스가 그의 편에 서서 그를 위해 모든 것을 기꺼이 희생하려 했던 모든 위대한 나스카 드라이버들과 관리들에게 사과했는가"라며 월리스가 주장했던 것은 ...

    한국경제 | 2020.07.07 07:31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조카 '폭로책', 다음주 출간…2주 앞당겨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조카가 쓴 폭로성 책이 오는 14일(현지시간) 출간된다. 외신에 따르면 이 책의 출판사인 사이먼앤드슈스터는 이번 책을 예정보다 2주 빠르게 내놓을 계획이라고 6일 밝혔다. 지난 1일 뉴욕주 항소법원이 1심 법원의 출간 일시중지 명령을 해제한 데 따른 것이다. 트럼프 대통령의 조카 메리 트럼프는 '과하지만 결코 만족을 모르는'이라는 제목의 폭로성 책을 출간하려고 했다. 이에 트럼프 대통령의 동생 로버트는 ...

    한국경제 | 2020.07.07 07:19 | 한민수

  • thumbnail
    [일문일답] 러시아대사 "푸틴 방한 코로나로 연기됐지만, 아직 유효"

    ... 대한 러시아 입장은. ▲ 러시아는 늘 통일 문제를 남북 스스로, 양국이 적절하다고 생각하는 방식으로 풀어야 하는 문제라고 생각해왔다. 우리의 유일한 염려는 통일을 포함한 남북관계 100% 평화로워야 한다는 것이다. --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G7 확대 구상에 대한 러시아 정부 입장은. ▲ 우리는 G7이 낡은 모임이라는 트럼프 대통령의 입장에 동의한다. 다만 러시아와 한국은 G7보다 더 중요하고 더 대표성이 있는 G20에 이미 함께 가입돼 있다. 러시아와 ...

    한국경제 | 2020.07.07 07: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