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2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볼턴 내친 트럼프, 北에 계속 손짓…연내 3차 핵담판 성사 주목

    ... 이날 언급은 공교롭게 북한이 극심한 반감을 보여온 '슈퍼 매파'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이 격 경질된 지 이틀 만에 나온 것이기도 하다. 내년 11월 대선을 앞두고 외교적 성과에 마음이 급한 트럼프 대통령이 ... 아니냐는 경계의 목소리가 미 조야 일각에서 고개를 드는 것도 같은 맥락에서다. 워싱턴포스트(WP)는 "트럼프 대통령이 볼턴 보좌관을 내쫓으면서 또다시 북한 지도자 김정은 편을 들었다"며 김 위원장의 비위를 맞춰 ...

    한국경제 | 2019.09.13 11:53 | YONHAP

  • thumbnail
    北, 대화에 소극 태도…美와 기싸움 하며 '안보이슈' 부각 노려

    ... 만나 2∼3주 내 실무협상을 재개하기로 합의했지만, 한미연합훈련에 반발하면서 협상을 외면하고 있다. 또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에게 친서를 보내 협상 재개 의사를 밝혔지만, '약속'을 ... 번째로 소집한 최고인민회의가 주목된다. 북한은 이미 지난 4월 최고인민회의 제14기 1차 회의에서 헌법 개정과 김정은 2기 권력 집단을 면 재편하고 올해 국가 예산도 의결했으나, 느닷없이 4개월여만에 다시 정기회의 개최를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19.08.22 10:04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反동맹' 발언은 선거용…동맹국도 美정책으로 안여겨"

    ... 관련해 "브루클린의 임대아파트에서 114.13달러를 받는 것보다 한국에서 10억달러(약 1조2천억원)를 받는 게 더 쉬웠다"고 말했다. 그보다 이틀 에는 "한국으로부터 사실상 아무것도 받지 못하고 있다. 매우 불공평하다"며 방위비 분담금 인상을 대놓고 요구하기도 했다. 비즈니스맨 출신인 트럼프 대통령의 이 같은 거래적 관점은 한미동맹을 무력화하는 행위라는 비판을 받았다. 심지어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보낸 친서를 소개하면서 한미 연합군사훈련을 ...

    한국경제 | 2019.08.14 14:0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 "뉴욕서 임대료 114달러 받는 것보다 한국서 10억달러 받는게 더 쉬워"

    ... 한국에서 10억달러를 받는게 더 쉬웠다”고 말한 것으로 해졌다. 동맹의 가치보다 돈 문제를 앞세우는 트럼프 대통령의 고질적인 인식이 다시 한번 드러난 것이다. 11일 일간 뉴욕포스트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틀 뉴욕에서 ... 했다. 이에 아베 총리는 “아니다. 그들은 단지 조국을 사랑했을 뿐”이라고 답한 것으로 해졌다. 반면 트럼프 대통령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대해선 “그로부터 아름다운 서한을 받았고 우리는 ...

    한국경제 | 2019.08.12 12:24 | 주용석

  • thumbnail
    트럼프 "김정은 친서 아름다워…나도 한미훈련 마음에 안든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서 날 매우 아름다운 친서를 받았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취재진 문답을 통해 "아주 긍정적인 서한이었다. ... 시작전통제권 환에 초점을 맞춘 것임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한미연합훈련을 비용 문제와 함께 거론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필요성을 부각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틀 트윗에서 ...

    한국경제 | 2019.08.10 06:43

  • thumbnail
    트럼프 "어제 아름다운 金 친서…나도 한미훈련 마음에 안들어"

    ... 트럼프 "北시험 모두 단거리, 탄도미사일 없어"…한미당국 평가와는 배치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9일(현지시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서 날 친서를 받았다면서 "매우 아름다운 편지였다"고 ... 시작전통제권 환에 초점을 맞춘 것임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해석된다. 한미연합훈련을 비용 문제와 함께 거론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인상 필요성을 부각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틀 트윗에서 ...

    한국경제 | 2019.08.10 00:16 | YONHAP

  • thumbnail
    [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트럼프, 9월12~13일 뭔가 또 터트린다"

    ... 합의한 날이 29일입니다. 물론 G20 회의는 미리 개최일자가 잡혀있던 만큼 우연일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이 대선 관련 일정에 신경을 쓰고 있다는 건 공지된 사실입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월27~28일 김정은 ... 2차 정상회담을 가졌습니다. 그는 1차 회담보다 훨씬 적은 시간동안 김 위원장을 만난 뒤 빈손으로 귀국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2차 정상회담을 갑자기 잡은 건 같은 2월27일 열렸던 자신의 개인변호사 마이클 코언의 미 의회 청문회, ...

    한국경제 | 2019.08.07 07:15 | 김현석

  • 트럼프 "김정은과 논의한 건 핵이지 미사일 아냐"

    ... 오하이오주 신시내티에서 예정된 선거 유세를 떠나기 취재진이 ‘북한이 또 미사일을 발사한 것 같다. 김정은이 대통령을 시험하는 것이냐’고 묻자 이같이 답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달 31일 발사된 미사일과 관련해 ... 발사한 것은 단거리 미사일이기 때문이다”라며 “우리는 핵을 논의했다”고 설명했다. 김정은트럼프 대통령에게 발사 중지를 약속한 것은 미국 본토에 위협이 되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이고 단거리 미사일 ...

    한국경제 | 2019.08.02 17:26 | 주용석

  • thumbnail
    WSJ "'北핵무기 12기 추가생산 가능성' 보도, 부정확"…내용삭제

    ... 왜 부정확하게 기술됐는지에 대한 더 이상의 설명은 없었다. WSJ은 안보 문가들이 추산에 따르면 북한이 현재 총 20~60기의 핵무기를 보유하고 있을 수 있다는 기존 보도 내용은 유지했다. 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의 정상 외교는 북한이 핵무기를 포기할 것인지에 대한 희망을 불러일으켰지만 위성사진을 분석한 문가들은 북한이 장거리 미사일과 핵물질 생산을 늘려온 것으로 보고 있다는 내용도 그대로 뒀다. WSJ은 ...

    한국경제 | 2019.07.29 23:11 | YONHAP

  • thumbnail
    北탄도미사일에 고민 깊어지는 美…북미협상 재개 향방 촉각(종합)

    ...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은 아니라는 점에서 미국도 대응 수위를 놓고 고민이 깊을 것으로 보인다. 일단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북한이 잠수함 공개 이틀 만에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를 감행한 의도 파악에 주력하면서 북미 정상이 판문점 ... 공개와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에 그치지 않고 연합훈련 반대를 명분으로 내건 일련의 행보로 압박 수위를 높여갈 경우 트럼프 대통령의 고민은 한층 깊어질 가능성이 있다. 이런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 동부시간으로 25일 오(한국시간 ...

    한국경제 | 2019.07.25 23:4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