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제] 뉴스 1-10 / 1,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트럼프 때리면 흥행…우드워드 신간 '격노' 베스트셀러 등극

    ... 양장본과 듣는 책(오디오북), 전자책 판매 부수를 모두 포함한 것으로 출판사 사이먼앤드슈스터는 '격노'가 4쇄에 들어갈 예정이다. 총 인쇄 부수는 130만부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워터게이트' 사건 특종 기자이기도 한 우드워드는 '격노'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심각성을 인지하고도 이를 대중에게 제대로 알리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이외에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 대한 트럼프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0.09.24 14:15 | 이미경

  • thumbnail
    조국 등 여권 인사들은 왜 네이버기사 링크를 걸지 않을까

    "어떤 언론은 정당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 정파적인 관점이 앞서면서 진실이 뒷전이 되기도." (문재인 대통령 기자협회보 서면 인터뷰)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언론이 특종 경쟁에 매몰돼 받아쓰기 보도행태를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과도한 경쟁이 언론의 신뢰에 손상을 가져온다는 취지였다.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은 이 같은 문 대통령의 발언을 보도한 한 언론사 기사를 별다른 멘트없이 자신의 SNS에 올렸다. 문 대통령의 발언에 동감한다는 ...

    연예 | 2020.09.24 08:20 | 이미나

  • thumbnail
    '프리 선언' 박선영 아나운서, '프리한19' 깜짝 스페셜 기자로

    ... XtvN 프리한 19는 '우울의 늪에 빠진 당신에게 19'라는 주제로 우울감을 타파 시켜 줄 다양한 힐링 방법이 소개됐다. 박선영의 출연으로 3대 방송사 출신 아나운서들이 한자리에 모인 만큼, 1위 자리를 놓고 치열한 특종 전쟁이 벌어졌다. 프리한 19를 즐겨 본다고 밝힌 박선영은 "(프리한 19)에 음과 양의 조화가 부족한 것 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더불어 그는 MC 전현무의 자리에 대한 야망을 드러낸다. 이후에도 박선영은 ...

    한국경제 | 2020.09.23 21:05 | 김정호

  • thumbnail
    문 대통령 "어떤 언론사는 정당 같기도…"

    ... 진실이 뒷전이 되기도 한다"고 지적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22일 기자협회보 지령 2000호 발행 기념 서면 인터뷰에서 "어떤 언론은 정당처럼 느껴지기도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은 "특종 경쟁에 매몰돼 충분한 사실 확인을 거치지 않은 받아쓰기 보도 행태도 언론의 신뢰를 손상시키고 있다"면서 "언론 스스로가 '오로지 진실'의 자세를 가질 때 신뢰를 되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

    한국경제 | 2020.09.22 20:49

  • thumbnail
    트럼프 "시진핑·푸틴도 부러워할 만한 무기 美엔 있다"

    ... 미사일보다 5배 빨라서 난 기막히다는 표현을 쓰지만 우리는 그보다 훨씬 빠른 것을 갖고 있다"고 언급했다. 그는 "우리는 절대 이런 무기들을 쓰고 싶지 않다"고 덧붙였다. 앞서 '워터게이트' 특종 기자 밥 우드워드는 저서 '격노'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이 나라에서 아무도 가져보지 못한 핵, 무기 시스템을 내가 구축했다'며 '푸틴도 시진핑도 들어보지 못한 것'이라고 자랑했던 일을 전한 ...

    한국경제 | 2020.09.19 13:20

  • thumbnail
    "트럼프, 옆사람 재채기하자 줄행랑…코로나 위험성 진작 알았다"

    ... 국장 등이 중국에서 사람들이 유입되는 것을 막으라고 했다는 얘기다. 당시 포틴저 부보좌관 등도 같은 의견을 냈다는게 우드워드 부편집인의 주장이다. 우드워드 부편집인은 리처드 닉슨 미국 대통령의 사임 계 '워터게이트' 특종을 한 것으로 이름난 언론인이다. 트럼프 대통령과 18차례에 걸쳐 인터뷰한 내용 등을 토대로 쓴 신간 《격노(Rage)》를 오는 15일 출간한다. 트럼프 대통령은 앞서 우드워드 부편집인에게 한 자신의 코로나19 관련 발언을 인정하면서도 미국 ...

    한국경제 | 2020.09.15 15:38 | 선한결

  • thumbnail
    트럼프, 김정은 처음 만나 "제거하길 원치 않는다" 말해

    ... 대통령이 2018년 6월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처음 만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에게 "당신을 제거하길 원하지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13일(현지시간) 연합뉴스가 입수한 '워터게이트' 특종기자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 처음 만난 자리에서 북한의 "엄청난 잠재력"에 대해 이야기하다가 이런 발언을 했다고 우드워드에게 말했다. 당시 북미 정상은 악수한 뒤 이어 ...

    한국경제 | 2020.09.14 22:56 | 안정락

  • 김정은, 방북한 폼페이오에 '비핵화 립서비스'

    ... 국무위원장이 2018년 3월 방북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에게 비핵화 의사를 밝히면서 “내 아이들이 핵무기를 짊어지길 원치 않는다”고 말한 것으로 14일 알려졌다. ‘워터게이트’ 특종 기자인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rage)》 내용에 따르면 폼페이오는 미·북 정상회담 준비차 2018년 3월 31일 방북했다. 당시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이던 폼페이오는 국무장관으로 지명돼 국회 인준을 앞둔 상태였다. ...

    한국경제 | 2020.09.14 17:26 | 하헌형

  • thumbnail
    "美, 北 ICBM 쏘자 김정은 텐트까지 거리 계산해 미사일 날려"

    ... 그 거리만큼 동해로 전술 미사일을 발사한 것으로 전해졌다. 북한의 ICBM 발사에 '김정은의 신변 안전을 걱정해야할 것'이란 경고의 메시지를 보낸 것이다. 오는 15일 출간되는, '워터게이트' 특종기자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에 나오는 비사다. 한국경제신문이 사전 입수한 <격노>를 살펴본 결과, 북한이 한국시간으로 2017년 7월4일(미국시간 7월3일) 화성-14를 발사하자 제임스 매티스 당시 국방장관의 ...

    한국경제 | 2020.09.14 12:02 | 주용석

  • thumbnail
    김정은, 비핵화 의사 묻자 "핵 짊어진 내 아이 삶 원치 않아"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미국 측에 비핵화 의사를 밝히면서 그 이유로 자녀에게 핵을 가진 부담을 지우고 싶지 않다는 이유를 댄 것으로 전해졌다. '워터게이트' 특종 기자 밥 우드워드의 신간 '격노(Rage)'에 따르면 2018년 3월 31일 마이크 폼페이오 당시 미 중앙정보국(CIA) 국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대리인 자격으로 북한을 방문했다. 당시 폼페이오는 국무장관으로 지명됐지만, 인준은 안 된 상태였다. ...

    한국경제 | 2020.09.14 09:58 | 하헌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