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51,4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현대중공업 임단협 잠정합의안 2번 연속 부결…'사상 처음'(종합)

    ... 2차 잠정합의안은 1차 잠정합의안에 특별격려금 200만원을 추가한 것이 핵심이다. 노사는 2019년 5월 2일 상견례 이후 같은 달 31일 법인분할 주주총회를 놓고 갈등을 벌였으며, 이 과정에서 벌어진 노조의 주총장 점거와 파업, 이에 따른 사측의 징계 등으로 해를 두 번이나 넘겨 임단협을 끌어왔다. 노사는 이번 잠정합의안에서 상호 간 소송을 취하하고, 노조가 벌인 반대 투쟁 과정에서 발생한 각종 행위에 대해 사측이 더는 책임을 묻지 않기로 했으나 조합원 ...

    한국경제 | 2021.04.02 16:40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쿠데타 두달 "대학살 목전"…민주진영 "반군과 통합정부"

    ... 무장단체가 연대하는 '국민통합정부'의 뼈대를 이룰 '연방민주주의헌장'을 공개했다. 헌장은 독재 청산·연방민주주의연합 건설 및·문민정부 출범을 목표로 했다. 이를 위해 작년 총선에서 당선된 의원들, 정당, 시민불복종운동(CDM)·총파업위원회 등 쿠데타 저항 세력 그리고 소수민족 무장조직(EAOs)들이 협력하고 참여할 것임을 선언했다. 다만 CRPH는 어떤 소수민족 무장단체 들이 통합정부에 참여하는지는 밝히지 않았다. CRPH 발표에 발맞춰 시민들은 양곤과 만달레이 ...

    한국경제 | 2021.04.01 16:43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민주진영 통합정부 출범…소수민족 권익보장 신헌법 선포

    ... 새로운 정부에서 핵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헌장은 독재 청산·2008년 군부헌법 폐기·연방민주주의연합 건설 및·문민정부 출범을 목표로 했다. 이를 위해 작년 총선에서 당선된 의원들, 정당, 시민불복종운동(CDM)과 총파업위원회 등 쿠데타 저항 세력 그리고 소수민족 무장조직(EAOs)들이 협력하고 참여할 것임을 선언했다. 헌장은 이와 관련, 동안 미얀마 내 많은 소수민족이 오랜 기간 주장해 오던 더 폭넓은 자치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노력한다는 내용도 ...

    한국경제 | 2021.04.01 11:20 | YONHAP

  • thumbnail
    '외국인 엑소더스'여파?…미얀마서 한국행 임시항공편 요금 급등(종합)

    ... 임시항공편이 거의 유일한 대안이다. 지난 2월 군부 쿠데타 이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나 싱가포르행 임시 항공편이 추가되기는 했지만 이렇다할 운행은 이뤄지지 않는 것으로 전해졌다. 여기에 국적기인 대한항공이 미얀마 급유업체 파업과 양곤 국제공항 관제사 파업 이후 임시항공편 운항을 하지 않는 점도 항공권 요금을 부채질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국인 엑소더스'로 인해 한국행 임시항공편 요금이 치솟으면서 한국 교민들도 영향을 받게 됐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재입국이 ...

    한국경제 | 2021.04.01 10:10 | YONHAP

  • thumbnail
    제주4·3 때 이동통제 가혹·경제 실정…"미군정, 너무 몰랐다"

    ... 희생된다면? 상상하기조차 어려운 일이지만 이런 상황을 가정한다면, 당연히 잘못된 사회를 바로잡기 위한 목소리가 들끓을 것이다. 1945년 해방 직후 미군정 시기, 남녘 땅 제주도의 상황이 그랬다. 1947년 3·10 도민 총파업, 1948년 4월 3일 무장봉기 등으로 이어지는 4·3의 배경에는 미군정의 경제정책 실패와 친일파 출신 경찰 및 서북청년단의 핍박과 만연한 비리, 그로 인한 제주 사람들의 처절한 고통이 자리하고 있다. 4·3 당시 초기 제주 ...

    한국경제 | 2021.04.01 08:00 | YONHAP

  • thumbnail
    미얀마→한국행 항공편 가격 급등…`외국인 엑소더스`

    ... MAI 인천행 임시항공편이 거의 유일한 대안이다. 지난 2월 군부 쿠데타 이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나 싱가포르행 임시 항공편이 추가되기는 했지만 이렇다할 운행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여기에 국적기인 대한항공이 미얀마 급유업체 파업과 양곤 국제공항 관제사 파업 이후 임시항공편 운항을 하지 않는 점도 항공권 요금을 부채질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국인 엑소더스`로 인해 한국행 임시항공편 요금이 치솟으면서 한국 교민들도 영향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연합뉴스) ...

    한국경제TV | 2021.04.01 06:19

  • thumbnail
    '외국인 엑소더스'여파?…미얀마서 한국행 임시항공편 가격 급등

    ... MAI 인천행 임시항공편이 거의 유일한 대안이다. 지난 2월 군부 쿠데타 이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나 싱가포르행 임시 항공편이 추가되기는 했지만 이렇다할 운행은 이뤄지지 않고 있다. 여기에 국적기인 대한항공이 미얀마 급유업체 파업과 양곤 국제공항 관제사 파업 이후 임시항공편 운항을 하지 않는 점도 항공권 요금을 부채질한 것으로 알려졌다. '외국인 엑소더스'로 인해 한국행 임시항공편 요금이 치솟으면서 한국 교민들도 영향을 받게 됐다.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재입국이 ...

    한국경제 | 2021.04.01 06:01 | YONHAP

  • thumbnail
    현대중공업 2년 치 임단협 2차 잠정합의…특별격려금 지급(종합)

    ... 격려금을 지급받지 못한 조합원 불만이 누적된 것으로 보고 빠르게 잠정합의한 것으로 풀이된다. 2차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는 4월 2일 열릴 예정이다. 가결되면 현대중공업 임단협은 1년 10개월여 만에 완전히 타결된다. 노사는 2019년 5월 2일 상견례 이후 법인분할 주주총회를 놓고 갈등을 벌였으며, 이 과정에서 벌어진 노조의 주총장 점거와 파업, 이에 따른 사측의 징계 등으로 해를 두 번이나 넘겨 임단협을 끌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3.31 17:31 | YONHAP

  • thumbnail
    김포시-파업 청소용역 노동자들 협상 타결…쓰레기 수거 정상화

    쓰레기 수거 관련 정책에 반발해 무기한 파업에 나섰던 경기도 김포 청소용역업체 노동자들과 지방자치단체 간 협상이 타결됐다. 김포시는 30일 김포시청소용역노동자협의회 측과 협상이 타결됨에 따라 다음 날 새벽부터 생활폐기물 수거가 정상적으로 이뤄질 예정이라고 밝혔다. 지난 25일부터 무기한 파업에 나선 노동자는 협의회 소속 3개 업체 62명으로, 이후 이들이 담당한 대곶·월곶면, 양촌읍 등 8곳의 생활쓰레기 수거에 차질이 빚어졌다. 협의회 소속이 ...

    한국경제 | 2021.03.30 19:21 | YONHAP

  • thumbnail
    미얀마 소수민족 무장단체들 "살상 안멈추면 반군부 힘합칠것"

    ... 한다"고 말했다. 주요 소수민족 무장 단체들 중 이처럼 군부 학살 행위가 중단되지 않으면, 반군부 세력이 힘을 합치겠다며 '최후통첩'을 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앞서 반(反)쿠데타 거리 시위를 주도하는 민족 총파업위원회(GSCN)는 전날 이들을 포함해 16개 소수민족 무장 단체들에 군부의 억압에 항거하는 이들을 도와달라는 공개서한을 보냈다. 무장단체 3곳의 결정에 대해 임시정부격인 '연방의회 대표위원회'(CRPH)가 임명한 사사 ...

    한국경제 | 2021.03.30 18: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