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구리값 가파른 회복…들썩이는 풍산·쎄미시스코

    ... 주가가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건설, 전기, 전자 등 산업 전반에 쓰이는 구리는 글로벌 수요 동향에 민감하기 때문에 가격이 오르면 시장은 경기 회복의 신호로 해석한다. 18일 뉴욕상품거래소에 따르면 전날 9월물 구리 선물가격은 파운드당 2.60달러로, 3월 저점(2.10달러) 대비 24.20% 상승했다. 런던금속거래소에서 거래되는 구리 현물가격도 같은 기간 24.19% 오른 t당 5734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충격으로 구리 가격은 올해 고점 대비 27% ...

    한국경제 | 2020.06.18 17:41 | 설지연

  • thumbnail
    "자고 일어나면 가격 오른다"…밥상물가 '비상'

    ... 있다”며 “그럼에도 정부는 이런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비축미 매각 계획은 없다고 한다”고 했다. 농산물 가격 상승은 국내 문제만은 아니다. 미국 시카고선물거래소에 따르면 4일 쌀 선물(7월물) 가격은 100파운드당 22.07달러로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베트남 등 쌀 생산국가에서 코로나19 발생 직후 수출을 제한하면서 위기감이 퍼진 결과다. 일각에서는 코로나19발(發) ‘식량 전쟁’이 벌어질 것이란 예측도 나온다. 농식품부 ...

    한국경제 | 2020.06.14 17:33 | 강진규

  • thumbnail
    달러 약세는 투자흐름이 바뀌는 신호[김현석의 월스트리트나우]

    ... 설명했습니다. 수익률곡선이 가팔라지면서 은행주들도 살아나고 있습니다. 상품 시장에서는 안전자산인 금 값이 주춤하고, 산업 수요가 많은 구리 값이 반등하기 시작했습니다. 뉴욕상품거래소(NYMEX)에서 거래되는 구리 선물 가격은 파운드당 2.5달러에 바짝 다가섰습니다. 지난 3월19일 1.97달러에서 크게 반등한 겁니다. 특히 최근 5일간 3.52%나 급등했습니다. 미국의 경제 재개로 인해 자동차 생산이 재개되고 주택 수요가 조금씩 살아난 영향입니다. 대신 금 값은 ...

    한국경제 | 2020.06.04 08:34 | 김현석

  • thumbnail
    코로나 사태에도 닭고기 가격은 오히려 내린 이유

    ... 3월 기준 파운드(1파운드는 0.45㎏) 당 1.4달러로 1년 전에 비해 4.6% 떨어졌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타격이 본격화된 4월에도 닭고기 가격은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미 농무부는 분석했다. 반면 3월 소고기 값은 파운드당 5.63달러로 8.7%, 돼지고기 값은 파운드당 3.4달러로 3.1% 뛰었다. 선물 시장을 보면 시카고상품거래소의 돼지고기 5월물은 4월초 41달러선에서 최근 66달러까지 올랐다. 소고기 5월물도 같은 기간 83달러에서 92달러로 ...

    한국경제 | 2020.05.12 12:53 | 강현우

  • thumbnail
    구리·銀값 들썩…원자재 ETF·ETN도 '기지개'

    ... 발생한 원유 파생형 상품과 달리 이들 원자재는 연일 상승세를 이어가면서 ETF와 ETN 수익률도 개선되고 있다. 구리 레버리지 ETN 36% 뛰어 11일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 따르면 지난 8일 7월물 구리 선물가격은 파운드당 2.40달러로 3월 저점(2.10달러) 대비 14.3% 상승했다.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거래되는 구리 현물가격도 같은 기간 13.2% 오른 t당 5227.50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 충격으로 구리 가격은 올해 고점 대비 17% ...

    한국경제 | 2020.05.11 17:32 | 설지연

  • thumbnail
    '고기대란' 오나…대형 육가공업체 잇딴 폐쇄 "공급망 무너진다"

    ... 우려했다. 정육 공장과 도살장 등 육류 가공시설이 멈추면서 고기 가격은 치솟기 시작했다. 미국과 캐나다 등에서 소비하는 고기량은 전세계 고기 유통의 65%에 달한다. 미 농무부에 따르면 돼지고기 도매가격은 지난 24일 100파운드당 77.48달러로 이달 초보다 50% 올랐다. 시카고상품거래소의 돈육 선물가는 한 달 전보다 30% 올랐다. 월마트와 코스트코 등은 육류 확보에 비상이 걸렸다. 이런 가운데 식물성 원료로 만든 ‘인공육’이 새로운 ...

    한국경제 | 2020.04.28 15:38 | 김정은

  • thumbnail
    WTI 유가 배럴당 15달러도 붕괴…21년 만의 최저(종합)

    ... 종료되고 6월물 계약이 시작되는 상황도 가격 하락을 부추긴 것으로 지적된다. 한편 핵발전 연료로 쓰이는 우라늄 가격은 원유와는 달리 올해 강세를 보이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지난 17일 현재 뉴욕상업거래소의 우라늄 선물 가격은 파운드당 32.5달러로, 연초의 24.9달러보다 31%가량 상승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채굴 중단 등으로 공급량은 줄어든 가운데 원자력 발전 수요는 유지되는 데 따른 것이라고 이 매체는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0 16:36 | YONHAP

  • thumbnail
    WTI 유가 배럴당 15달러도 붕괴…21년 만의 최저

    ... 종료되고 6월물 계약이 시작되는 상황도 가격 하락을 부추긴 것으로 지적된다. 한편 핵발전 연료로 쓰이는 우라늄 가격은 원유와는 달리 올해 강세를 보이고 있다.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지난 17일 현재 뉴욕상업거래소의 우라늄 선물 가격은 파운드당 32.5달러로, 연초의 24.9달러보다 31%가량 상승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채굴 중단 등으로 공급량은 줄어든 가운데 원자력 발전 수요는 유지되는 데 따른 것이라고 이 매체는 설명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0.04.20 11:09 | YONHAP

  • thumbnail
    '집콕'하며 커피 한잔…원두값 20% 급등

    ... “네슬레, JAB, 라바짜 등이 경쟁을 벌이면서 원두 가격이 크게 뛰고 있다”고 보도했다. 최근 뉴욕의 커피·설탕·코코아 거래소(CSCE)에서 고품질 아라비카 원두 선물 가격은 파운드당 1.2달러 이상으로 올랐다. 지난 2월 초와 비교해 20%가량 상승한 것이다. FT는 “코로나19 사태 초반에 소비 감소 우려로 하락세를 보이던 커피 값이 다시 오르고 있다”며 “커피는 코로나19 ...

    한국경제 | 2020.04.16 10:54 | 안정락

  • 우라늄도 '코로나 타격'…공급 부족으로 가격 급등세

    ... 중단했다. 영국 누미스증권의 저스틴 챈 분석가는 "우라늄 공급 타격이 지속되고 있다"며 "세계 우라늄 생산량의 30~35%가 코로나19 사태에 영향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우라늄 가격은 지난 8일 파운드당 28.7달러까지 치솟았다. 지난달 중순까지만 해도 파운드당 24달러를 밑돌았다. FT는 "3월 저점에서 20% 이상 올라 강세장에 들어선 것으로 분석된다"며 "우라늄 가격이 파운드당 30달러 이상에 거래된 ...

    한국경제 | 2020.04.09 13:49 | 안정락